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위에 지친 입맛 돋우는 비트 양파 피클

입안 가득 상큼함을 더해주는 비트 양파 피클

무더위에 지치다 보면 입맛까지 사라지기도 하는데요. 그래서인지 각종 피클 또는 시원한 물김치가 생각나는 시기이기도 하지요. 여름철이 되면 백야드에서 그릴 요리를 즐겨 먹기에 시간이 날 때마다 피클을 한두 개씩 만드는 편이에요. 얼마 전 마트에 장을 보러 갔는데 양파가 대폭 세일을 해서 냉큼 들고 와 비트와 함께 피클을 만들어보았어요. 색깔도 곱고 영양가도 높은 비트 양파 피클 레시피를 나눔 해봅니다.

퀘벡시티 푸틴 맛집입니다

비트 양파 피클을 처음 맛보게 된 계기는 tvN 드라마 <도깨비>의 해외 로케이션 촬영지이자 JTBC <비정상회담>의 기욤 패트리의 고향인 퀘벡시티에 있는 레스토랑이었어요. 퀘벡 전통 감자튀김요리 푸틴(poutine)이 맛있기로 소문난 <Le Chic Shack>에서 푸틴을 주문했는데, 푸틴 맨 위에 보랏빛 채소가 있어 먹어보니 양파 피클이더라구요. 튀김요리의 느끼함을 단번에 사라지게 할 뿐만 아니라 색깔까지 고와 제 마음에 쏙 들어와 그 뒤로 종종 만들어 먹고 있어요. 그럼, 본격적으로 비트 양파 피클을 만들어볼까요?

양파 비트 피클 만드는 방법

양파 피클 레시피입니다

1. 재료 준비하기

재료: 양파 2kg, 비트 1개, 식초 3컵, 물 3컵, 설탕 3컵, 소금 2T, 피클링 스파이스 2T, 뉴슈거 1t, 메이슨 자 1L 3병

단촛물 만드는 방법입니다

2. 단촛물 만들기

양파를 자르기 전에 단촛물을 끓이면 시간을 절약할 수 있는데요. 냄비에 위의 적은 재료를 넣고 한소끔 끓이면 됩니다. 재료를 넣고 섞지 마시고 부은 그대로 두시면 끓어오르면서 내용물이 저절로 녹아요. 피클링 스파이스는 나중에 체로 거르는 과정을 생략하기 위해 티망에 넣었어요. 뉴슈거를 넣으면 피클의 아삭함이 오래가서 좋은데요. 그렇다고 뉴슈거만 사용하면 씁쓸한 끝 맛이 나기 때문에 설탕과 섞어서 사용하는 것이 가장 좋아요. 참고로, 뉴슈거는 설탕의 20배 정도라고 여기시면 됩니다.

양파 피클 만드는 방법입니다

3. 양파와 비트 썰기

단촛물이 끓어오르는 동안 양파를 원하는 두께로 슬라이스해주세요. 저는 한국에서 공수한 채칼을 사용했어요. 비트도 비슷한 크기로 슬라이스해주세요. 저는 먹을 때 자르지 않아도 한 입에 들어갈 수 있도록 작은 크기의 양파를 사용했어요.

피클 용기 메이슨 자입니다

4. 소독한 용기에 슬라이스한 비트와 양파 넣기

1L짜리 메이슨 자를 뜨거운 물로 소독하여 물기를 말린 후, 슬라이스한 양파와 비트를 차곡차곡 넣어주세요.

비트 양파 피클입니다

5. 용기에 끓인 단촛물 붓기

끓어오른 단촛물을 병에 그대로 부어준 후 뚜껑을 닫으면 완성입니다. 정말 쉽지요? 단촛물을 부은지 2시간 이후에 찍은 사진인데, 비트에서 나온 자연 색소로 색깔이 예쁘게 나왔네요. 2병은 식힌 후 냉장고에 넣었고, 1병은 이웃에 사는 친구네로 이사 갔어요.^^

비트 양파 피클 맛있게 먹기

그릴 햄버거입니다

피클을 완성한 날에 백야드에서 그릴 햄버거를 만들어 먹었는데요. 양파를 얇게 슬라이스한 덕분에 당일에 먹어도 맛있었어요. 햄버거를 먹어도 김치 콩나물국이 필요한 일인입니다.ㅎㅎㅎ

그릴 햄버거에 넣은 피클입니다

치즈를 올려 구운 패티 위에 홈메이드 오이 피클, 토마토, 구운 버섯을 차례로 얹은 후, 당일에 만든 양파 피클과 소스를 곁들여 햄버거를 완성했어요. 바벨탑을 쌓아 올리듯이 재료를 욕심껏 올렸더니 한입 베어 먹기 위해 안면 근육 스트레칭이 필요했네요.ㅎㅎㅎ

비트로 색을 낸 양파 피클입니다

하지만 상큼한 피클 덕분에 평소보다 더 맛있게 먹을 수 있었어요.

양파 부추 피클입니다

며칠 후엔 삼겹살과 소시지, 버섯과 마늘을 구워 먹었어요. 바비큐를 할 때마다 양파 피클을 만들어 먹었는데 피클을 만들어 두니 따로 만들지 않아 너무 편했어요. 바로 만든 것보다 매운맛은 덜하면서 상큼한 맛은 더해져 입맛에 딱 맞더라구요. 이외에도 각종 샌드위치와 비빔국수 등 양파가 들어가는 음식에 양파 피클을 가위로 잘라 넣었더니 간편하게 맛을 낼 수 있어 좋았어요.

삼겹살 사이드 메뉴입니다

백야드 텃밭에서 키운 한국 채소 중에서 부추를 잘라 넣어 피클과 함께 먹으니 더 맛있었어요. 특별한 양념을 더하지 않고 부추와 깨만 더했는데 삼겹살과 먹기에 딱 좋았어요. 만약 사진보다 더 진한 색깔을 원한다면, 비트의 양을 더 늘리면 좋을 것 같아요. 비트의 7가지 효능은 티스토리 이웃님이신 포토구라퍼666님의 글로 대신합니다.

북미인이 사랑하는 피클

무 비트 피클입니다

여름마다 만드는 비트 무 피클이에요. 색깔이 예뻐서 사이드 메뉴로 내놓으면 차림상도 함께 예뻐지는 효과가 있는 것 같아요. 비트 무 피클 만드는 방법은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북미에서는 비트 피클이 유명하여 한 번 만들어 보았는데요. 식감이 익숙지 않아서인지 비트가 주가 되는 피클보다는 비트를 곁들인 피클이 저는 더 좋더라구요.

무 비트 피클입니다

도토리 묵밥을 먹기 위해 만든 고명에도 비트 무 피클이 들어갔어요. 무도 채로 썰어 만들면 김밥, 비빔밥, 월남쌈, 초무침 등 다양한 요리에 넣을 수 있어 좋아요. 집에서 도토리묵 쑤는 방법과 도토리묵밥 레시피가 궁금하시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북미 피클 역사와 종류입니다

캐나다 농업 박물관에 전시된 다양한 피클이에요. 북미의 피클 역사는 1,500년 전후로 이민 온 네덜란드인이 미국 뉴욕에서 피클을 상업적으로 판매하기 시작하면서 북미에서 인기가 많아지기 시작했어요. 매년 미국에서 235만 kg의 피클을 생산하고 있으며, 한 사람당 연간 4kg의 피클을 소비한다고 한다고 하니 우리나라의 김치처럼 북미의 식생활에 빠질 수 없는 음식으로 자리 잡은 것 같습니다. 북미인들의 사랑을 받은 피클의 역사와 종류가 궁금하신 분들은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한국인에게는 간장으로 만든 양파 장아찌가 친숙하지만, 비트로 만든 양파 피클도 그와 다른 또 다른 매력이 있는 것 같아요. 더운 여름에 지친 입맛을 돋우는 데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오늘 하루도 상큼한 미소가 가득한 하루 보내시길요~^^

신고

35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폴리틱스 2017.06.16 02:20 신고

    와우... 마지막에 놀랐습니다.
    다양한 피클이 모여있는 신기한 사진..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8 16:23 신고

      피클의 종류가 매우 많다는 것을 박물관에 가서 보고 알았어요ㅎㅎㅎ 새로운 한 주 기분 좋은 일 많이 생기시길요^^

      수정

  • IT최강자 2017.06.16 03:20 신고

    피클도 다양한 종류가 있는것을 처음 알았습니다.
    신기하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8 16:25 신고

      그러게요^^ 종류가 정말 많아 신기했고, 몇 종류는 맛이 어떨지ㅎㅎ 궁금했어요. 활기찬 한 주 보내시길요!

      수정

  • 미친광대 2017.06.16 05:16 신고

    피클의 맛은 누구나 다 좋아할 만한 맛인것 같아요. 오이나, 무 피클과는 다르게 버거 등에 넣어 먹으면 왠지 더 맛날것 같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8 16:29 신고

      서양 음식에도 한국 음식에도 어울려서 잘 먹구 있어요^^ 여름이 끝나기 전에 또 한 번 더 해먹을 것 같네요. 활기찬 한 주 보내시길요~

      수정

  • 버블프라이스 2017.06.16 08:55 신고

    요리시 활용도도 좋을것 같고요, 색상이 분홍빛이라 정말 예쁜것 같습니다. 비트 양파 피클 포스트 잘 읽고 갑니다. 좋은주말 되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8 16:31 신고

      색감이 예뻐서 어디에 올려놔도 입맛을 돋우는 느낌이더라구요^^ 새로운 한 주도 파이팅!이에요^^

      수정

  • *저녁노을* 2017.06.16 13:46 신고

    몸에 좋은 비트이지요.
    노을이도 자주 사 먹어요.
    ㅎㅎ
    색도 곱지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8 16:33 신고

      맞아요^^ 저녁노을님 레시피에서 비트 자주 보여서 인상적이었어요~^^ 즐거운 한 주 보내시길요~

      수정

  • 평강줌마 2017.06.16 16:23 신고

    양파피클 너무 맛있어보여요.
    이웃집에서 양파를 엄청 많이 받아서 어떻게 먹을지 고민을 했는데 피클을 만들어서 먹어야겠어요.
    꾹 누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8 16:35 신고

      오아~ 이웃집과 벌써 친분 쌓으셨군요^^ 저도 빅세일해서 한보따리 매우 싸게 사와서 피클을 만들 수 밖에 없었네요ㅎㅎㅎ 새로운 한 주도 활기차게 시작하시길요~

      수정

  • 공수래공수거 2017.06.16 17:05 신고

    한국에서 제가 가끔 가는 삼겹살 파는집에서 양파를 이같이 비슷하게
    해줘 맛있게 먹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요즘 한창 양파나는 계절인데 양파 요리를 많아 먹을려고 합니다
    햇 양파는 달고 건강에도 아주 좋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8 16:42 신고

      양파는 언제나 건강에 옳은 국민 채소 같아요!!^^ 무더위 잘 이겨내시고 건강한 여름나기 되시길요~

      수정

  • GeniusJW 2017.06.16 21:23 신고

    색이 너무 이뻐요~~ㅋㅋ
    저도 하나 만들어주시면 안될까요??!ㅋㅋㅋㅋ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8 16:44 신고

      ㅎㅎㅎㅎㅎ만들어두면 받아가실래요?ㅎ 건강한 여름나기 되시길요^^

      수정

  • sword 2017.06.16 23:51 신고

    우아앙 피클을 만드시는 솜씨도 솜씨지만

    적재적소에 주목받는 피클을 플레이팅 하시는 블리스님의 솜씨도 만만치 않은듯 합니다 +_+
    참 이쁘네욤!
    저...저는... 음... 그냥 보는걸로만!!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8 16:50 신고

      예쁘게 봐주시고 표현해주셔서 감사해요~ㅎㅎㅎ언제 한번 뵐 날 고대해봅니다^^ 해피 나잇 되세요~

      수정

  • ireugo 2017.06.17 10:08 신고

    우와 피클도 피클이지만,
    블리스님 사진 색감이 너무 예뻐요.
    블로그에 요리 섹션을 하나 만드셔서
    캐나다 이야기랑 곁들여서 요리책 내셔도 될 듯~ ^^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8 16:52 신고

      오옹? 저는 ireugo님 글 보면서 같은 생각을 했는데 말이지요?^^ 음..뭔가 시집같은 철학 에세이? 책을 보는 기분이 들어요. 때론 어렵게만 느껴지는 철학의 테두리 안으로 자연스럽게 끌어 당기는 매력도 있지요. 뭔가 저 안의 나를 깨우고 자극하는 생각들이지요. 다~~이해하지 못하지만, 조금씩 공감하며 즐겁게 보고 있어요. 좋은 글 감사드려요^^

      수정

  • peterjun 2017.06.17 10:14 신고

    색감이 너무 예뻐서 피클이 고급스러워 보이네요.
    bliss님 다운 멋진 레시피입니다. ^^
    이제 한 동안 바베큐 파티 자주 하시는 건가요? ㅋ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8 17:00 신고

      헤헤~이미 비오거나 바람 부는 날 빼고는 백야드에서 저녁 먹어요~ 근데 올해는 유난히 춥고 비가 많이 와서 아주 많이는 못했네요~ 활기찬 한 주 보내시길요^^

      수정

  • 여행하고 사진찍는 오로라공주 2017.06.17 13:12 신고

    우와..어떻게 저렇게 양파를 써는 채깔이 잇나요? 처음 알앗어요. 일반 채칼로도 될까요?
    우와 우왕. 너무 먹음직 스럽고..저도 당장 해봐야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피클 완전 사랑하는데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8 20:00 신고

      다용도 채칼인데 슬라이스 되는 부분을 사용했어요~^^ 슬라이스 두께는 2가지로 선택가능한건데..음음.. 이마트? 롯데마트에선가...샀다고 했는데^^;; 진짜 유용하게 잘 쓰고 있어요^^ 두 분 프라하 사진 너무 이뽀요!! 항상 행복하세요~^^

      수정

  • T. Juli 2017.06.18 07:37 신고

    와우 빛깔이 찹 곱군요.
    상큼하게 보여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8 20:03 신고

      약간의 비트가 한몫을 단단히 해줬네요^^ 즐거운 한 주 보내시길요~

      수정

  • 문moon 2017.06.18 19:18 신고

    비트양파피클 무피클도 색감이 이뻐 한맛더 있겠네요.
    한번 만들어봐야겠습니다. ^^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8 20:07 신고

      문moon님의 장아찌 보면서 침 흘린 일인이에요^^ 구할 수 없는 재료이기에 양파로 달래보았네요. 행복한 한 주 보내시길요^^

      수정

  • 레오나르토드 2017.06.19 03:55 신고

    백야드에 레스토랑과도 진배없는 멋진 곳으로 연출하셨네요. 그 중에서도 음식이 단연 돋보이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9 05:51 신고

      어디서 먹든지 고기는 항상 맛있는 것 같아요ㅎㅎㅎ 굿밤 되세요^^

      수정

  • 소피스트 지니 2017.06.19 15:54 신고

    ㅎㅎㅎ 요리책 하나 내셔도 되겠어요. 정말 맛깔스럽게 사진이 나왔네요. 물론 맛도 환상적이겠죠? 블리스님이 근처에 사신다면 늘 얻어 먹으러 다닐 것 같네요. 저희도 이런 피클 종류 자주 해먹거든요~
    잘보고 갑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9 18:21 신고

      헤헤~ 피클은 언제나 입맛을 돋워주는 것 같아요^^ 시원한 하루 보내시길요~

      수정

  • 소스킹 2017.06.19 17:51 신고

    버거에도 먹음직스럽게 비트양파피클을 올리셨군요~^^
    색도 예뻐서 다음번에 비트와 양파를 산 다음에 피클 도전해봐야겠습니다~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06.19 18:22 신고

      버거, 샌드위치, 핫도그 등에 너무 잘 어울리더라구요^^ 시원한 하루 보내시길요~

      수정

  • 포토구라퍼666 2017.06.19 22:39 신고

    양파와 비트 둘 다 건강에 좋은 것들이네요. 피클로 만들어 먹는 방법이 있군요.
    당장 양파와 비트 사러 가야겠어요. 아님 택배로 블리님께 주문할까보아요. ^^ㅋ

    답글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