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비치에서 발견한 호버크래프트와 핸드메이드 드론

캐나다 비치에서 호버크래프트와 핸드메이드 드론을 보다

오타와에 큰 비치가 4곳이 있는데요. 그중 한 곳이 저희 집에서 차로 10분 거리에 있어 가끔 날씨 좋은 날 저녁을 먹고 커피 한 잔을 들고 산책하러 다니곤 해요. 얼마 전 산책하러 갔다가 우연치 않게 캐나다 정부의 호버크래프트(공기부양선)과 핸드메이드 드론을 보게 되어 새로운 경험을 오늘 나눔 하고자 합니다. 그럼, 캐나다 오타와의 비치로 함께 가볼까요?^^

캐나다 건국 기념일 Canada Day 축제

캐나다 축제 콘서트입니다

2017년 올해 캐나다는 건국 150주년을 맞이해 건국기념일 Canada Day(7월 1일)에 전국적으로 대규모 축제가 열렸는데요. 그중에서 캐나다 수도 오타와에 있는 국회의사당에서 열리는 캐나다 데이 축제에 백만 명이 넘는 인파가 몰렸어요. 오타와 전체 도시 인구(98만 명)보다 더 많은 인파가 오타와로 밀집된 날이었네요. 9년 내내 캐나다 데이 축제에 참여했지만, 너무 많은 인파에 올해 처음으로 휴양지로 피신을 갔었네요.

위 사진은 오타와에서 열린 캐나다 데이 축제 현장 중 가장 외곽진 곳에 있는 Petrie Island 비치로, 건국기념일 다음날까지 이어졌던 축제 기간 중 거의 끝날 무렵에 찾아갔을 때 찍은 사진이에요.

축제 푸드 트럭입니다

한쪽에 세워진 푸드 트럭도 축제 막바지와 함께 마무리 작업을 하고 있었어요. 콘서트 역시 마지막 무대여서 사람들이 많지 않았지만 무대 앞에 남은 여러 사람들이 춤을 추며 축제를 끝까지 즐기고 있었네요.

캐나다 축제 알코올 판매 구역입니다

캐나다 주류법상 공원, 길거리, 차 안 등 공공장소에서의 음주가 허용되지 않아요. 축제에서도 울타리로 다른 곳과 경계를 둔 일정 구역 내에서만 알코올을 사고 마실 수 있어요. 몇 명 남지 않는 손님들이 맥주 한 잔씩 들고 마지막 무대 공연을 보고 있었네요.

캐나다 연방 정부의 해안 경비대, 호버크래프트(공기부양선)

오타와 비치입니다

무대 앞에서 노래 한 곡을 듣고 일어나 비치를 한 바퀴 걸어볼까 싶어 일어선 순간, 저 멀리서 큰 소음이 나 바라봤어요. 엄청난 소음과 물보라를 내며 빠르게 이동하는 큰 배를 보았는데 이제까지 보던 배와 사뭇 다른 포스에 저도 모르게 사진을 찍고 있었네요.

호버크래프트입니다

그냥 지나쳐갈 것 같은 배가 비치의 맨 끝부분으로 들어오니 비치에 있던 거의 대부분의 사람들이 몰리기 시작했어요. 마치 군중심리의 묘한 힘에 끌리듯 저 역시 호기심에 그곳을 향해 걷고 있었네요.ㅎ

세상을 바꾼 발명품 공기 부양선입니다

옆에서 함께 구경하던 사람에게 무슨 배냐고 물어봤더니, 호버크래프트(Hovercraft)라는 배였는데요. 영국에서 1956년에 최초 개발한 호버크래프트는 죽기 전에 꼭 알아야 할 세상을 바꾼 발명품 1001 중 한 가지로, 공기부양선(ACV, Air Cushioned Vehicle)으로도 알려져 있어요.

영국 에어쿠션선입니다

대형 원심팬이 공기를 아래로 뿜어내어 지상으로부터 기체를 띄워 움직이는 에어쿠션선으로, 강과 바다뿐만 아니라 땅에서도 갈 수 있는 수륙 양용 운송 수단이에요. 공기쿠션 때문에 바닥과의 마찰력이 발생하지 않으므로 빠른 속력으로 물살을 가로지를 수 있어요. 사진은 배가 정박을 준비한 상태로 하단의 고무 부분에 공기가 다 빠진 상태입니다.

캐나다 해안 경비대 호버크래프트입니다

제가 본 호버크래프는 캐나다 연안 경비대(Canadian Coast Guard)로, CCGS Mamilossa AP1-88/400 호버크래프트였어요. 배 이름인 Mamilossa(마미로싸)는 캐나다 원주민 아베나키 족(Abenaki)의 언어로 '해안에서 물 위로 걸어간다'라는 뜻입니다. CCGS Mamilossa가 하는 일은 일반적인 쇄빙선이 접근하기 어려운 강가의 얼음을 깨뜨려 부수는 일로, 캐나다 동부 지역의 홍수를 예방하는데 꼭 필요한 작업이라고 해요. 또한, 강에 있는 부표(Bouy)를 배치, 정비 및 복구하고, 해상 항로의 건설 및 유지 관리를 도우며, 수색 및 구조 작업에도 일조를 합니다. 이해를 돕기 위해 아래에 Mamilossa AP1-88/400 호버크래프트의 특징을 간단히 정리해보았습니다.

CCGS Mamilossa AP1-88/400 Hovercraft

  • 타입: 공기부양선(ACV, Air Cushioned Vehicle)
  • 길이: 28.5m
  • 너비: 12m
  • 모터: 3,281kW
  • 최대 속도: 92.6km/h(50 knots)
  • 순항 속도: 83.34km/h(45 knots)
  • 선원: 8명(캐나다 연방 공무원)
  • 조선사: 영국(Hoverwork Ltd, Isle of Wight)
  • 건조 연도: 2009년

영국 호버크래프트입니다

23,000kg에 달하는 적재 능력으로 화물 또는 승객을 운송할 수 있으며, 선착장 또는 해변가에 정착하여 직접 적재할 수 있어요. 6,600 kg까지 들어 올릴 수 있는 이동식 크레인이 장착되어 있어요. 8명의 선원이 배에서 내려 배 뒤편에 놓인 작은 보트로 이동했어요.

공기부양선 선원입니다

잠시 선원과 이야기를 나눴는데, 2~3일 동안 이곳에 배를 정박하고 휴식을 취한 후 다시 퀘벡 지역으로 이동해야 한다고 하더라구요. 보트 타고 가면서 배에 몰려든 구경꾼들을 찍고 있는 선원들의 모습이에요.ㅎㅎㅎ

핸드메이드 드론

캐나다 기러기를 쫓는 드론입니다

처음 본 캐나다 해안 경비대의 호버크래프트를 둘러보고 산책을 마저 하려는데 제법 큰 드론을 조정하고 있는 사람이 보여 다가갔어요. 축제의 모습을 담으려는 담당자의 드론인가 싶어 물어보니, Petrie Island의 비치에 있는 캐나다 기러기(goose)를 바로 옆 야생 동물 보호 구역으로 보내는 역할을 맡고 있다고 해요. 원래는 캐나다 자연을 멋지게 담고 싶어 약 6백만 원의 비용을 들여 드론을 직접 만들어 신문 기사나 TV에도 소개된 적이 있는 유명한 사람이었는데, 오타와 시에서 드론 제작자를 기러기 이동을 유인하는 역할(goose buster)로 고용했다고 해요.

핸드메이드 드론입니다

오타와 동쪽에 위치한 Petrie Island는 오타와 시에서 야생 동물 및 식물의 서식지를 보호하기 위해서 매입한 곳으로 2003년도부터 시민에게 개방됐는데요. 12km에 달하는 비치 모래사장에 기러기떼가 몰리면 오리보다 훨씬 더 큰 기러기의 배설물과 깃털 등으로 인하여 시민들의 휴식 공간으로 사용할 수 없기 때문에, 바로 옆 동물 보호 구역으로 이동할 수 있도록 드론을 사용한다고 해요. 마치 목장에서 양 떼의 이동을 돕는 양몰이 개의 모습이 연상됐어요.

드론 리모트 컨트롤 조정기입니다

드론 리모트 컨트롤을 조정하는 모습도 보여줬는데, 공중으로 2km 이상 높이까지 올라간다고 해요. 드론에 스피커를 달아 기러기를 이동케 만드는 소리를 낸다고 해요. 미국 드론 온라인 등록 및 운용 규제(외국인 방문객 포함)가 궁금한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캐나다 드론 규제도 이와 거의 비슷해요.

오타와 강이 흐르는 Petrie Island 비치

오타와 비치입니다

아름다운 호수의 반영 사진 같지만, 실상은 홍수로 인하여 모래사장에 물이 고인 모습이에요.^^; 올해 여름 한국은 가뭄으로 한창 어려움을 겪을 때 오타와는 다른 해보다 유난히 잦은 비로 인하여 여러 지역에서 홍수가 났어요.

비치 발리볼입니다

비치 발리볼을 하는 사람들도 보였어요.

캐나다 오타와 비치 레스토랑입니다

캐나다 비치에는 편의 시설이 거의 없어요. 이곳도 탈의실과 화장실 이외에는 편의시설 및 대여용품이 전혀 없었는데요. 2~3년 전에 안전요원 사무실 및 공용 화장실 건물 옆에 작은 야외 바(bar)가 생겼어요. 종종 라이브 공연도 하고, 알코올 및 그릴 햄버거와 핫도그, 푸틴 등 간단한 요리를 사 먹을 수 있어요. 맛도 괜찮은 편이네요.

캐나다 공원 비치입니다

강가를 따라 쭉 이어진 산책로를 따라 산책을 이어갔네요.

오타와 강입니다

Petrie Island는 오타와 강이 흐르는 비치인데요. 오타와 강은 우리나라 국토 면적(99,720Km²)의 146%(146,000km²)나 되는 큰 강이지만 캐나다에서는 13위에 달하는 그리 크지 않는 강이에요.

일몰 전 비치입니다

Petrie Island의 일몰은 굉장히 아름다워 날씨 좋은 날 일몰을 보기 위해 찾아온 사람들도 꽤 되는데요. 일몰이 질 것 같은 느낌에 시간을 보니 오후 7시 30분, 일몰 시각을 검색해보니 오후 8시 50분이어서 다음으로 미루기로 했어요.

Petrie Island beach입니다

갈매기도 일몰을 기다리는 눈치입니다.^^;

캐나다 비치 일몰 모습입니다

대신 이전에 찍은 추억의 사진으로 일몰의 분위기를 대체해봅니다.ㅎㅎㅎ

늘 익숙하게 다녔던 비치에서 캐나다 정부의 해안 경비대의 호버크래프트와 핸드메이드 드론을 볼 수 있어 새로운 경험을 하게 돼 좋았어요. 이외에 캐나다인들의 비치 활용법이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몸도 마음도 시원해지는 하루 보내시길요^^

신고

30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평강줌마 2017.07.13 15:48 신고

    공기부양선은 처음 보아서 더 신기하네요. 좀 있으면 아이 방학인데 휴가를 내어서 바다로 떠나야겠어요. 꾹 누르고 갑니다. 즐거운 금요일 되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7.15 14:45 신고

      저도 공기부양선은 가까이에서 처음 봤어요. 행복한 한 주 되세요^^

      수정

  • 공수래공수거 2017.07.13 17:09 신고

    오늘 저도 전혀 다른 내용의 공기 부양선을 올렸네요 ㅎㅎ
    일몰은 언제 봐도 아름답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7.15 17:10 신고

      맞아요. 일몰은 언제 어디서 봐도 아름답지요. 일몰은 못 봐 아쉬워 이전 사진으로 달래보았네요ㅎㅎ 이번 한 주고 활기차게 시작하시길요^^

      수정

  • 분 도 2017.07.13 19:22 신고

    우리나라에서는 보기 힘든 광경입니다. 잘읽었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7.15 17:15 신고

      즐거운 시간 보내고 왔네요. 이번 한 주 즐겁게 보내시길요^^

      수정

  • Richard 2017.07.13 20:10 신고

    배랑 드론도 넘 멋지네요^^
    거기다가~ 마지막 노을도 넘 멋집니다~ ㅎㅎ
    볼거리 먹을거리 다 너무 풍성하네요!@!@@

    진짜 캐나다는 매번 축젠가요? ㅎㅎ
    넘 잘 보고 갑니다^^

    시원한 하루 보내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7.15 17:28 신고

      캐나다 여름은 축제가 항상 많은 것 같아요. 오타와가 수도이다 보니 다른 도시보다 조금 더 축제가 많은 것 같기도 하구요. 행복한 한 주 보내시길요^^

      수정

  • 미친광대 2017.07.13 23:07 신고

    호버는 정말 한 번 타보고 싶어요. ㅎㅎ 아름다운 풍경이 정말 가슴을 뛰게 만드네요. 그나저나 드론을 직접 만들다니, 대단한것 같습니다. 블리스님은 홍수 피해 없으신가요? 캐나다는 대부분 주택이라 피해가 많았을거 같은데.. 암튼 오늘 하루도 즐거운 하루 되시길 바래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7.15 17:57 신고

      저두 신기했어요 크기도 제법 컸구요. 저희집은 고지대 쪽이라 피해는 없었어요. 안부 물어봐주셔서 감사드려요^^ 잔잔한 행복이 가득한 한 주 보내시길요!

      수정

  • 공인모c 2017.07.13 23:44 신고

    우왕 너무 멋져요~~ 타보고싶은ㄴ데요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07.15 18:02 신고

      저도 타보고 싶더라구요. 해피 한 주 보내시길요^^

      수정

  • 문moon 2017.07.14 00:16 신고

    호버크래프트가 크고 멋지네요.
    핸드메이드 드론이 기러기떼를 유인하다니 재미있네요. ^^
    산책할수있는 비치가 가까이 있어서 좋겠는데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7.07.15 18:05 신고

      저두 기러기 유인용으로 쓰는 줄 처음 알게 돼 신기했네요. 편안한 하루 보내시길요^^

      수정

  • 작은흐름 2017.07.14 02:10 신고

    와! 멋져요! 아이 생일선물 알아보다 삼천포로 빠져서 아두이노로 드론 만들기도 있는걸 봤었거든요. 아직 애들이 어려서 손가락만 빨고 못샀는데 어서 어서 애들 키워서 같이 만들어보고 싶어요! ㅋ

    답글 수정

    • Bliss :) 2017.07.15 18:08 신고

      우아...드론을 아이와 만들어볼 생각을 하셨다니^^ 역시 작은흐름님 답습니다. 해피 일욜 보내시길요^^

      수정

  • IT넘버원 2017.07.14 02:50 신고

    보기 힘든 광경 아주 좋습니다.ㅎ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07.15 18:13 신고

      저두 처음봐서 신기했어요^^ 해피 일욜 보내시길요^^

      수정

  • peterjun 2017.07.14 07:26 신고

    호버크래프트 신기하게 보고, 드론 활용에 웃음 한 번 짓고...
    뒷부분 풍경 사진들에 감탄사를 내어봅니다.
    너무 아름다워요. ^^
    저라면 끝까지 기다리고 일몰을 볼 듯.... ㅋ

    답글 수정

    • Bliss :) 2017.07.15 18:22 신고

      ㅎㅎㅎ피터준님이라면 그랬을 것 같아요^^ 집에서 가까워 오늘 못 보면 다음에 또 보면 돼지라는 막연한 약속을 하고 온 셈이었네요 ㅎㅎ 해피 일욜 보내시길요^^

      수정

  • GeniusJW 2017.07.14 07:35 신고

    호버크래프트 참 멋지네요!!
    드론도~~ㅋㅋㅋㅋ

    답글 수정

    • Bliss :) 2017.07.15 18:26 신고

      호버 크래프트 처음 봐서 저두 신기했어요. 즐거운 일욜 보내시길요^^

      수정

  • 버블프라이스 2017.07.14 09:58 신고

    예전에 제가 살던 곳도 기러기 떼가 울음소리도 시끄럽고 나무에 변을 사방에 분비하고 다녀서.. 그 근처에 사는 마을 주민들이 동사무소?에 신고를 한 적이 있는데요, 무작위로 배설물들이 길거리에 떨어지고, 차에도 묻고 그러는 문제가 상당하더라고요... 더군다나 대학교 자취하는 집이 있는 쪽이라 학생들이 공부하는 곳이라 걱정이 많았는지 나중에는 산에 나무들을 베어서 기러기들이 거주하지 못하게 하더군요.. 그렇게 해서 해결을 한 적이 있는데요- 오늘 소개해주신 내용 큰 기러기들이 오타와 시에서 드론 제작자를 기러기 이동을 유인하는 역할(goose buster)로 고용을 한 셈이군요. 600만원 비용의 드론이라면 사용용도로 볼때 개인이 만들어서 인지 생각보다 저렴한 비용인 것 같습니다.. 보통 드론은 항공촬영, 특수촬영에 사용하는 편인데요- 큰기러기들을 유인하는 용도로도 사용할 수도 있다는 것은 오늘 처음 알고 갑니다. 포스트 너무 잘 읽고 갑니다. 행복한 주말 되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7.15 18:30 신고

      저두 처음 알았어요. 한국도 기러기 문제가 심각한 지역이 있었군요. 저는 한국에 살 때 기러기를 도심 지역에서 더군다나 주거지역에서 본 적이 없어 전혀 몰랐네요. 그곳도 나무와 쾌적한 주거 환경을 위해서라도 드론이 필요해보이네요ㅎㅎㅎ 나눔 감사드려요^^ 해피 일욜 보내시길요^^

      수정

  • sword 2017.07.14 15:50 신고

    앗 호버크래프트는 !!
    저도 자주 보는겁니당 ㅎㅎ

    그런데 너무나 시끄러운 ㅎㅎㅎㅎ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07.15 18:43 신고

      오아~~sword 님은 자주 보셨군요^^ 저는 처음 봤는데 와..소리와 물보라가 정말 크더라구요. 규모도 큰데 속도가 꽤 빨라 그런 것 같더라구요. 행복한 주말 보내시길요^^

      수정

  • Herr 초이 2017.07.15 12:02 신고

    아 대박.. 강이 한국보다 큰데 캐나다 내에서는 그렇게 크지 않아요? ㅋㅋㅋ 한국이 캐나다 강보다도 작다니...
    글 잘 보고갑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7.15 18:47 신고

      캐나다 국토면적이 세계 2위라 그런 것 같아요. 강과 호수 규모도 제법 크더라구요. 해피 주말 보내시길요^^

      수정

  • 포토구라퍼666 2017.07.16 03:55 신고

    호버크래프트와 드론 그리고 해안 정말 묘한 조합이네요.
    캐나다의 자연은 정말 환상이죠. 사람을 차분하게 만들어주는것 같아요. 주말 잘 보내세요. ^^

    답글 수정

  • 레오나르토드 2017.07.18 16:30 신고

    중국직구로 RC헬기를 사서 집에서 띄우면 아이들이 좋아해요. 조종이 처음에는 어려웠는데 이것도 하다보니 늘더라구요. 배드민턴은 그렇게 노력하는데 왜....왜 안느는지 정말이지......뭔가 특별한 대책이 필요해요~ 더 잘하고 싶은데~

    답글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