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 크리스마스를 위해 아이와 함께 만든 홈메이드 모음

메리 크리스마스를 위한 꼼지락의 즐거움

크리스마스는 북미의 최대 명절이다 보니, 12월 내내 크리스마스 분위기입니다. 그러다 보니, 다른 어느 때보다 집 안팎으로 해야 할 일들이 많아 분주한 요즘인데요. 소소하지만, 즐거운 크리스마스를 위해 아이와 함께 집에서 꼼지락거려본답니다. 준비하는 동안 즐거운 추억도 되고, 지난 일 년 동안 나와 함께 했던 이들과 그 즐거움을 함께 나눌 수 있어 좋은 것 같아요. 오늘은 저희 가족이 크리스마스 준비하는 모습을 나눔 해볼까 해요. 사진에 관한 설명글 중에 있는 색깔 글자를 클릭하시면 만들기 방법을 자세히 설명해놓은 이전 글로 이동합니다.

크리스마스 트리와 장식품 꺼내기

크리스마스 트리와 장식품 입니다

북미에서는 12월 초가 되면, 창고에 있던 크리스마스트리와 장식품을 꺼내 집안팎을 꾸민 후 1월 초가 되면 다시 정리해 창고에 넣어둡니다. 온 가족이 모여 캐럴을 들으면서 트리에 오너먼트을 걸고 집안 곳곳을 장식하면서 크리스마스 시즌의 첫 신호탄을 쏩니다.

왼쪽 사진은 서양인이 크리스마스를 카운트다운하는 방법 중 하나인 Advent Calendar로, 12월 1일부터 24일까지 하루에 하나씩 문을 열어 작은 오너먼트, 장난감, 초콜릿 등을 꺼내면서 크리스마스를 기다립니다.

크리스마스 카드 만들기

가족 사진 입니다

북미는 카드 문화가 굉장히 발달하였습니다. 특히, 연말은 가족, 친지, 친구, 지인에게 카드를 꼭 보내는데요. 대부분 가족사진을 함께 동봉하여 보냅니다. 그래서 트리를 장식한 후 제가 처음 하는 일은 크리스마스카드에 넣을 사진을 아이와 함께 고르고 만든 후 인화하는 일입니다. 연말에는 대부분 집을 떠나 친지와 함께 모이며 보내기 때문에 12월 초부터 카드를 주고받는 사람들이 많기 때문에 일찍 시작해야 합니다. 매년 40~50장의 카드를 써서 보내고 또한 받는 것 같아요.

핸드메이드 크리스마스카드 입니다

카드를 사서 사용하기도 하지만, 특별한 사람에게는 아이와 함께 직접 만들어 선물하기도 해요. 하늘을 바라보는 딸과 눈사람의 모습을 담은 크리스마스카드 만들기를 했는데, 아이가 만드는 내내 무척 좋아했네요.

크리스마스크래커 만들기

영국 크리스마스 크래커 입니다

북미에서는 크리스마스가 되면 온 가족이 다 함께 모여 디너파티를 하는데요. 개인 접시 위에 크리스마스 크래커가 하나씩 놓여 있는 모습을 볼 수 있어요. 이는 19세기 후반부터 오는 영국 전통문화 중 하나로, 사탕 모양의 크래커 안에 작은 서프라이즈 선물을 담아 디너를 먹기 전에 함께 나누는 이벤트입니다. 17~19세기 동안 영국 식민지의 지배를 받았던 캐나다이기에, 곳곳에서 영국 문화의 흔적을 찾는 일은 그리 어렵지 않은 것 같아요. 아이와 함께 친지와 함께 나눌 크래커를 인원 수대로 만들어 보았답니다.

루돌프 코코아 만들기

루돌프 코코아 선물 세트 입니다

크리스마스 선물 중에서 꼭 빠지지 않는 것이 있으니, 바로 코코아인데요. 겨울이 길고 추운 캐나다이기에 핫초코의 인기는 단연 으뜸입니다. 상품으로 판매하기도 하지만, 아이와 만들기의 즐거움도 누리고 친구들에게 전할 선물에도 정성을 담고 싶어서 루돌프 코코아 선물 세트를 만들어 보았어요.

캔들 장식품 만들기

크리스마스 캔들 장식품 입니다

북미에서는 직접 조명보다 간접 조명을 선호하여 스탠드 또는 양초를 정말 많이 사용하는데요. 식탁 중앙에 놓을 테이블 캔들 장식품(table candle centerpieces)를 최소 비용으로 아이와 함께 만들어 보았어요. 만드는 방법은 이전 글(색깔 글자)에 있으니 참고하시길 바라요.

크리스마스 오너먼트 만들기

북미 가정에서 트리는 추억의 저장소 역할을 합니다. 아이의 어릴 적 사진을 넣은 미니 액자부터 아이가 가지고 노는 장난감, 친구에게 선물 받은 우정(friendship) 기념 오너먼트 등 각각의 추억이 깃들여 있어요. 저희 가족 역시 오너먼트를 세트로 사지 않고, 직접 만들거나 여행 중에 혹은 크리스마스 쇼핑 중에 마음에 드는 것을 조금씩 나눠 사면서 추억을 만들어가고 있어요. 아래는 아이와 함께 만들어 본 오너먼트입니다.

종이 오너먼트 만들기 입니다

종이로 만든 오너먼트예요. 돈도 적게 들면서 만드는 방법도 그리 어렵지 않아 아이와 함께 즐겁게 만들었습니다.

유아 미술놀이 크리스마스 캔디 케인 입니다

만 2세부터 7세까지 5년 동안 엄마표 유아미술놀이를 꾸준히 해왔는데요. 크리스마스 유아 미술놀이를 통해 만든 작품은 고스란히 장식품이 되어 집안 곳곳에 놓인답니다. 철사에 구슬을 꿰어 캔디 케인(candy cane) 오너먼트를 만들어 트리에 걸었어요.

펠트로 만든 오너먼트 입니다

이것은 아이가 그림으로 그리고, 제가 아이 그림을 따라 펠트를 손바느질해 만든 오너먼트예요.

유아 미술놀이 오너먼트 만들기 입니다

아이스크림 막대기를 활용한 오너먼트도 만들어 보았어요. 이때 딸과 딸의 친구와 함께 만들어서 더욱더 즐거웠던 시간이었어요. 지금은 친구가 캐나다에 없어 함께 하지 못하지만, 오너먼트를 볼 때마다 함께 했던 추억이 떠올려져 마음이 뭉클해지곤 해요.

크리스마스 가랜드 만들기

크리스마스 가랜드 만들기 입니다

아이 토이 룸에 걸 크리스마스 가랜드도 함께 만들어 보았어요. 집에 있던 재료를 활용해 만들어서 별도의 비용이 들지 않고도 분위기를 낼 수 있어 좋았어요.

포인세티아 종이접기

포인세티아 종이접기 입니다

크리스마스의 상징인 상록성 떨기나무 포인세티아(Poinsettia)는 연말에 정말 자주 보게 되는데요. 아이와 함께 포인세티아 종이접기로 만들어 보았어요. 실제 포인세티아와 비슷하나요?ㅎㅎㅎ

크리스마스 베이킹

진저브레드 쿠키 만들기 입니다

연말이 다가오면, 북미 가정의 주방은 각종 다양한 베이킹으로 더욱 분주해지는데요. 오븐에서 솔솔 새어 나오는 달콤한 향은 몸도 마음도 따스하게 해주는 것 같아요. 크리스마스 베이킹의 상징은 바로 진저브레드(gingerbread) 쿠키인데요. 쿠키 반죽에 생강가루와 시나몬 가루를 넣어 만들어 향이 좋답니다. 저희도 친구 가족과 다 함께 모여서 만들어보았어요.

진저브레드 하우스 만들기 입니다

진저브레드 하우스(gingerbread house)예요. 진저브레드 쿠키 반죽으로 집 틀을 만들고, 아이싱과 초콜릿, 캔디, 젤리 등으로 꾸민 과자집을 만드는 일은 북미 크리스마스 전통문화 중 하나입니다. 왼쪽 사진은 친구에게서 받은 한국 기와집이고요. 오른쪽은 아이와 함께 진저브레드 쿠키로 만든 <겨울왕국>에 나오는 성이에요.

시리얼 바 만들기 입니다

또한, 크리스마스 시즌에는 캔디 케인(candy cane)처럼 박하향이 들어있는 베이킹을 많이 합니다. 저도 박하향이 나는 초콜릿을 뿌린 시리얼 바를 아이와 함께 만들어 봤어요.

크리스마스 파티

크리스마스 디너 파티 입니다

연말이 되면 각종 디너파티가 열립니다. 저희도 딸 친구의 생일을 맞이해 서프라이즈 크리스마스 디너파티를 열었어요. 초대하는 친구 가족이 좋아하기를 간절히 바라면서 장식 하나하나 아이와 함께 했기에 추억이 더욱 진하게 남는 것 같아요.

크리스마스 핸드메이드 홈메이드 작품 입니다

메리 크리스마스를 위해 아이와 함께 이것저것 만들고 나눔 하다 보니, 크리스마스의 추억이 더욱 풍성해지고 오래 남는 것 같아요. 즐거운 추억을 만드는 것은 돈이 많이 필요하거나 많은 계획을 해야 생기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새삼스레 또 느껴 봅니다. 각각 만드는 방법은 설명 글 중에 있는 색깔 글자를 클릭하면 나오는 이전 글에 있으니, 참고하시길요. 따스한 추억이 하나둘씩 만들어가면서 행복한 연말을 보내시길 바라요.

신고

42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이전 댓글 더보기
  • 공수래공수거 2016.12.12 15:22 신고

    저희도 아이들이 어렸을때는 트리도 만들고 카드도 만들었는데
    아이들도 성장하고 또 여러 환경적인 요인땜에 트리 안 만든지가
    몇년이 됩니다
    솔직히 이젠 귀찮기도(?) 하고요
    이렇게 보는것으로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내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며칠전 아울렛 매장에서 오랫만에 캐롤이 나오던데 그걸 신기하게
    생각하며 들었더랬습니다 ㅎ

    블리스님의 아름다운 추억만들기 엿보고 갑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3 06:57 신고

      요즘 시국이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다운시키는 것 같네요. 올해가 가기 전에 더 나은 방향으로 윤곽이 잡혀갔으면 해요. 항상 진솔한 나눔 해주셔서 감사해요. 오늘 하루도 수고하셨습니다. 굿밤 되세요^^

      수정

  • sword 2016.12.12 16:35 신고

    우앙 진짜 아기자기함이 모여 풍성함을 만든것 같아 매우 훈훈하네요!

    아무래도 자녀를 키우는게 이런기분인가 싶은 대리만족도 느껴보는데요
    주변에 자녀를 키우는 많은 사람들 중에 이렇게 아이의 성장에 맞춰 만든 물건들을 꼼꼼히 챙겨 정리하시는 분이 없기에
    새삼 블리스님의 부지런함에 다시한번 박수쳐드리고 싶습니다 +_+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3 06:58 신고

      오앙~ㅎㅎㅎ새해 덕담 미리 받은 기분이 드네요^^ 감사합니다. 오늘 하루도 기분 좋은 따스함이 가득하길 바래요^^

      수정

  • 돼지+ 2016.12.12 16:56 신고

    루돌프 코코아세트.. 집에 간직해두고싶네요
    홈메이드라니 역시 블레스님은 대단하신거같아요
    잘보고갑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3 06:58 신고

      히..루돌프 코코아 세트 선물하기에 딱 좋은 것 같아요~ 포근한 밤 되세요!

      수정

  • 미친광대 2016.12.12 20:24 신고

    우와~ 크리스마스에 함께 하는 것들이 참 많네요. 그야말로 축제 맞네요. 먹거리부터 초나 생일상 같은 정성스런 차림들.. 올 해엔 더욱 즐거운 크리스마스 맞으시길 바래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3 06:59 신고

      감사해요~ 멋유아님께도 해피 크리스마스가 되길 바래요^^

      수정

  • 소스킹 2016.12.12 22:09 신고

    Bliss님의 블로그에 늘 크리스마스 게시글이 올라와서 너무 들뜨는거 같아요 ㅎㅎ
    이번 크리스마스도 안타깝게도 혼자 보내게 됬지만!!! 흑흑 ㅋㅋ 친구들 불러다가 크리스마스 베이킹 한번 도전해봐야겠네요! ㅋㅋ 그나저나 저 코코아 포장 너무 기발하고 귀여운것 같아요!! 최고!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3 07:01 신고

      오앙~ 친구들과의 크리스마스 베이킹 좋은데요?^^ 코코아 포장...갠츈죠? 만드는 사람이나 받는 사람이나 부담 없어 좋은 것 같아요^^ 해피 크리스마스 응원합니다^0^/

      수정

  • 비키니짐(VKNY GYM) 2016.12.13 00:42 신고

    정말 손재주가 너무 좋으세요!!!
    제 아이도 요런거 넘 좋아하는뎅
    제가 같이 해주지 못해서 넘 미안해용 ㅠㅠ
    반성하게 되네용 ㄷㄷㄷㄷ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3 07:00 신고

      오잉~ 저는 집에만 있는지라^^;; 다른 사람보다 꼼지락거릴만 한 시간적인 여유가 조금 더 있었던 것 뿐이네요. 힘이 되는 댓글 감사합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수정

  • peterjun 2016.12.13 05:11 신고

    저....저.... 색깔글자.... ㅋ
    사진 속에 텍스트가 있고, 그걸 클릭하는 걸 어떻게 또 활용하셨지? 라며...
    찾고 있었다능 ㅋㅋ
    내가 생각해도 좀 웃기네요.... ㅠ
    아이와 함께 늘 멋진 추억을 만드는 모습이 정말 보기 좋아요.
    참 부러운 가족이군요. ^^
    딱 이만큼만 ~ 이라는 말이 있지요. 이보다는 조금씩 더 행복한 날들이 이어지길 바래봅니다. ^^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3 07:03 신고

      ㅎㅎㅎㅎ그러셨군요ㅎㅎㅎ 항상 귀한 덕담 남겨주셔서 소중하게 간직해봅니다. 오늘 하루도 수고하셨어요. 포근한 밤 되세요^^

      수정

  • 둘리토비 2016.12.13 05:43 신고

    여기서 보니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제대로 느껴지네요.
    일하면서 라디오방송을 많이 듣는데, 의도적으로 음악 방송에서 캐롤을 한 시간에 두 곡정도 꼭 듣습니다.
    물론 아시겠지만 한국은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전혀 나지 않습니다.

    솔로천국, 커플지옥인지 모르겠지만 ㅋㅋ 그래도 올해는 더욱 조용하군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3 07:04 신고

      그러게요~ 아무래도 큰 일을 앞두고 있다 보니, 마음의 여유가 더욱더 없을 듯해요. 12월 다 가기 전에 조금 더 윤곽이 잡히길 바래봅니다. 매일 터져 나오는 기사 보고 놀래고 진이 빠지는 일...멈춰지길 바래보네요. 포근한 밤 되세요^^

      수정

  • T. Juli 2016.12.13 07:07 신고

    참으로 예쁜 크리스마스 장식입니다.
    어쩌면 손재주도 좋으시고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3 14:16 신고

      덕담 같은 고운 댓글 감사드립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요^^

      수정

  • 행복한 홈 2016.12.13 07:39 신고

    정말 블리스님 최근 포스팅만 봐도 연말이라는 것이 팍팍 느껴지네요 ㅎㅎ
    또 한살을 먹고..새로운 한해를 준비해야 되는..하 ㅠㅠ

    아! 중간에 가족사진 맞죠!? 따님이 블리스님 하고 똑같이 생겼네요 우오아
    다 보입니다 하하

    오늘도 재밌고 즐거운 글 잘보고 갑니다~ ^^
    이번 겨울~ 건강한 하고 행복한 겨울 되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3 14:17 신고

      오옹? 눈에 걸리적(?)거리지 않게 모자이크로 다 가렸는데 왜 보이지요?ㅎㅎㅎㅎ 행복한 홈님도 즐겁고 행복한 겨울 되시길요^^

      수정

  • IT최강자 2016.12.13 08:18 신고

    한국보다 캐나다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차원이 다르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3 14:17 신고

      아무래도 일 년 중 가장 큰 명절이라 그런 것 같아요^^ 미리 메리 크리스마스 입니다!^-^/

      수정

  • 시골청년v 2016.12.13 18:07 신고

    가족사진이 정말 부러움을 줍니다^^
    따님도 엄청 이쁠거 같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4 12:50 신고

      히..그랬으면 좋겠어요ㅎㅎㅎㅎㅎㅎ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요^^

      수정

  • 카멜리온 2016.12.14 05:21 신고

    와 정말 재주가 좋으십니다.. 오너먼트나 진저쿠키나 죄다 파는 것 같네요. 이제 곧 크리스마스네요. 그런데 별 느낌은 없군요. 올해도 이리 지나가나 봅니다. ㅎㄹ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4 12:51 신고

      아..실패하지 않은 것만 올려서 그러나 봅니다ㅎㅎㅎㅎ감사해요! 오늘도 따스한 행복이 가득한 하루 되시길요!

      수정

  • 생명마루한의원 일산점 2016.12.14 06:51 신고

    이야 넘예쁘네요~

    답글 수정

  • 이슈맨 2016.12.14 08:33 신고

    보기만 해도 즐거운 크리스마스가 되겠네요 ^^
    알차게 준비하신만큼 즐겁게 보내시기 바래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4 12:51 신고

      감사합니다. 이슈맨님도 12월 마무리 잘 하시고, 따스한 행복이 가득한 연말 보내시길요!

      수정

  • 레오나르토드 2016.12.14 14:13 신고

    자녀의 모습에서 부모의 모습이 비친다고 합니다. 최근에 이 이야기를 많이 듣고 있습니다. 사랑하는 우리 자녀들, 건강하게 자랐으면 합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5 18:30 신고

      공감해요. 레오나르토드님은 늘 시간을 나노 단위로 나눠서 잘 지내시니 아이들에게 멋진 모델이 되어줄 것 같아요. 전 내가 잘 하고 있나 싶은 생각에 자주 부끄러워지기도 하네요. 오늘도 아이를 위해 파이팅! 해보아요^^

      수정

  • 속좁은유지니 2016.12.14 21:08 신고

    보기만 해도 그 분위기가 읽어지네요. 역시 크리스마스가 화려하다 생각이 드네요..여긴 시국이 시국인지라 뭔가 조용한것 같아요..ㅎ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5 18:30 신고

      그러게요. 요즘...주위분들도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없다고 그러시더라구요. 따스한 하루 보내세요^^

      수정

  • 4월의라라 2016.12.15 16:28 신고

    와~ 정말 멋진데요. 아이들과 이렇게 만든 추억은 가족 모두에게 좋은 추억으로 남을 것 같아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5 18:50 신고

      맞아요^^ 함께 한 추억이 있기에 겉으로 근사해 보이지 않아도 따스한 행복이 느껴진답니다. 행복한 금욜과 주말 보내시길요^^

      수정

  • 뷰블효나 2016.12.17 17:10 신고

    이거봐 이거봐
    내가 언니 100퍼 말랐다해찌여
    딱 걸렸어....ㅠㅠ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7 19:01 신고

      심호흡하고 찍............오늘부터 나도 두유랑 계란 ㄱㄱ.......

      수정

  • jayhoon 2016.12.19 03:18 신고

    부럽네요 ㅠ 마치 헨젤과 그레텔의 집같습니다... 저는 사진처럼 휘황찬란한 장식은 못하고 다만 최근에 소규모 식당과 클럽에서 크리마스마스 캐럴 공연을 끝냈습니다. 역사적으로 유명한 캐럴 9곡을 리믹스하여 메들리로 꾸민 6분짜리 곡인데 동료 음악인들이 굉장히 잘만든 믹싱이라고 칭찬해주어 너무 기뻤습니다. 내년에는 크리스마스 당일에 베이스와 드럼 전자기타가 포함된 버전으로 변형하려고 합니다.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서울을 떠나야하니 아쉽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6.12.19 07:09 신고

      오앙~~캐럴 공연 들어보고 싶어요!!! 9곡을 6분짜리 곡으로 어떻게 리믹스했을지 궁금해지네요. 서울 떠나 어디 가시나요?ㅎㅎ 어디에 계시든 메리 크리스마스 되시길요^^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