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왕국 캐나다! 신나는 축제로 남은 추위를 이기다

오타와 겨울 대축제 윈터루드(Winterlude)

매년 2월 초순부터 중순까지 3주 동안 열리는 오타와 윈터루드는 캐나다 겨울 대축제 Top 10에 속하는 연례 축제 중 하나입니다. 1979년을 시작으로 올해 38주년을 맞이했습니다. 축제 규모가 크다 보니, 여러 곳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이벤트가 열려 다양한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어요. 오늘은 윈터루드를 통해 누렸던 겨울의 매력을 소개할까 합니다.

오타와 강입니다

서울이 한강을 중심으로 강북과 강남으로 나누듯이, 오타와 강을 중심으로 영어권인 온타리오 주와 불어권인 퀘벡 주로 나뉩니다. 위 사진은 온타리오 주의 오타와 다운타운에서 퀘벡 주의 헐을 이어주는 다리 중 하나인 알렉산드라 다리(Alexandra Bridge)입니다.

윈터루드 축제 장소는 알렉산드라 다리를 중심으로 북서쪽으로 800m 떨어진 퀘벡 주의 공원과 남동쪽으로 1.5km 떨어진 온타리오 주의 공원과 리도 운하 세 곳입니다. 그럼, 하나씩 살펴볼까요?

퀘벡 주의 눈꽃 왕국(The Snowflake Kingdom, in Jacques-Cartier Park)

오타와 윈터루드 마스코트입니다

퀘벡 주의 Jacques-Cartier 공원에 축제 기간 동안 세워지는 눈꽃 왕국(The Snowflake Kingdom)은 북미 최대 눈 놀이터로 다양한 겨울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어요. 사진 속 동물은 윈터루드 공식 마스코트인 'Ice Hog'로, 경칩을 대표하는 개구리처럼 북미에서 봄을 알리는 신호탄이 되는 그라운드호그(groundhog)입니다.

공중 곡예입니다

공원에 설치된 무대에서는 다양한 공중 곡예가 펼쳐졌는데요. 커다란 정육면체의 구조물 돌리기부터 공중 훌라후프 묘기, 트램펄린 묘기(<-클릭 시 동영상)를 펼쳐 환호를 받았네요.

개 썰매 체험입니다

시베리아 허스키가 끄는 개 썰매 체험도 있었어요. 예전에 저희도 타본 적이 있는데 생각보다 속도가 빨라서 놀라웠던 기억이 나네요. 여러 마리이긴 하지만, 말과 달리 체구가 작아서 그런지 괜히 미안한 마음이 들어 못 타겠더라구요.^^;

눈 미끄럼틀 입니다

눈꽃 왕국의 하이라이트는 눈 미끄럼틀입니다. 이러한 대형 스노 슬라이드가 3그룹으로 나눠 있어요.

눈으로 만든 슬라이드입니다

보기보다 경사도가 꽤 있는 편이라 재미있었어요.

튜브 미끄럼틀 타기 입니다

그 중에서도 튜브를 타고 내려오는 눈 미끄럼틀의 속도감이 최고인 것 같아요.

집라인 체험입니다

작년에 유료 체험이었던 집라인(Zip line)은 올해는 무료 체험으로 바뀌었더라구요. 저희는 올해 몬트리올 겨울 축제에서 이미 탔기에, 긴 줄을 서고 싶지 않아 생략했어요.

캐나다 원주민 입니다

캐나다 원주민(First Nation) 중에서 온타리오 주와 퀘벡 주에 사는 알곤퀸 족(Algonquin)의 문화를 엿볼 수 있는 공간도 있었어요.

북유럽 전통 썰매 입니다

북유럽의 전통 교통수단이었던 발로 차서 이동하는 썰매(Kicksledding) 체험도 있었어요. 썰매에 의자를 얹혀 만든 것으로, 언덕 위에서 타면 뒤에서 밀어주는 사람도 스키 타는 것처럼 탈 수 있어요.

스노 미로 입니다

눈으로 만든 미로도 있어 아이들에게 인기가 많았네요.

장애물 경주 입니다

다양한 장애물을 통과하며 뛰는 장애물 경주도 있었어요.

단체 시소 타기 입니다

10여 명이 한꺼번에 탈 수 있는 지그재그 시소(zigzag seesaw)도 있었어요.^^ 시소를 타면 갈지자형으로 움직인답니다.

오타와 겨울 축제 모습입니다

어린 아이들은 눈 미끄럼틀 대신에 마련된 경사도가 낮은 언덕을 수도 없이 오르락 내리락하면서 열심히 눈밭에서 뒹굴며 겨울을 즐기고 있네요.

Tic-Tac-Toe 3목 두기 게임입니다

북미에서 유명한 Tic-Tac-Toe으로, 두 사람이 9개의 칸 속에 번갈아 가며 O나 X를 그려 3개를 연달아 먼저 그리는 사람이 이기는 3목 두기 게임입니다. 우리나라의 오목과 비슷한 게임이네요.

전자 작곡 시스템입니다

드럼, 기타, 전자 기타, 노래 파트를 각각 맡고 있는 자전거 페달을 4명이서 각각 밟아 하나의 노래를 만드는 체험이었어요.

눈 조각품입니다

매년 국내 각지에서 모인 눈 조각가들이 만든 눈 조각품도 볼 수 있는 것 또한 겨울 축제의 매력이지요.

온타리오 주의 크리스탈 가든(The Crystal Garden, in Confederation Park)

오타외 시청 150주년 기념 얼음 케이크와 성화대 입니다

온타리오 주의 오타와 시청에는 캐나다 건국 150주년을 맞이해 유엔이 보낸 얼음 케이크와 캐나다 정부에서 제작한 Ottawa 2017 Cauldron 성화대가 나란히 세워져 있었어요. 1월 1일에 오타와 시청에서 캐나다 국회의사당까지 인간 릴레이 방식으로 성화를 봉송하였습니다.

오타와 시청 아이스 스케이팅 링크 입니다

오타와 시청의 광장은 매년 겨울이 되면 아이스 링크로 탈바꿈하여 시민들에게 무료로 개방하고 있어요. 축제 기간에는 DJ까지 있어 축제의 흥을 돋우어 준답니다.

캐나다 국제 얼음조각 경연 대회입니다

윈터루드 축제의 또 다른 장소, 오타와 시청 앞에 있는 Confederation 공원의 크리스탈 가든입니다. 축제 기간 동안 최고의 얼음조각가를 뽑는 국제 얼음조각 경연 본선 대회가 열렸습니다. 세계 각국에서 모인 전문 예술가 10팀이 모여 15개의 큰 얼음 블록으로 35시간 안에 작품을 완성하는 본선 대회로, 우승자는 캐나다 아이스 컵 조각상(Canada Cup of Ice Carving)을 받았습니다. 주말 낮 시간대에 가면 크리스탈 가든에도 다양한 액티비티가 많은데, 조명에 비친 얼음조각품을 보기 위해 저녁 시간대에 찾아가서 특별한 액티비티는 하지 못했어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볼거리가 꽤 많아서, 1시간 이상 머물다가 왔네요.

리도 운하의 스케이팅 링크(The Rideau Canal Skateway)

오타와 리도 운하 아이스 링크 입니다

윈터루드 축제의 또 다른 장소, 리도 운하(Rideau Canal)입니다.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리도 운하는 매년 겨울이 되면 세계 최대 규모의 스케이팅 링크(7.8km)로 변신합니다.

북미 최초 아이스 드래곤 보트 대회입니다

올해는 북미 최초 아이스 드래곤 보트 축제가 열려, 얼음 위를 달리는 드래곤 보트(Dragon boat)를 볼 수 있어 색다른 경험이 되었어요. 

오타와 겨울 축제 2017 윈터루드(Winterlude)는 긴 겨울로 인한 우울증을 단숨에 날려 버리고 싶은 캐나다인의 흥이 느껴지는 축제였어요. 여기도 겨우내 산처럼 쌓인 눈더미가 조금씩 녹고 있어 어깨가 들썩들썩 거립니다. 따스한 봄 햇살과 연둣빛 새싹이 기분 좋은 소식과 함께 얼른 찾아와줬으면 좋겠네요. 환절기에 감기 조심하시고, 봄날의 새 기운 진하게 누리는 3월 보내시길요.

신고

37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둘리토비 2017.03.02 06:25 신고

    사진보니까, 여긴 아직 겨울이네요~^^
    한국은 완전 봄 같아요. 아직 일교차는 크지만~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2 12:01 신고

      아직 겨우내 쌓인 눈이 녹지 않았네요. 하지만, 봄기운이 아주 조금씩 느껴지고 있어요. 얼른 연둣빛 새싹 보고 싶어지네요ㅎㅎㅎ 일교차가 심하니 건강 주의하시길 바라요^^

      수정

  • 베짱이 2017.03.02 07:29 신고

    캐나다 지도를 무심히 한번 본적 있는데...
    극지방까지도 캐나다 영토더군요. 알래스카가 미국 영토인걸 보고 순간 물음표가
    들었지만 어느순간 이해가 되었어요. ㅋㅋㅋ 그만큼 캐나다는 겨울이 기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2 12:27 신고

      북쪽에는 원주민들이 많이 살고, 대부분 미국과의 국경이 있는 최남단에 모여 살아요. 그래도 겨울이 길고 춥네요ㅎㅎ 즐거운 하루 보내시길요^^

      수정

  • *저녁노을* 2017.03.02 11:33 신고

    흥겨운 겨울축제구경...잘 하고 갑니다.ㅎㅎ

    답글 수정

  • SoulSky 2017.03.02 12:34 신고

    저 아이스링크는 정말로 꼭 가고 싶네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3 12:35 신고

      아이스 링크는 정말 꼭 추천해드리고 싶네요~^^ 해피 주말 보내세요^^

      수정

  • 평강줌마 2017.03.02 13:59 신고

    캐나다의 겨울 축제는 끝이 없네요. 겨울 집에만 있는 것이 아니라 즐기는 것을 보여주는 듯 해요. 꾹 누르고 갑니다. 즐거운 금요일 되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3 12:42 신고

      겨울이 워낙 길어서 이런 것을 참여하지 않으면, 너무 지루할 것 같아요. 덕분에 삶의 활기가 되고 있네요. 가족과 함께 즐거운 주말 보내시길요^^

      수정

  • 레오나르토드 2017.03.02 15:01 신고

    이곳 한국은 이제 겨울이 물러가고 봄이 소리 없이 찾아오고 있습니다. 겨울왕국 캐나다의 겨울은 언제쯤이나 막을 내릴런지요? 무더운 여름이 오면 또 하얀 눈의 계절이 그립겠죠?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3 12:58 신고

      아..이젠 한달 반만 기다리면 됩니댱^^;; 그래도 앞으로 남은 겨울보다 지나간 겨울이 더 많아 위로가 됩니다. ㅎㅎㅎ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수정

  • 뉴론7 2017.03.02 15:19 신고

    Bliss 님은 축제의 귀재신가 겨울 축제 이야기가 많군요
    추워서 그런가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3 13:05 신고

      ㅎㅎㅎㅎ겨울이 길어서 축제가 많네요^^ 주말은 항상 외출하거나 여행하다 보니, 어느새 축제에 가 있네요ㅎ 즐거운 주말 보내시길요^^

      수정

  • 푸샵 2017.03.02 15:35 신고

    오오!~ 개썰매~ 진짜 타보고 싶은데 말입니다. ㅎㅎ
    발로 차는 이동 썰매는 아이와 함께 즐기기에 딱일 듯 한데요. ^^
    시청 광장을 아이스링크로 개설해 무료로 개방하니 시민들은 좋을 듯 합니다. ㅎㅎ
    썰매는 진짜 잘 타는데, 스케이트는....꽈당의 연발이지요. ㅋㅋ
    행복하고 건강한 금요일 되세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3 13:13 신고

      개썰매 진짜 재미있긴 해요. 한 번은 타볼만 합니다^^ 썰매 잘 타시는군요^^ 스케이트 저도 어리버리 탑니댱ㅎㅎ 그래도 언젠가 7.8km 완주해볼 날 고대해보네요. 따스한 주말 보내시길요^^

      수정

  • 공수래공수거 2017.03.02 16:08 신고

    어린아이뿐 아니라 어른들도 동심으로 돌아갈수 있겠네요
    어린시절이 잠깐 생각이 납니다
    아이스 드래곤 보트는 다시 봐도 신기하게 느껴집니다

    겨울 왕국 캐나다입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3 13:19 신고

      맞아요~ㅎㅎㅎ 어른인 저도 즐거운 축제였네요. 겨울 왕국 오래 머물렀으니 봄 왕국으로 얼른 이사하고 싶어지네요ㅎㅎ 따스한 주말 보내세요^^

      수정

  • 오메이징 2017.03.02 18:08 신고

    정말 다양하네요 ㅎㅎ 집라인이 무료체험인것도 진짜 꿀이네요 ㅎ
    한국에선 집라인 한번타면 완전 돈이 후다닥 ㅎㅎ
    아이들 뿐만아니라 어른들도 정말 즐거워 보이네요~
    겨울인데도 이렇게 야외 활동을 활발하게 하는걸 보면
    캐나다사람들은 참 건강한거 같아요^^
    좋은 포스팅 잘봤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3 13:22 신고

      지난 달에 몬트리올에서 유료 체험 했는데 줄이 워낙 길어서 돈도 돈이지만 너무 추웠어요 @.@ 그래도 집라인 체험은 정말 짜릿하더라구요ㅎㅎㅎ 캐나다인은..음....추위를 무서워하지는 않는 것 같아요ㅎㅎ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수정

  • sword 2017.03.02 21:15 신고

    멋진 미끄럼틀에 시선강탈 +_+ !!

    그런데 공중에 혼자 매달려 가는게... 집 라인 맞나요? ㄷㄷㄷㄷ
    집 라인이라니... 매달려가고 싶어집니다 ㅎㅎ 놀이기구를 좋아하거든요 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3 13:22 신고

      집라인 맞아요^^ 전 몬트리올에서 탔는데 진짜 짜릿하더라구요~ㅎㅎㅎ 이날은 추워서 그냥 포기했어요~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수정

  • 포토구라퍼666 2017.03.02 23:59 신고

    한국은 이제 봄이 온듯해요. 캐나다는 아직 겨울이겠지만...
    블리님두 봄을 기다리며 행복하세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3 13:23 신고

      헤헤~ 봄이 얼른 왔음 좋겠어요. 따스한 주말 보내세요^^

      수정

  • *저녁노을* 2017.03.03 18:38 신고

    마지만 남은 겨울 즐기기네요ㅎㅎ

    잘 보고가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4 08:14 신고

      감사해요 저녁노을님도 가족과 함께 행복한 일욜 보내시길요^^

      수정

  • 2017.03.03 19:56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4 08:16 신고

      그러게요. 외국 트래픽이 많더라구요. 소식 반갑습니다. 편안한 하루 보내시길요^^

      수정

  • 여행하고 사진찍는 오로라공주 2017.03.04 00:41 신고

    역시 캐나다 축제들은 하나같이 다 너무 멋져요. 저 이번에 에드먼튼 겨울 축제 다녀왓거든요. 가족들과 함께 나들이 나오는 모습이 너무 인상적이더라구용 근데 오타와 겨울축제로 마찬가지로 너무 즐거울것 같아요. 가보고 싶네용

    답글 수정

  • 폴리틱스 2017.03.04 03:04 신고

    사진을 보면서 느끼는 거지만..
    확실히 여유가 넘치는 표정들이 보이네요
    축제를 즐기는 그런 느낌이 ^^;;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4 10:28 신고

      추위를 무서워하지 않는 것 같아요 ㅎㅎ 아직도 영하 20도이네요. 얼른 영상 기온이 되었음 좋겠어요. 행복한 일욜 보내시길요^^

      수정

  • IT넘버원 2017.03.04 09:15 신고

    한국은 아직 봄인데 캐나다는 아직 겨울이군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7 21:55 신고

      그러게요~ 봄이 오려면 조금만 더 기다려야겠네요. 환절기에 감기 조심하세요^^

      수정

  • peterjun 2017.03.04 22:44 신고

    윈터루드 축제에 대해 총정리가 되었네요.
    하나하나 볼 때마다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었는데, 모아놓고 보니 정말 어마어마하군요.
    겨울왕국답습니다.
    우리나라만 보더라도 겨울이 되고 눈이 많이 쌓이면 아이들이나 즐기지, 어른들은 그리 많이 즐기지 않지요.
    그런 모습들과 비교해보니 역시 환경이 사람의 살아가는 모습에 큰 영향을 주는 것 같네요.
    긴 겨울을 제대로 즐기는 모습이 무척이나 인상깊어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7 21:56 신고

      아 그러고보니, 그렇네요. 여기는 어른들과 아이들이 함께 즐기는 액티비티가 많은 것 같아요. 가족 문화가 발달해서 그런가 봐요. 몸도 마음도 따스한 오후 시간 되길요~

      수정

  • GeniusJW 2017.03.07 20:47 신고

    정말 눈이 많이 내리지 않으면, 할 수 없는 축제네요~~ㅎㅎ
    하나하나 멋집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3.07 21:57 신고

      ㅎㅎㅎ그러네요~ 눈과 혹한이 있어야 제대로 된 겨울 축제가 나오네요^^ 환절기에 감기 조심하시길요^^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