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에서 가장 큰 놀이터, 전국 어린이들이 직접 디자인하고 건축하다

건국 150주년 기념 캐나다 테마 놀이터

2017년 올해 캐나다 건국 150주년을 맞이하여 수도 오타와(Ottawa)에 전국에서 가장 큰 놀이터를 만들어 150주년 건국 기념일인 7월 1일 캐나다 데이(Canada Day)에 정식으로 오픈되었어요. 캐나다 10개 주와 3개 준주로 구성된 전국 지도 형태의 놀이터로 캐나다 각 주의 대표 상징을 담았을 뿐 아니라 전국 각지에 모인 아이들이 직접 설계하고 건설에도 참여하여 더욱 의미가 있습니다. 몇 주 전에 날씨가 정말 좋아 산책할 겸 들러 보았는데요. 캐나다 전국 투어를 단숨에 할 수 있는 놀이터로 함께 가볼까요?

캐나다 오타와 무니즈 베이 파크(Mooney's Bay Park)

오타와 공원입니다

리도 운하가 흐르는 무니즈 베이 공원(Mooney's Bay Park)의 위성지도예요. 초록색 선이 공원 전체 면적이고 파란색 선이 새로 들어설 놀이터 위치입니다.

캐나다 전국 지도를 본뜬 놀이터

캐나다 전국 지도입니다

전국 지도를 그대로 본뜬 캐나다에서 가장 큰 놀이터의 설계도입니다. 공원 총면적은 70에이커(85,692평)이며 그중 놀이터의 면적은 1에이커(1,224평)으로 놀이터만 축구장 2배 크기예요.

캐나다에서 가장 큰 놀이터

캐나다에서 가장 큰 놀이터입니다

캐나다는 10개의 주(province)와 3개의 준주(territory)로 이뤄진 연방 국가로, 1867년에 4개의 주가 대영 북아메리카 조약에 따라 자치령을 결성하면서 연방 정부가 탄생하였고 그 뒤 다른 주들이 연방에 점차적으로 가입하면서 현재의 캐나다 연방이 확립됐습니다. 놀이터 건설은 연방에 가입한 순서로 건설되었어요.

아이들이 직접 설계하고 건설하다

어린이 자원봉사자입니다

캐나다 건국 150주년 기념으로 만든 전국에서 가장 큰 놀이터라는 점뿐만 아니라, 제작부터 건설까지 전국 각지에 모인 아이들이 직접 참여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가지고 있는데요. 대표로 뽑힌 아이들은 자신이 속한 주의 독특한 지리, 역사, 문화, 인물을 그림으로 그려 놀이터 설계도에 고스란히 반영하고 2017년 여름 방학에 모두 모여 건축에 적극적으로 동참한 모습이 온타리오 주의 교육 방송 TVO의 'Giver' 시즌 4를 통해 방송했습니다. 그럼, 자세히 살펴 볼까요?

1.온타리오 주(Ontario)

온타리오 주입니다

1867년에 연방에 가입한 온타리오 주의 설계도와 건축 시공 모습이에요. 온타리오 주에 있는 수도 오타와(Ottawa)에 있는 캐나다 국회의사당(Parliament of Canada)과 굴착기(excavator) 등 모두 온타리오 주 아이들의 아이디어와 설계도를 그대로 반영하였어요.

오타와 알렉산드라 철교입니다

캐나다 국회의사당 모형의 미끄럼틀과 온타리오 주와 퀘벡 주를 연결하는 알렉산드라 철교(Alexandra Bridge) 모형의 정글짐을 연결하여 완성한 모습이에요.

2.퀘벡(Quebec)

퀘벡 주입니다

1867년에 연방에 가입한 퀘벡 주의 설계도와 건축 시공 모습이에요. 공사 당시 흉내만 내는 것이 아닌 최대한 모든 작업에 아이들이 동참할 수 있도록 이끈 점이 매우 인상적이었어요.

퀘벡 모피 무역입니다

16-17세기부터 영국과 프랑스는 모피 무역을 위해 캐나다 동부에 정착촌을 세웠고, 1608년 퀘벡 시에 프랑스 정착촌이 세워지면서 모피 무역으로 유명해졌는데요. 개척 초기 모피 무역상들이 모피 운반 시 탔던 카누를 시소로, 모피 무역소를 통나무집으로 세워 놀이터 중에서도 묘한 매력을 내뿜고 있었어요.

3.노바스코샤(Nova Scotia) & 4.뉴브런즈윅(New Brunswick)

노바스코샤 주입니다

1867년에 연방에 가입한 노바스코샤 주와 뉴브런즈윅 주의 설계도와 건축 시공 모습이에요.

뉴브런즈윅 주입니다

노바스코샤 주와 뉴브런즈윅 주는 캐나다 동쪽 맨 끝에 위치해 있어 대서양과 접해 있는데요. 그래서 아이들이 설계한 놀이터에도 빨간 등대, 배의 닻, 그물 등 해안가를 상징하는 것들이 주로 보였어요.

5.매니토바(Manitoba)

매니토바 주입니다

1870년에 연방에 가입한 매니토바 주의 설계도와 건축 시공 모습이에요. 직접 자르고 나르며 칠하여 완성해가는 모습이에요.

매니토바 농업입니다

캐나다 중부에 위치한 매니토바 주는 평원이 많아 밀의 최대 생산지로 손꼽힐 만큼 오래전부터 농업 산업이 매우 발달된 곳이었는데요. 농장과 말 우리 등 농업 지역의 모습을 연상케 하는 놀이터로 완성됐어요.

6.노스웨스트(Northwest) & 7.유콘(Yukon)

노스웨스트 준주입니다

1870년과 1898년에 각각 연방에 가입한 노스웨스트 준주와 유콘 준주의 설계도와 건축 시공 모습이에요. 캐나다에는 총 3개의 준주(territory)가 있는데요. 주(province)와 달리 독립적인 지방 자치 정부가 없어 연방 정부의 법을 따르는 영토를 가리킵니다. 북극과 근접해 있는 추운 지방으로 오래전부터 캐나다 원주민이 거주하는 곳입니다.

유콘 준주입니다

3개의 준주 모두 북극과 근접해 있는 추운 지방으로 오래전부터 캐나다 원주민이 거주하는 곳이에요. 놀이터에 준주의 광산업원주민의 문화를 고스란히 담은 모습이에요.

8.브리티시컬럼비아(British Columbia) & 9.프린스에드워드아일랜드(Prince Edward Island)

브리티시컬럼비아 주입니다

1871년과 1873년에 각각 연방에 가입한 브리티시컬럼비아 주와 프린스에드워드아일랜드 주의 설계도와 건축 시공 모습이에요. 서쪽 해안 끝에 위치하여 태평양과 접한 브리티시컬럼비아 주와 동쪽 해안 끝에 위치하여 대서양과 접한 프린스에드워드아일랜드 주가 한 팀이 되어 인상적이네요.

태평양 연안 원주민입니다

태평양과 접한 브리티시컬럼비아 주에는 캐나다에서 가장 분주한 국제공항 2위에 해당하는 밴쿠버 국제공항이 있는데요. 공항에는 세계 최대 태평양 연안 북서부의 원주민 예술 컬렉션을 있어 독특한 매력을 가지고 있어요. 태평양 연안의 캐나다 원주민의 문화를 놀이터에 고스란히 반영한 점이 인상적이네요.

프린스에드워드아일랜드 주입니다

'빨강머리앤'의 소설 배경인 프린세스에드워드아일랜드 주는 대서양과 접해 있어 고래 관광으로도 유명합니다. 고래 모양의 정글짐을 한 아이가 설계하여 놀이터에 고스란히 반영됐더라구요. 또한, 총 길이 12.9km으로 캐나다에서 가장 긴 컨페더레이션 다리(Confederation Bridge)를 낮은 담으로 표현하기도 했어요.

10.서스캐처원(Saskatchewan) & 11.앨버타(Alberta)

서스캐처원 주입니다

1905년에 연방에 가입한 서스캐처원 주와 앨버타 주의 설계도와 건축 시공 모습이에요.

북미 서부 개척 모습입니다

서쪽에 맞붙어 있는 두 주는 북미 서부 개척 당시의 웨스턴 스타일로 함께 꾸몄어요. 개척 당시의 보안관 사무소, 호텔, 우체국, 은행을 알록달록한 타운으로 표현하였고, 건물 뒤편으로는 웨스턴 마차와 그네가 설치됐어요.

12.뉴펀들랜드 래브라도(Newfoundland and Labrador)

뉴펀들랜드 래브라도 주입니다

1949년에 연방에 가입한 뉴펀들랜드 래브라도 주의 설계도와 건축 시공 모습이에요. 동쪽 끝에 위치한 3개의 주 중 가장 큰 면적을 지녔기에 놀이터 면적도 넓었어요.

바이킹입니다

뉴펀들랜드 래브라도는 10세기 후반 바이킹이 아이슬란드와 그린란드를 넘어 정착한 곳으로 바이킹의 정주(거주) 유적지가 발굴되면서 컬럼버스의 신대륙 발견 이전에 유럽인이 북아메리카에 도달했음을 보여주는 역사적인 곳이에요. 그래서 바이킹이 사용했던 배의 모델들을 놀이터에 세웠습니다.

13.누나부트(Nunavut)

누나부트 준주입니다

1999년에 연방에 마지막으로 가입한 누나부트 준주의 설계도와 건축 시공 모습이에요.

이글루 정글짐입니다

캐나다에서 가장 북극에 가까운 누나부트 준주는 거대한 이글루 정글짐을 중심으로 얼음, 빙하 등을 상징하는 놀이기구로 북극 지역 환경을 표현했어요.

무니즈 베이 공원(Mooney's Bay Park)

오타와 주요 비치입니다

무니즈 베이 공원에는 오타와 주요 비치 4곳 중 한 곳이 있으며 매년 북미 최대 규모의 드래곤보트 축제와 발리볼 축제가 열리고 있는 곳이에요. 또한, 리도 운하를 따라 해적선 체험도 할 수 있으며 공원 내에 스타디움이 있어 각종 경기가 열리기도 합니다.

캐나다 건국 150주년 기념 놀이터입니다

축구장 2배 크기의 놀이터 옆으로도 널따란 잔디밭이 있어 피크닉이나 스포츠 액티비티를 즐기는 사람들이 많았어요. 무니즈 베이 공원의 가을 풍경 모습이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캐나다 건국 150주년 기념 놀이터를 짓는데 총 18억 원이 들었으며, 이미 온타리오 주에 41개의 놀이터를 설계하고 건축한 Sinking Ship Entertainment와 오타와 시가 공동 부담하였어요. 무엇보다도 전국 각지에 모인 아이들이 자신의 거주 지역의 상징을 그려 직접 설계하고 아이들의 바람을 수정 없이 그대로 설계도에 반영하였으며 건축의 전과정에 직접 참여하여 완성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는 것 같아요. 또한, 어린이를 포함하여 전국 각지에서 모인 약 700명의 자원봉사자들이 참여했다는 것 또한 매우 인상적입니다. 사진 이외에도 건축 과정의 에피소드를 담은 TVO Giver 150(<-클릭 시 유튜브로 이동) 동영상을 참고하셔도 좋습니다. 우리나라보다 100배나 큰 캐나다 전국을 하루 안에 여행하고 싶은 분들에게 추천해드리고 싶네요^^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세요!

30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버블프라이스 2017.11.08 19:39 신고

    무엇보다 전국 각지에 모인 아이들이 자신의 거주 지역의 상징을 그려 직접 설계하고 아이들의 바람을 수정 없이 그대로 설계도에 반영한 것이 정말 놀라운것 같습니다. 그리고 어린이 포함 전국 각지에서 모인 약 700명의 자원봉사자들이 참여했다는 것도 멋진 것 같습니다.
    아이들이 직접 설계한 캐나다에서 가장 큰 놀이터 포스트 잘 읽고 갑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11.11 06:07 신고

      꼼꼼하게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해피 주말 되세요~

      수정

  • 소피스트 지니 2017.11.08 19:47 신고

    아이들과 함께 건축을 하는 모습이 너무나 인상적이네요. 누구를 위한 공간인지 확실히 알려주는 것 같습니다. 효율성만을 따지는 한국의 개발업자들이나 공무원들이 보고 배워야 할 것 같아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11.11 06:09 신고

      저도 아이들이 설계부터 건축까지 적극적으로 참여했다는 점 매우 인상받았네요. 해피 주말 되세요^^

      수정

  • IT세레스 2017.11.08 23:26 신고

    아이들이 만든 공간 어른들 보다 더 대단하고 놀랍습니다.^^

    답글 수정

  • peterjun 2017.11.09 01:08 신고

    아이들이 직접 참여했다는 점이 재미있기도 하고 놀랍기도 하네요.
    하나의 업적을 달성하는 듯한 느낌입니다.
    지도와 똑같은 구조에서 각각의 특징을 살려 만들어 더 좋은 것 같아요.
    아이들에겐 무척이나 보람되고 뿌듯한 놀이터가 될 것 같습니다.
    참여하지 않은 아이들에게조차도 말이죠.
    자원봉사자들도 뿌듯했을 것 같네요. ^^

    한번 거쳐간 감기가 다신 오지 않게.... 항상 건강 관리 잘하세요.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11.11 06:16 신고

      정말 설계부터 건축까지 인상깊었던 놀이터였어요. 염려 감사합니다^^ 해피 주말 되세요!

      수정

  • *저녁노을* 2017.11.09 02:40 신고

    역시...우리와는 뭔가 다른 느낌입니다.
    ㅎㅎ
    잘 보고가요

    답글 수정

  • 슬_ 2017.11.09 02:59 신고

    전국 지도를 본따서 놀이터를 만든 게 정말 재미있어요.
    아이들이 자연스럽게 지리공부도 하고ㅋㅋ 재밌게 놀 수 있겠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11.11 06:20 신고

      전국지도 형태의 놀이터에 각 주의 특색을 담아 정말 매력적인 곳이었어요. 해피 주말 되세요^^

      수정

  • 공수래공수거 2017.11.09 09:17 신고

    아이들이 설계하고 만들었다는게 더 대단해 보입니다
    또한 그 규모도 대단하네요
    아이들을 존중하고 위하는것은 미래에 대한 준비고 투자가 아닌가
    생각되는군요
    본 받아야 할점입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11.11 06:37 신고

      아이들의 설계를 거의 그대로 반영해서 정말 인상적이었어요! 해피 주말 되세요^^

      수정

  • 문moon 2017.11.09 14:22 신고

    캐나다 건국 150주년을 기념하는 행사가 참 많고
    이런 큰 놀이터를 전국의 어린이들과 자원봉사자들이 참여하여 만들었다는게 캐나다를 다시 보게 합니다.
    Bliss님도 열심히 소개를 해주시고.. ^^

    답글 수정

  • sword 2017.11.09 14:48 신고

    스케일이 어마어마... 항상 느끼지만
    뭔가 하더라도 정말 스케일이 장난 아니네요 ㄷㄷㄷ
    저도 이런거 느껴보고 싶은데 뚜벅이라 어딘가 찾아가는게 한계가 아직은 좀 있어서 그런지
    블리스님의 블로그로 구경만 열심히 해봄니다 ^^

    답글 수정

    • Bliss :) 2017.11.11 07:01 신고

      캐나다가 워낙 넓어서리... 토론토 살 때 열심히 다닌다고 다녔는데 확실히 차가 없을 때라 다니는데 확실히 한계가 있더라구요. 그래도 걸어다니면서 여행했던 추억이 또 따로 있었던 것 같아요. 저도 못 가본 밴쿠버의 모습 sword님 덕분에 잘 보고 있어요~^^ 해피 금욜 & 주말 되세요~

      수정

  • T. Juli 2017.11.09 17:58 신고

    와우 아이들의 천국 너무나 좋군요
    역시 장래의 아이들의 미래가 보입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11.11 07:02 신고

      정말 아이들이 정신없이 놀더라구요ㅎㅎㅎ 해피 주말 되세요~^^

      수정

  • 악랄가츠 2017.11.10 02:55 신고

    어른인 저도 놀고 싶은 마음이 들 정도인데 ㅎㅎㅎ
    아이들에겐 정말 천국이겠네요!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11.11 07:05 신고

      아이들이 정말 이곳저곳 뛰어다니면서 신나게 놀더라구요!ㅎㅎㅎㅎ 행복한 주말 되세요^^

      수정

  • 레오나르토드 2017.11.10 07:17 신고

    한국의 놀이터와 비교되는군요. 한국은 안전을 이유로 지나친 규제 속의 놀이터를 양산해 내고 있죠. 그래서 서울의 놀이터나 광주의 놀이터나 다 거기서 거기인 비슷하고 비슷한 놀이터죠.

    서울은 지금 구름이 껴 있어요. 오늘은 금요일인데 주말의 시작이니 잘 보내셔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11.11 07:10 신고

      아..그렇군요~ 저 어릴 때 놀이터보다는 친구들과 어울려서 기구 없이 놀았던 기억이 많아서 그런지 놀이터에 대한 추억이 그렇게 없는 것 같아요. 여기도 첫눈이 왔...한국도 날씨가 제법 추웠졌다고 하더라구요. 츈 날씨에 건강 조심하시길요~^^

      수정

  • 드래곤포토 2017.11.10 11:15 신고

    같은 눈높이에서 만들었으니 아이들이 더욱 좋아할 것 같네요
    즐거운 한주 마무리 하는 금요일 되세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7.11.11 07:18 신고

      이전에 본 적 없는 색다른 기구들이 많아 좋은 것 같아요. 해피 주말 되세요~

      수정

  • 베스트인포 2017.11.10 12:51 신고

    아이들이 상상하는 것은 비현실적이라고 이야기 하는데.
    막상 시도하니 가능한 것을 보면 오히려 어른들의 상상력이 비현실적인가 봅니다. ㅎㅎ

    아이들이 만들었으니 얼마나 재밌고 신나는 공간일까요?
    우리나라에도 하나 생기면 좋겠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11.11 07:19 신고

      ㅎㅎㅎ그렇네요! 어른들이 아이들의 가능성을 비현실적으로 만들기도 하는 것 같네요. 수많은 아이들이 이곳저곳을 질주하면서 신나게 놀더라구요^^ 해피 주말 되세요~

      수정

  • 욜로리아 2017.11.11 11:46 신고

    어린이 건축가들이네요~~~~^^
    아이들이 생각한 놀이터라 더 재미있을거같아요

    답글 수정

  • 둘리토비 2017.11.12 20:19 신고

    아이들의 시선으로, 아이들의 입장으로 이렇게 놀이터 시설을 직접 디자인하고 건축한다는 게
    굉장함이라 느껴집니다.
    그 전에 놀이터의 가치, 그리고 각종의 노동에 대한 가치, 놀이에 대한 가치,
    어린이 그 자체의 삶에 대한 가치...이런 것들이 복합적으로 저 놀라운 일을 가능하게 했을것이라 생각되네요

    아, 가까운 시일 내에 전 어떤 공구를 사용할 수 있는지 체크해 봐야겠습니다.
    괜시리 경쟁심리가 생기네요~^^

    답글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