캐나다 여행을 추천하는 5가지 이유

론리플래닛과 뉴욕타임스가 선정한 '2017년 추천 여행지 1위' 캐나다

세계 최대 여행 가이드북 론리플래닛(Lonely Planet)과 미국의 대표적인 일간지 뉴욕타임스(NYT)가 '2017년 추천 여행지'로 캐나다를 1위로 손꼽았는데요. 2017년은 캐나다 건국 150주년을 맞이해 나라 안팎으로 새로운 경험을 하고 싶은 사람들에게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한 해이기도 합니다. 캐나다살이 어느덧 10년 차를 맞이한 현지인으로서 캐나다 여행을 추천하는 5가지 이유를 정리해보았습니다.

Nature, 경이로움 자연 속에서 힐링

캐나다 옐로나이프의 오로라입니다환상적인 옐로나이프의 오로라

캐나다는 지구 전체에서 3번째로 공기가 깨끗하며, 세계 최고의 담수(전 세계의 1/3)가 흐르고 있어 어딜가나 물이 풍성합니다. 북부의 오로라, 서부의 로키 산맥, 중부의 나이아가라 폭포, 동부의 <도깨비> 촬영지 퀘벡과 <빨간머리앤>의 고향 프린세스 에드워드 아일랜드까지 빙하, 해안선, 대초원, 침염수립, 단풍나무길(메이플 로드), 3백만 개의 호수와 강 등 깨끗하고 아름다운 자연환경이 끝없이 펼쳐집니다. 자세한 내용은 경이로운 자연과 마주하는 캐나다 인기 여행지 Top 8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캐나다 동부 여행의 꽃 나이아가라 폭포입니다나이아아가라 폭포 최고의 전망

또한, 캐나다는 세계 최초로 공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국립공원관리국(Parks Canada)을 마련해 자연환경을 체계적으로 보호하고 관리하기 시작했는데요. 캐나다 국립공원관리국은 현재 국립공원 46개, 역사유적지 171개, 해양 보존 지역 4개, 국립 도시공원 1개, 국립 운하 8개를 관리 중입니다. 2017년 캐나다 건국 150주년을 맞이해 국립공원관리국에서 관리하고 있는 모든 곳을 1년 동안 무제한으로 입장할 수 있는 140달러 상당의 Discovery Pass를 현재 무료로 나눠주고 있어요. 현지인뿐만 아니라 해외에서 온 여행객도 신청이 가능하니 캐나다 여행을 계획하시는 분들은 참고하시길 바라요.

Adventure, 이색적인 모험으로 짜릿한 경험

겨울 액티비티 개 썰매입니다총독관저 겨울 축제-개 썰매 체험

풍부한 자연환경은 모험을 찾는 사람들에게 다이내믹한 도전 현장이 되는데요. 세계 최고의 캐나다 스키 리조트에서 멋진 설경과 함께 스키 및 스노보드를 즐길 수 있습니다. 또한, 전역 곳곳에서 스노모빌, 크로스컨트리 스키, 아이스하키, 아이스 스케이팅, 스노 슈잉, 얼음낚시, 개 썰매 등 다양한 겨울 액티비티가 대중화되어 있어 쉽게 누릴 수 있어요.

퀘벡 세인트 앤 협곡의 집라인 및 암벽 타기 체험

여름에는 세계 최고의 하이킹, 낚시, 등산, 캠핑, 보트·카누·카약 타기, 고래 구경, 다이빙, 협곡이나 폭포의 집라인(Zip-line) 및 암벽 타기 등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경비행기, 수상 비행기, 열기구, 패러글라이딩 등을 통해 캐나다의 하늘을 탐험할 수 있으며, 갯벌 래프팅, 숲에서 곰 추적하기, 북미 유일의 아이스 호텔에서 잠자기 등 이색적인 체험도 가능합니다.

Food, 놓칠 수 없는 먹방

캐나다 아이스 와인 농장입니다캐나다 아이스와인의 모든 것

태평양과 대서양으로 둘러싸인 캐나다에서 꼭 먹어야 하는 음식, 바로 연어입니다. 뿐만 아니라, 앨버타 주의 AAA 쇠고기는 품질이 매우 우수하기 유명하지요. 참고로, 캐나다는 도축 때 모든 소를 대상으로 광우병 조사를 하고 있기 때문에 안전합니다. 캐나다는 독일과 함께 아이스 와인의 최대 생산국인데요. 그중에서 나이아가라 지역의 아이스와인이 최고로 손꼽힙니다. 와이너리 투어도 가능합니다.

캐나다는 메이플 시럽의 세계 최대 생산국입니다캐나다 메이플 시럽 잘 고르고 맛있게 먹는 법

<도깨비>의 해외 로케이션 촬영지로 핫해진 퀘벡 주는 훈제 고기, 치즈, 베이글, 메이플 시럽, 푸틴으로 매우 유명합니다. 퀘벡 주에 여행할 예정이라면, 메이플 시럽을 눈 위에 부어 만든 메이플 태피(Maple Taffy)와 감자튀김 요리 푸틴(Poutine)을 강력 추천해드려요. 미국에서 가장 큰 패스트푸드점이 맥도널드라면, 캐나다에서는 팀홀튼을 꼽을 수 있는데요. 이색적인 더블더블 커피와 달콤한 도넛은 여행의 피로감을 단숨에 달래주기에 충분합니다. 또한, 매년 25~3만 명의 이민자의 받고 있는 캐나다에서는 아메리칸 푸드뿐만 아니라, 세계 각국의 전통적인 음식을 아주 쉽게 맛볼 수 있어요. 이외의 자세한 내용은 캐나다에서 꼭 먹어야 할 음식 TOP 8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Culture, 다채롭고 풍성한 문화

캐나다 원주민 알곤퀸 족입니다캐나다 원주민의 삶을 엿보다

북미 대륙이 유럽인에 의해 발견되기 전부터 거주해온 원주민(First Nation)의 문화는 캐나다가 가지고 있는 위대한 문화유산입니다. 16세기 중반부터 19세기 중반까지 프랑스와 영국의 식민지 지배를 받아 유럽 문화가 굉장히 많습니다. 캐나다 총인구(3,516만 명)는 우리나라의 70% 정도로, 미국 캘리포니아 주의 인구(3,880만 명)보다 더 적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수많은 세계적인 예술가, 배우, 코미디언, 서커스인을 배출하고 있습니다. 또한, 소수 이민자의 문화까지도 적극적으로 보존하고 양성하여 다문화주의의 국가로 가장 성공적인 모델이 되고 있습니다. 올드 퀘벡, 리도 운하 등 캐나다의 15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중 한 곳을 찾는 것도 매우 좋을 것 같네요.

Festivals, 즐길 줄 아는 나라

Canada Day 축제 모습입니다생일 파티처럼 신나는 캐나다 건국 기념일

캐나다인이 가지고 있는 가장 큰 특징이자 장점은 굉장히 유쾌하고 긍정적이며 유머를 사랑한다는 점인데요. 그래서인지 무언가를 함께 기념하고 축하하는 분위기를 굉장히 좋아합니다. 캐나다에서 가장 큰 축제는 캐나다 건국 기념일 Canada Day(7월 1일)로, 온 국민이 자신의 생일날처럼 온종일 축제를 즐기며 환호합니다.

퀘벡 윈터 카니발 페스티벌입니다캐나다에서 가장 오래된 겨울 축제, 퀘벡 윈터 카니발

몬트리올에서는 매년 세계에서 가장 큰 코미디 축제와 재즈 페스티벌이 개최되고, 퀘벡에서는 세계에서 가장 크고 캐나다에서 가장 오래된 윈터 카니발 축제가 열립니다.

매년 5월 오타와에서 튤립 축제가 열립니다세계 최대 규모의 오타와 튤립 축제

수도 오타와에는 매년 5월이 되면 세계 최대 규모의 튤립 축제가 열립니다. 토론토 국제 영화제는 칸 영화제 다음으로 세계적으로 높은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이처럼 아주 작은 마을을 제외하고, 어디를 언제 가든지 크고 작은 축제가 항상 있습니다. 특히, 올해는 캐나다 건국 150주년을 맞이해, 더욱 다채로운 축제와 이벤트가 열릴 예정이니, 여행 일정에 맞게 방문하는 도시의 축제 일정을 확인해보세요.

꼭 올해가 아니더라도 캐나다 여행을 염두에 두고 계신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오늘도 유쾌한 하루 보내세요.^^

신고

47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이전 댓글 더보기
  • SoulSky 2017.03.20 13:03 신고

    저도 개썰매는 타고 싶네요. 아쉽게도 동부에서는 보기 힘든거 같아요 ㅎㅎ특히나 제가 거주하는 섬에서는요 ㅠㅠ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0 20:52 신고

      pei도 눈이 꽤 많이 오는데 의외네요! 저희도 축제나 이벤트를 통해서 타보는 것 같아요~ 근데 저보다 작은 동물이라 그런지 미안해서 한 번 경험으로 족하고 싶어요ㅎㅎㅎㅎ 따스한 굿밤 되세요^^

      수정

  • 뉴론7 2017.03.20 14:05 신고

    전 역시나 혹시나 해도 나이아가라 폭포가 보고 싶어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0 20:54 신고

      나이아가라 폭포 정말 멋진 것 같아요~ 기회가 닿길 바래보네요^^ 활기찬 오후 되세요~

      수정

  • Deborah 2017.03.20 14:45 신고

    캐나다 역시 좋습니다. 저도 가보고 싶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0 21:21 신고

      언젠가 기회가 닿기를 바래봅니다^^ 편안한 굿밤 되세요^^

      수정

  • 레오나르토드 2017.03.20 16:05 신고

    언젠가 캐나가는 가볼 기회가 있을 것 같습니다.

    생활패턴이 바꿔서 블로그 하기가 쉽지 않네용^^;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0 21:22 신고

      생활패턴이 바뀌셨나요? 더이상 더 부지런해지실 수 없으실 것 같은데 말이지요~ 건강에 유의하시고, 캐나다에서 뵙는 날까지 파이팅! 해요^^

      수정

  • 공수래공수거 2017.03.20 18:36 신고

    요즘 캐나다도 여행을 많이 가는것 같더군요
    친구들과 여행계획이 있는데 캐나다도 한번 추천해 봐야겠어요 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0 21:23 신고

      공수래공수거님 글 보면, 친목 모임 너무 부럽더라구요^^ 반가운 소식 고대해봅니다. 따스한 하루 되세요^^

      수정

  • 문moon 2017.03.20 20:05 신고

    캐나다는 자연이 좋고 국민들이 열정적이어서 축제도 많은가봐요.
    언젠가 가보고 싶은 캐나다 입니다. ^^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0 21:24 신고

      축제를 통해서 캐나다의 문화를 즐겁게 알아갈 수 있어 더 좋은 것 같아요^^ 기회가 닿길 바래봅니다. 차 한 잔의 여유로 따스한 오후 시간 보내시길요^^

      수정

  • 미친광대 2017.03.20 20:13 신고

    늘 느끼는 거지만 블리스님이 글을 참 찰지게 잘 쓰셔서 이미 제 맘의 반 이상은 다음 여행지는 캐나다! 로 굳혀져 있네요.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0 21:24 신고

      헤헤~ 당연히! 동생 분도 계시기에 한 번 오셔야 하지 않을까 싶어요^^ 어머님과 리유와 함께 오면 더 좋겠네요~ 맛점의 힘으로 오후도 파이팅!하시길요^^

      수정

  • GeniusJW 2017.03.20 20:14 신고

    아~~ 저도 캐나다 가보고 싶은데,,ㅠ
    올 해는 꽝인 것 같아요~~ㅠㅠ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0 21:25 신고

      해외여행 가려면 맞춰야 할 것들이 정말 많아 쉽지 않은 것 같아요. 그래도 언젠가 기회가 닿기를 바래봅니다. 따스한 오후 시간 보내시길요^^

      수정

    • GeniusJW 2017.03.21 19:48 신고

      올 해 처리해야할 문제 처리하고,
      내년에 정말 지칠만큼 쉬려구요~~ㅎ

      수정

  • 씨디맨 2017.03.20 21:07 신고

    아버지는 캐나다 두번 다녀오셨느데요. 물론 저는 가본적 없지만 ;; 그래서 명절때 만날때마다 캐나다 이야기하세요. ㅋ 저도 가보고 싶어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0 21:26 신고

      오~ 그러셨군요^^ 다음에 부자 여행으로ㅎㅎㅎ유도해보심이! 활기찬 오후 시간 보내시길요^^

      수정

  • peterjun 2017.03.21 01:08 신고

    어디가서 이야기할 때 캐나다 이야기가 나오면 괜히 아는척 해볼 때가 있어요.
    가보지도 않아놓고... ㅋㅋ
    bliss님 덕분에 알게 된 게 참 많은가봐요...
    이 포스팅 보니 참 많은 여행을 하셨네요. ^^
    캐나다가 1위로 손꼽힐만하다고 (가보지 않았지만) 생각들어요.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1 11:58 신고

      헤헤~~ 그럼, 캐나다 여행하실 때 다른 사람보다 몇 배나 더 즐기실 것 같아요~ 그날을 고대해봅니다^^ 오늘도 파이팅!하시길요^^

      수정

  • 로변철 2017.03.21 05:24 신고

    영국과 미국에 공히 살아본 후 캐나다를 처음 가니
    캐나다는 두나라를 밀가루 반죽해 반으로 짤라논거 같은
    느낌이었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1 11:59 신고

      ㅎㅎㅎㅎ저는 영국 안 가봤는데, 무엇을 말하시는지 알 것 같아요^^ 거기에 프랑스까지 살짝 곁들여졌지요. 몸도 마음도 따스한 하루 되시길요^^

      수정

  • 오메이징 2017.03.21 19:14 신고

    정말 포스팅 볼때마다 느끼지만~ 캐나다가 즐길 거리가 정말 많은 나라인것 같아요^^
    축제도 정말 많고~ 관광객들에게는 최고의 성지인 것 같습니다
    특히 추운 겨울임에도 불구하고 야외 행사가 많다는 사실이...
    정말 인상 깊었어요~ㅎㅎ
    겨울에도 가고 싶은 나라는 캐나다 말고 또 있을까요? ㅎ
    좋은 포스팅 넘 잘 봤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2 13:09 신고

      맞아요^^ 겨울이 춥고 길다 보니, 단점을 장점으로 승화하여 겨울 액티비티, 이벤트, 축제가 정말 많아요. 강점을 꼭 짚어 보셨네요^^ 따스한 하루 되세요^^

      수정

  • kimmmmm 2017.03.21 23:08 신고

    다른것도 다 좋지만 캐나다의 원주민 삶을 엿볼 수 있는 점이 참 끌리네요 ^^ 어딜가나 현지인, 원주민들의 삶에서 정말 여행온 기분을 느끼고는 해요 ㅎㅎ 블리스님덕분에 캐나다 여행을 한번 더 꿈꿔볼 수 있겠어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2 13:13 신고

      맞아요^^ 그 나라의 역사를 쉽고 빠르게 이해할 수 있는 방법 중 하나 같아요^^ 활기찬 하루 보내시길요^^

      수정

  • 포토구라퍼666 2017.03.21 23:09 신고

    캐나다 여행도 좋지만 진짜 가서 살고 싶은 마음이 더 커요. 좋은곳에서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2 13:15 신고

      이미 살아보셨기에 그 때 생각이 자주 나실 듯해요~ 기회가 있기를 바래보네요. 오늘도 함께 파이팅^^해요.

      수정

  • 차포 2017.03.22 06:21 신고

    나이아가라도 캐나다에서 미국쪽을 봐야 볼만하지요. 미국쪽에서 캐나다쪽을 보면 좀 한심 하지요. 캐나다의 축복 입니다. 버팔로 지역 호텔비나 렌트카 비용도 덕분에 싸구요. 미국쪽은 좀 배 아플거에요. 물론 버팔로 공항은 재미 좀 보구요. 캐나다 토론토 공항 보다는 버팔로에서 내려 렌트카 타고 가는게 훨 유리...이민국줄도 차로 가는쪽이 훨 빠르니까요. 다른덴 모르지만 나이아가라는 캐나다의 압승 입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2 13:17 신고

      맞아요~^^ 저희도 버팔로 놀러가면서 미국쪽에서도 봤는데 음..ㅎㅎ 나이아가라는 역시 캐나다가 굿 뷰입니다^^ 그래도 두 나라가 나이아가 폭포를 두고 오갈 수 있어 좋은 것 같아요. 굿팁이 담긴 나눔 감사드려요^^ 활기찬 하루 보내시길요!

      수정

  • 베짱이 2017.03.22 09:35 신고

    론리플래닛 오랜만에 들어보는 단어네요.
    군시절... 선임 전역선물로 론리플래닛 유럽편을 선물로 주었었는데...
    검증된 곳이군요.. 평생 가볼까싶기는 하지만요. ㅠ..ㅠ

    답글 수정

    • Bliss :) 2017.03.22 13:19 신고

      아.. 저도 유럽편 옆구리에 끼고 가보고 싶어요. 기회를 만들 그 날까지 함께 파이팅! 해요^^

      수정

  • my세상 2017.03.22 20:08 신고

    저두 다 가보지는 못했지만 그중에 오로라 정말 보고싶네여.. ^^

    답글 수정

  • IT넘버원 2017.03.23 03:21 신고

    캐나다 여행은 저에게도 꿈이기도 해요.ㅎㅎㅎ

    답글 수정

  • 푸샵 2017.03.23 16:18 신고

    세계 곳곳을 다녀보면 좋겠지만....
    그래도 만약에 딱 한군데만 가봐야 한다면....
    전...오로라를 볼 수 있는 곳을 가보고 싶긴해요. ^^
    쏟아질 것 같은 무수한 별빛과 환상의 오로라를 생각하면
    마치 우주의 한 가운데 있는 것 같은 느낌이 들 것 같거든요.^^

    답글 수정

  • Herr 초이 2017.03.27 13:28 신고

    나중에 아이가 크면 캐나다에 한번 놀러갈거에요 ㅋㅋ
    그때 한번 뵈요 ㅋㅋㅋ

    답글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