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수도 오타와 대중교통 서비스 소개

오타와 대중교통 시스템 'OC Transpo' 오픈 하우스

1년에 딱 1번, 도시 주요 명소의 문이 활짝 열리는 캐나다 <Doors Open> 이벤트 날에 캐나다 수도의 대중교통 서비스를 담당하고 있는 'OC Transpo' 센터를 방문했어요. 오늘은 오타와 대중교통 시스템에 대해 나눔 하고자 합니다.

모든 문이 열린다! 캐나다 연례 문화 이벤트 Doors Open

캐나다 Doors Open 이벤트입니다

캐나다 24개의 주요 도시에서는 일 년에 딱 1번(1~2일) 도시의 주요 랜드마크를 시민에게 무료 개방하는 <Doors Open> 이벤트를 열고 있는데요. 캐나다 공인자선단체 'Heritage Canada The National Trust'에서 시행하는 국가 연례행사로 평소에 대중에게 개방되지 않거나 입장료를 내야만 관람이 가능한 각 도시의 특이하고 역사적 가치가 있는 건축물이나 문화유산 등을 무료로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되었어요. 캐나다 수도 오타와의 이벤트는 매년 6월 첫째 주 주말에 시행하며, 관공서, 공기업, 대사관, 박물관, 미술관, 종교시설, 민속촌, 양로원 등 200여 개의 랜드마크가 시민과 관광객에게 무료로 개방합니다. 저희는 매년 참석하고 있어 올해도 몇 곳 다녀왔어요.

오타와 대중교통 시스템

우리나라 대도시 1위 서울과 달리 캐나다 수도 오타와(Ottawa)는 캐나다 대도시 5위로 94만 명이 살고 있어요. 퀘벡주 가티노를 포함한 광역 수도권 인구는 130만 명입니다. 오타와 대중교통 시스템은 현재 과도기 상태에 있는데요. 이제까지 도시의 주요 대중교통 서비스였던 버스에서 경전철로 이동하고 있는 중이에요. 2018년부터 오타와를 횡단하는 경전철 시스템이 순차적으로 제공될 예정입니다.

오타와 버스

오타와 버스입니다

현재 운영하고 있는 오타와 시내버스는 일반 버스(디젤/하이브리드), 아코디언 버스(accordion/articulated buses), 이층 버스(double decker), 장애인 전용 버스(Para Transpo)로 나뉘어 있어요.

2층 버스(double decker)

이층 버스입니다

Doors Open 이벤트를 가니 2층 버스를 둘러볼 수 있었어요. 출퇴근 시간대에 유동 인구가 많은 주요 도로를 중심으로 운행하는 버스이기 때문에 타볼 기회가 그리 많지 않은데요. 그래서인지 2층 버스만 보면 남녀노소 반기는 것 같아요ㅎㅎㅎ

2층 버스입니다

1층과 2층의 좌석은 똑같고 2층의 천장이 약간 낮은 편이에요. 1층 운전석 뒷부분에 2층으로 올라가는 계단이 있는데요. 계단 입구에는 2층의 좌석 여부를 미리 확인할 수 있는 스크린이 있어 편리합니다. 2층은 전면 유리창 바로 앞까지 좌석이 배치돼 있어요. 2층에 올라 타면 북미 대도시의 투어 버스를 타고 가는 기분이 들지요.

저상버스(low floor buses)

저상버스입니다

오타와 모든 버스는 저상버스로 출입구에 계단이 없으며 입구에는 자동 유압 승강기가 장착돼 있어 휠체어, 유모차, 보행 보조기 등과 함께 버스에 탑승할 수 있어요. 저상버스가 보폭이 좁은 유아에게도 좋은데요. 유압 승강기를 펼치지 않더라도 입구의 높이를 아래로 낮출 수 있어 보호자의 도움 없이도 유아가 혼자 버스에 올라탈 수 있어요. 또한, 대부분의 버스에는 버스 전면부에 자전거 고정대가 달려 있어 자전거를 실을 수 있어요(겨울철 제외). 캐나다를 횡단하는 총 24,000km 길이의 세계 최대 자전거 도로 Great Canadian Trail이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요.

양보 좌석입니다

운전석 바로 뒤쪽에 있는 총 6개 좌석(좌우 각각 3개씩) 모두 접이식으로 되어 있어 휠체어, 유모차 등이 탑승할 시 우선적으로 공간을 양보 받을 수 있어요. 저상버스 시스템으로 휠체어, 유모차, 보행 보조기 등을 사용하는 사람의 접근성이 매우 높아 대중교통을 자주 이용하는 편이에요.

오타와 경전철 시스템-(O-Train)

전철입니다

2018년 현재까지 오타와 대중교통의 주요 수단은 시내버스이며, 오타와 남쪽 8km 구간만 운행하는 디젤 간선 기차(O-Train: Trillium Line)가 운송을 보조하는 형태였는데요. 하지만, 2018년부터 2023년까지 오타와 다운타운을 중심으로 동서를 횡단하는 경전철(LRT: Confederation Line) 시스템을 순차적으로 개통할 예정에 있어요. 인구 백만을 코앞에 두고 드디어 경전철이 생기네요ㅎㅎㅎ

지하철입니다

경전철 내부는 오타와 시내 버스와 동일했어요. 올해 안에 개통할 경전철의 샘플 모델과 운행 시뮬레이터를 공개하고 있어 시민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지요. 전철역에 가까운 지역은 이미 집값이 솟구친 상태입니다. 오타와 경전철 시스템에 대해 자세히 알고 싶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멀디미티어 쇼입니다

2017년 캐나다 건국 150주년 및 오타와 경전철 개통 예정을 기념하기 위하여 작년 여름에 세계 최초로 건설 중인 경전철 역을 무대 삼아 세계 최대 규모의 멀티미디어 공간으로 변신시켜 대중에게 공개했어요. 건설 중인 오타와 전철역의 멀티미디어 쇼의 모습이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요.

어린이 액티비티입니다

방문한 어린이들 위해 새로운 경전철 모델을 종이 모형으로 만들거나 색칠하는 코너도 마련돼 있었어요. 캐나다는 어딜 가나 어린이를 위한 액티비티를 꼭 마련해 둡니다.

장애인 전용 대중교통 서비스(Para Transpo)

장애인 버스입니다

모든 시내버스가 저상버스로 되어 있어 휠체어 사용자가 일반 대중교통을 사용할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오타와 시에서는 버스 정류장의 접근성이 약한 몸이 불편한 시민을 위해 장애인 전용 버스를 별도로 운영하고 있어요. 일반 대중교통과 동일한 요금으로 24시간 전에 예약을 하면 'door-to-door' 서비스로 집에서 원하는 곳의 출입문까지 안전하게 운송해줍니다. 그뿐만 아니라 오타와 대중교통 서비스가 되지 않은 광역수도권 및 오타와 근교 시외 지역에서도 이용할 수 있어요.

장애인 대중교통입니다

장애인 전용 버스는 휠체어를 탄 채로 버스에 탑승할 수 있도록 대부분의 좌석이 접이식으로 되어 있으며 일반 시내버스와 달리 휠체어 고정 벨트와 승객 좌석 안전벨트가 마련돼 있어요. 버스 뒤편의 문은 비상문으로 비상시 간단한 조작으로 문이 열면 문의 윗부분이 아래로 내려가면서 버스와 도로를 연결하는 승강기 역할을 한다고 해요. 이외에도 약자를 배려하는 캐나다 대중교통 문화에 대해 더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오타와 대중교통 요금(Transport fares)

오타와 교통카드입니다

시내버스, 장애인 전용 버스, 경전철 모두 금액이 동일하며, 현금 또는 교통카드(Presto)로 지불합니다. 요금은 13세 이상 $3.5 / 65세 이상: $2.65 / 6-12세 $1.80 / 5세 이하 무료이며, 교통카드로 지불할 시 $0.05 할인됩니다. 교통비가 한국보다 2~3배 비싼 편이에요. 그래도 10km 운행에 2~3만 원 나오는 살인적인 택시비보다는 저렴한 편인 것 같아요. 캐나다 오타와 대중교통 요금 & 사용법한국/미국/캐나다 대도시 물가 비교에 대해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오타와 종전의 시내버스(1959-1979)

1960년대 버스입니다

1959년부터 1979년까지 881,699km를 운행했던 오타와 시내버스도 살펴볼 수 있었어요. 1958년에 General Moters에서 2,500만 원으로 구입한 버스로, OC Transpo에서 복원한 최초의 역사적인 버스라고 해요. 당시 오타와 시내버스 236대 중 하나였다고 해요.

앤타크 버스입니다

당시에는 지금과 같은 저상버스 시스템이 아니어서 출구와 입구가 모두 계단으로 되어 있었고 계단 높이도 꽤 높았어요. 방문객의 안전을 위해서 입구 쪽에 나무로 임시 계단을 만들어 뒀더라구요.

1900년대 버스입니다

내부로 들어서니 앤틱한 분위기가 고스란히 느껴졌어요. 좌석은 가죽 시트와 솜 충전재로 되어 있어 오래된 버스였음에도 불구하고 청결하고 안락했어요. 현재는 이용자가 너무 많아 버스와 경전철의 좌석을 가죽 시트와 솜 충전재로는 감당할 수 없다고 해요.

버스 번호판은 돌림 버튼을 이용해 수동으로 조절할 수 있었어요ㅎㅎㅎ

앤틱 버스입니다

버스 곳곳에 당시의 안내 문구들이 그대로 있었는데요. 버스에서 음식 섭취를 지양할 것, 안쪽으로 이동할 것, 버스 운전사에게 말 걸지 말 것, 버스를 의도적으로 손상시키는 사람에 대한 정보를 제공할 시 보상금 등에 관한 안내가 적혀 있어 흥미로웠지요. 예나 지금이나 공중도덕은 비슷한 듯합니다^^

GM 앤틱 버스입니다

사이드미러, 운전석, 현금 수납기, 엔진 등도 지금은 볼 수 없는 것들이라서 흥미롭게 둘러봤네요.

버스 전용차선

버스 전용도로입니다

오타와에는 버스, 택시, 카풀 이용 전용도로가 25km가 있으며, 이중 12km는 버스 전용차선이에요. 일반 차량이 버스 전용차선을 이용할 시 15만 원 이상의 티켓을 발부받게 됩니다. 시내버스 일반 노선 이외에도 출퇴근 시간에 간선급행버스 노선(Bus Rapid Transit)이 별도로 있습니다. 캐나다에서 꼭 알아둬야 할 운전 기본규칙엄격한 캐나다 안전띠 및 아동 카시트 도로교통법에 대해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개인적으로 1959-1979년에 운행했던 시내버스와 곧 개통할 경전철 모델을 살펴볼 수 있어 좋았어요. 또한, 약자를 배려하는 캐나다 대중교통 시스템을 다시금 실감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도 했네요. 시민들의 발이 되어주는 오타와 대중교통 시스템을 흥미롭게 보셨기를 바라며 오늘도 안전한 하루 보내시길요!

29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