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베이비샤워 파티, 영하 30도 한파 속에 누린 훈훈함

캐나다 베이비 샤워 파티 (Baby Shower)

2019년 1월 20일 캐나다 수도 오타와(Ottawa)는 영하 29도, 체감온도 영하 40도를 돌파해 전 세계에서 가장 추운 수도(capital) 1위로 등극했는데요. 하하핫... 하지만, 파티는 1달 전에 이미 예정되었기에 주섬주섬 준비물을 챙겨 다녀왔지요. 거리가 한산한 주말 오전이었지만 강설까지 내려 15분 달리는 동안 차 사고를 3번이나 봐서 가슴이 조마조마했네요ㅠㅠ 강추위를 뚫고 무사히 도착한 장소에서 펼쳐진 훈훈한 파티 모습을 오늘 나눔 하고자 합니다.

베이비 샤워 (Baby Shower) 파티

베이비샤워입니다

베이비 샤워(Baby Shower)는 여자에서 엄마가 되는 것과 아기가 태어나는 것을 축하하는 파티로, 예비 엄마에게 '소나기처럼 퍼붓는(shower) 선물'을 주는 모임을 뜻해요. 한국에서는 연예인을 통해 알려지기 시작하면서 베이비샤워 문화가 이전보다 더 친숙해진 듯해요. 파티는 주로 가까운 친구들이 모여 예비맘을 위해 열어줍니다.

포트럭 (potluck) 파티

포틀럭입니다

초대 인원이 꽤 많아 조금 일찍 도착해 호스트를 도왔어요. 베이비샤워 파티는 호스트가 예비맘을 위해 장소 및 이벤트를 제공하기 때문에 각자 음식을 가져와 나눠 먹는 포트럭(potluck) 파티인 경우가 많아요. 초대 손님들이 하나둘씩 모여 테이블이 점점 채워져갔네요. 저는 흰 접시에 올린 오이 새우 핑거푸드를 준비해 갔네요.

컵케이크입니다

호스트가 준비한 컵케이크예요. 파티 주제에 맞게 블루 베어 초콜릿까지 직접 만들었어요! 넘나 귀여움ㅎㅎ

스무디입니다

초대 손님 중 보드게임 카페를 운영하는 사람이 있어 카페 레시피 그대로 스무디를 직접 만들었는데 정말 맛있더라구요^^

브런치입니다

주말 오전 10시라서 식사부터 먼저 하기로 했어요. 달걀, 빵, 치즈, 과일 등 브런치 위주의 음식이었어요. 종류가 많아 좋아하는 음식 위주로 골라서 담아왔네요.

파티 주요 이벤트는 바로 게임!

게임입니다

베이비 샤워 파티를 포함해 북미 파티 문화는 음식보다 이벤트가 주를 이뤄요. 식사를 마친 후 지하에 모여 본격적으로 게임을 시작했어요. 게임과 우승 상품 모두 호스트가 준비를 해옵니다.

캔디바 매칭 게임 (Candy Bar Matching Game)

퀴즈입니다

첫 번째 게임은 출산과 육아 관련 퀴즈의 답을 북미에서 판매하는 초콜릿 및 캔디류의 상품명으로 맞추는 게임이었어요. 정답을 맞춘 사람에게는 해당 초콜릿을 선물해줬어요. 기억난 퀴즈와 답 몇 개 아래에 적어 봅니다ㅎㅎ

  • Q: Epidurals(무통분만 마취제)? A: Lifesavers
  • Q: Breast Feeding(모유 수유)? A: Milky Way
임신부 배 둘레 추측하기 (Measure Mommy's Belly)

임산부입니다

각자 받은 털실로 임신부의 배 둘레를 추측해 보는 게임이었어요. 2등 해서 상품은 못 받았지만 재미있었네요ㅎㅎ

크랜베리 개수 추측하기 (Jar game)

북미 축제 및 파티에서 많이 하는 대중적인 게임 중 하나인 'How many candies are in the jar'로, 병에 담긴 특정 먹거리의 개수를 추측하는 게임이에요. 이날 파티에서는 아이 간식 용기에서 담긴 크랜베리 개수를 추측해서 맞추는 게임이었어요.

선물 개봉 (Opening Gifts)은 함께!

선물입니다

초대 인원은 약 40명으로 베이비샤워 파티 중에서 규모가 큰 파티였어요. 손님들이 모두 선물을 1개씩 들고 오기 때문에 아기 선물로 예비맘을 샤워 해준다는 Baby Shower 의미에 충족되는 규모였네요^^ 예비맘에게 선물하는 방법은 주로 3가지입니다. 각자 자신이 준비한 선물을 전달하기도 하고 게스트끼리 돈을 모아 아기 침대, 카시트 등 가격대가 있는 선물을 전달하기도 하며 특정 유아용품 판매점에 예비맘이 위시리스트를 보관하면 손님이 대신 결제해주는 방법이에요.

선물 개봉입니다

북미에서는 선물을 준 사람 앞에서 받은 선물을 개봉하며 감사를 표하는 에티켓이 있어요. 선물 중 귀엽고 예쁜 신생아 의류 및 신발 등이 나올 때마다 손님들이 동시에 감탄사를 연발하며 호응해줘 선물 개봉을 구경하는 재미가 제법 있어요ㅎㅎㅎ

핸드메이드입니다

북미에서는 핸드메이드 제품에 대한 가치를 높이 사 직접 뜨개질로 만든 담요와 니트 등은 인기 만점 선물이에요. 한 쇼핑백에서 손님 소유의 자동차 키도 나와 역대 베이비샤워 선물 중 가장 통 큰 선물이라며 손님들 모두 한바탕 크게 웃기도 했지요.

파티 에티켓 (Party Etiquette)

에디켓입니다

게스트는 초대를 받았다면 참석 여부를 최대한 빨리 전해야 하며 예비맘 선물 이외에도 파티를 위한 준비물이 따로 없는지 미리 확인해보면 좋아요. 대부분의 베이비샤워 파티는 주인공, 호스트, 게스트 모두 여성이에요. 가능하다면 원만한 파티 진행을 위해 다수의 자녀를 데려가지 않는 것이 좋으며 딸만 데려가길 권해 드려요.

답례품입니다

대부분의 베이비샤워 파티에서는 답례품이 없어요. 주인공인 예비맘이 여는 파티가 아니기 때문이에요. 하지만, 예비맘 또는 호스트가 따로 준비하기도 합니다. 이번에 갔더니 스모어(s'more)를 받았어요. 미국과 캐나다 캠핑용 간식으로, 마시멜로를 불에 구워 초콜릿과 크래커 사이에 넣어 먹어요.

보통 베이비샤워는 예비맘의 첫 번째 자녀를 위해 친구 및 지인이 호스트가 되어 파티를 열어주며 두 번째 자녀부터는 개별적인 선물 전달로 마음을 전합니다. 예비맘은 파티 또는 출산 후 게스트에서 감사 카드를 전달해요. 지난 11년 동안 캐나다 베이비샤워 파티를 1년에 한 번 꼴로 다닌 듯해요. 이제껏 다닌 파티 중에서 초대 인원이 40명으로 게스트가 가장 많았어요. 영하 30도의 혹한과 15cm의 강설이 내린 날씨였지만, 훈훈함과 즐거움이 가득했던 시간이었습니다. 캐나다 베이비샤워 파티 문화를 엿보는데 도움이 되었길 바래봅니다.

38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버블프라이스 2019.01.22 05:19 신고

    캐나다 베이비샤워 파티는 지난번에 관련 포스트를
    읽었던 기억이 있는데요- 첫번째 자녀가 생길때 열어주는 파티이고 두번째 자녀가 생기면 그때는 선물로 마음을 전달하는군요? 오늘도 몰랐던 문화에 대해 알고 갑니다. 희망찬 한 주 보내시길 바래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1.25 08:32 신고

      지난 번 포스팅도 기억해주시고 감사해요^^ 따스한 하루 되세요~

      수정

  • 공수래공수거 2019.01.22 08:44 신고

    이런 문화도 있군요.
    한국에서는 흔치 않은 ( 요즘은 있는지도 모르겠습니다만..) 모임이라
    아주 부러워하며 봤습니다.
    이런 전통은 참 좋은거 같습니다.
    음식도 각자 준비하고 허례허식이 아닌게 느껴집니다
    강추위를 뚫고 다녀 오신 보람이 있을듯 합니다.^^

    행복한 저녁식나 되시기 바랍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9.01.25 08:55 신고

      출산 전후라는 차이점 빼곤 우리나라의 백일잔치나 돌잔치와 비슷한 문화 같긴 해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수정

  • 문moon 2019.01.22 10:39 신고

    훈훈한 파티네요. 각자 선물과 음식도 한가지씩 준비해가니 크게 부담도 안되겠구요. ^^
    요즘 오타와의 추위가 대단하네요. 작년겨울 양평의 추위도 영하 20도를 넘나들었는데 올해는 최고영하15도 정도고..
    오늘 아침도 영하11도 였네요.
    좋은 하루 되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1.25 09:06 신고

      추위가 오래가지 않아 다행이네요 여긴 폭설이 20cm 이상 왔네요 남은 겨울도 안전하고 건강하게 보내보아요

      수정

  • 유하v 2019.01.22 11:15 신고

    보기만해도 훈훈해지네욤ㅎ

    답글 수정

  • T. Juli 2019.01.22 12:05 신고

    주로 임부가 곧 출산할때
    베이비 샤워를 하지요
    아이를 위한 선물과 파티를 열고 즐겁게 보내는 하루
    저도 참석한 경험이 있어서 아는데 본인에게는 영광일 하루죠

    답글 수정

    • Bliss :) 2019.01.25 09:34 신고

      임부에게 기억에 많이 남을 시간 같아요 해피 하루 되세요^^

      수정

  • 낭만ii고양이 2019.01.22 14:05 신고

    외국은 훈훈이파티 너무보기좋아요~ 서로선물해주고 챙겨주고 마음이따뜻해지네요^^ 좋은하루되세오ㅡ

    답글 수정

  • 꿍스뿡이 2019.01.22 15:13 신고

    임산부를 위해 이런 파티를 하는군요 ㅎ
    한국은 딱히 없는거 같습니다 ㅎㅎ
    보기 좋아보여요~ 한국에도 이런 파티가 있으면 임산부에겐 더 큰 축복의 시간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9.01.25 09:40 신고

      한국 돌잔치와 비슷한 문화 같아요^^ 해피 하루 되세요~

      수정

  • 차프라이스 2019.01.22 15:49 신고

    외국은 이런 포트락 카페 문화가 잘 되어 있어서
    케이터링 서비스가 잘 되어 있다 하더라고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1.25 10:25 신고

      포트락 파티 호스트 게스트 서로 부담 없어 좋은 듯해요 해피 하루 되세요^^

      수정

  • 냥이조작단 2019.01.22 22:18 신고

    즐겁고 행복한 시간 보내셨네요. 캐나다 날씨가 제대로네요. 한국은 이번 겨울이 그렇게 춥지 않아요. 다행인 건지 블리님 운전 조심하세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9.01.25 10:26 신고

      한파가 심하다더니 다행이네요 여기는 폭설에 얼음비가 내려 차 대신 스케이팅타도 될 듯해요ㅎㅎㅎ 해피 하루 되세요^^

      수정

  • 글쓰는 엔지니어 2019.01.22 22:21 신고

    너무 재밋을거 같아요 ㅎㅎㅎㅎ 이런 문화 정말 부러워요 ㅎ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9.01.25 10:30 신고

      즐거운 시간 보내고 왔네요^^ 해피 하루 되세요~

      수정

  • peterjun 2019.01.22 22:35 신고

    참 뜻깊고 예쁜 문화인 것 같아요.
    40여 명이면 꽤 많은 분들이 어려운 날씨 속에서도 모였네요.
    사랑이 넘치는 그런 시간인 것 같습니다. ^^
    주변 사람들의 축복이 예비맘에겐 더 없는 선물이 되지 않나 싶어요.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9.01.28 08:08 신고

      정말 말 그대로 훈훈했습니다 따스한 한 주 되세요~

      수정

  • *저녁노을* 2019.01.23 00:02 신고

    정말 좋은 문화입니다.
    보고 배워야겠습니다.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9.01.28 08:10 신고

      호스트나 게스트나 부담이 덜한 파티 같아요^^ 즐겁고 배부른 시간이었습니다 해피 한 주 되세요~

      수정

  • GeniusJW 2019.01.23 00:06 신고

    ㅎㅎ~
    넘 좋은 문화네요!
    요즘은 한국도 브라이덜샤워 같은 것도
    종종 하더라구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1.28 08:12 신고

      한국 돌잔치와 비슷한 분위기이네요^^ 해피 한 주 되세요~

      수정

  • M의하루 2019.01.23 01:20 신고

    잘보고갑니다~

    답글 수정

  • kangdante 2019.01.23 07:30 신고

    식사후에 이벤트게임은 정말 즐거울 것 같아요
    웃음은 소화도 촉진시킨다고 하죠.. ^^

    답글 수정

    • Bliss :) 2019.01.28 08:32 신고

      즐거운 시간 보내고 왔네요^^ 따스한 한 주 되세요^^

      수정

  • 도쿄도민 2019.01.23 11:02 신고

    해외는 이런 문화가 참 좋은거 같아요.
    우리나라에서도 많이 했으면 좋겠어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1.28 08:37 신고

      한국 돌잔치랑 비슷한 분위기이네요^^ 호스트나 게스트 서로 부담되지 않아 좋은 것 같아요! 따스한 한 주 되세요~

      수정

  • 둘리토비 2019.01.23 22:36 신고

    전 아직 저런데 초대받은 적이 없어서....^^
    (초대받으면 선물 하고 싶은 리스트가 좀 있습니다만....)

    답글 수정

    • Bliss :) 2019.01.28 08:41 신고

      선물 리스트가 뭔지 궁금하네요^^ 따뜻한 한 주 되세요!

      수정

  • 라미드니오니 2019.01.24 12:34 신고

    포스팅 잘 봤습니다. 보기만 해도 훈훈합니다.^^
    주중에서 가장 힘들다는 목요일이네요.
    조금 더 여유로운 하루가 되시길 빕니다^^

    답글 수정

  • 평강줌마 2019.01.24 18:48 신고

    추위를 녹이는 베이비샤워이네요. 우리나라에는 요즘 유행을 하네요. 셋째를 낳는다면 한 번 해 보고 싶네요. 그럴 가능성은 0.1%이지만요.
    공감 꾹 누르고 갑니다. 즐거운 목요일 되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1.28 11:27 신고

      한국에서도 유행하고 있군요^^ 돌잔치 대신해서 해도 좋을만 한 파티 같아요~ 해피 한 주 되세요!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