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학생들이 캐나다를 선택하는 이유

캐나다 국제 유학생

2015년 기준 캐나다에서 공부하고 있는 유학생 수는 35만 명입니다. 캐나다 총 인구(3천5백만 명)의 1%에 해당하는 수치입니다. 캐나다에 거주하고 있는 100명 중 1명은 국제 유학생인 셈이네요. 국제 유학생 중 75%는 고등교육과정(전문대학교, 대학교, 대학원 등)에 다니고 있습니다. 국제 유학생들이 어느 나라에서 가장 많이 왔는지 그리고 캐나다를 선택한 이유는 무엇인지 함께 살펴보기로 해요.

어느 나라에서 가장 많이 유학 오나?

캐나다 유학생 국적별 분포도입니다출처: cbie

2016년 외국 유학생의 국적을 보면, 중국(34%)과 인도(14%)에서 온 유학생이 가장 많습니다. 프랑스(6%), 한국(6%), 미국(3%), 나이지리아(3%), 사우디아라비아(3%)에서도 많이 옵니다. 순위는 조금씩 바뀌지만 매년 10위 안에 드는 국가들입니다. 한국은 매년 3~6위 사이를 오가고 있습니다. 국제 유학생들이 캐나다를 선택한 이유를 유추해보자면, 중국과 인도는 인구 순으로 세계 1위와 2위를 차지하고 있기에 유학생 수도 그와 비례해 많은 것 같습니다. 프랑스는 캐나다 공용어가 영어와 프랑스어이기에 언어적으로 불편함이 없고, 퀘벡 주에 약 400년 전 프랑스 식민지 당시부터 형성해온 프랑스 생활문화권이 있는 데다가 현재 퀘벡 주의 이민 프로그램이 매우 활발한 상황이기 때문에 강점으로 작용한 듯싶습니다. 인도와 나이지리아는 공용어가 영어이고, 사우디아라비아는 공용어는 아랍어이지만 영어가 통용되는 국가이다 보니 유학 생활에 가장 중요한 요소인 언어에서 오는 불편함은 없어 보입니다. 한국은 다른 나라에 비해 인구 및 언어, 문화적인 측면에서 유리한 조건이 아님에도 캐나다를 선호하고 있다는 점이 인상적이네요.

최근에 어느 나라에서 가장 많이 유학을 왔나?

캐나다 유학생 국적별 증가율입니다.출처: cbie

2016년 유학생의 국적을 조사한 결과, 인도(28%), 나이지리아(20%), 중국(11%), 홍콩(9%), 프랑스(8%), 한국(5%), 일본(5%)에서 온 유학생의 수가 급속도로 증가하였습니다. 2016년 4월 기준으로 캐나다 내 한국인 유학생 수는 19,746명으로 약 2만 명입니다.

유학생들이 캐나다를 선택하는 이유 TOP 3

  • 우수한 교육 시스템
  • 관용적이고 차별이 없는 사회
  • 안전한 나라

통계 결과 캐나다에서 공부하고 있는 유학생의 95%는 다른 사람에게 캐나다 유학을 추천할 의향을 있다고 답했습니다. 유학생들은 캐나다의 안정화된 교육 시스템과 질에 높은 만족도를 보였습니다. 또한, 캐나다는 1971년 다문화주의를 공식적으로 선포하고 성공적으로 이끌어 온 나라로써 사회 전반적으로 외국인을 차별하지 않고 포용하는 분위기가 지배적이어서 타지 생활의 안정감을 느끼게 합니다. 캐나다는 미국과 마찬가지로 총기 소유가 가능하지만, 미국보다 절차가 매우 까다롭고 대중화되지 않아 총기 사건 및 사고 발생률이 현저히 낮습니다. 뿐만 아니라, 환율 면에서도 유리한데요. 미국 달러 대비 캐나다 달러가 항상 낮은 편이라 미국 유학보다는 재정적인 부담이 덜합니다. 원화 대비 캐나다 달러를 비교해봐도 10년 전에 1달러 대비 1,300원대까지 올라갔고 그 이후에도 1,000원대를 유지해왔는데 작년부터 800원대를 유지하고 있어 직구나 여행뿐만 아니라 어학연수 또는 유학의 적기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캐나다 유학은 이민의 지름길

캐나다 이민을 위한 영주권 신청 방법입니다

캐나다에서 공부하고 있는 유학생의 51%는 캐나다 이민을 위해 영주권을 신청할 계획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민을 위해 유학을 선택한 사람들도 적지 않습니다. 최근 10년간 캐나다 이민의 동향을 볼 때, 외국에서 바로 이민 온 사람보다 캐나다 내 학교 또는 직장을 통해 언어, 지식, 경험을 갖춘 숙련된 고학력자 또는 기술자를 우대하고 있습니다. 특히, 2년 이상의 캐나다 고등교육기관(전문대학교, 대학교, 대학원 등)을 졸업한 유학생에게 캐나다 취업비자(Post-Graduation Work Permit, PGWP)를 3년간 제공하여 구직할 수 있는 기회를 주고 있습니다. 2008년 전만 해도 대학을 졸업해도 취업비자를 획득할 수 있는 조건이 매우 까다롭고 복잡해 취업할 기회도 얻지 못한 채 한국으로 되돌아가는 경우가 꽤 많았는데요. 그때와 비교한다면 유학생들의 취업이 훨씬 수월해진 셈입니다. 실제로 2008년부터 2015년도 사이에 캐나다 유학생이 92%나 증가하였습니다. 취업이 되지 않아도 취업비자를 소지하고 있다면 합법적인 거주에 해당하므로 자녀 무상 교육도 가능합니다. 또한, PGWP 취업비자로 캐나다 내에서 일정 직업군에 취업하여 12개월 이상의 경험을 가진 자는 Express Entry System를 통해 캐나다 영주권을 신청하여 취득할 수 있는데요. 이민하는 방법 중 가장 쉽고 빠른 방법 중 하나입니다. 남편도 졸업 후 한국으로 되돌아갈 생각이었는데, 졸업한 당해 법이 갑자기 완화되면서 취업비자를 얻게 되어 취업을 하게 되었고 1년 후 영주권을 신청하여 계획에 없었던 이민 생활을 시작하게 되었네요.

캐나다 유학생이 겪는 현실적인 문제도 있다

우리나라 대학보다 공부가 훨씬 어려워 제때 졸업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실제로 유학생뿐만 아니라, 교포 및 캐나다인조차도 제때 졸업하기를 버거워하기도 합니다. 영어 실력이 부족하다면 대학 입학 전 ESL 과정도 이수해야 합니다. 또한, 캐나다 물가는 우리나라와 비교했을 때 비슷하거나 높은 편인데다가, 유학생들은 현지 대학생들보다 2~3배 더 높은 등록금을 내야 합니다. 구직할 시 언어와 문화, 높은 실업률(우리나라 2배) 역시 이겨내야 할 숙제입니다. 하지만, 앞서 이야기했던 것처럼 약 10여 년 전보다는 취업비자와 영주권을 획득하는 조건과 소요 시간이 훨씬 간소화되어 도전해볼 만 합니다. 2016년 11월 캐나다 이민국은 유학생들의 영주권 취득 비율을 점진적으로 더 높일 예정이라고 발표한 바 있습니다. 영주권 획득 후 조부모 및 부모, 배우자와 자녀 등 부양가족의 이민도 가능합니다. 가족문화가 발달된 사회에서 직장 생활을 할 수 있고 우수한 교육 환경에서 자녀를 키울 수 있으며 깨끗한 자연환경과 선진화된 복지 혜택을 누릴 수 있다는 점이 캐나다 이민 생활의 가장 큰 장점 같습니다. 아래는 도움이 될만한 이전 글입니다. 캐나다 유학과 이민을 고려하는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신고

47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이전 댓글 더보기
  • *저녁노을* 2017.02.14 13:38 신고

    캐나다로 많이가는군요.
    잘 보고갑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 열어가세요^^

    답글 수정

  • 레오나르토드 2017.02.14 15:29 신고

    우수한 캐나다 교육시스템에 대해 깊이 알고 싶넹요~ 차별이 없고 안전한 나라 캐나다!
    일단 영어를 능숙하게 할 정도로 배운 이후 캐나다를 고민해 볼께용 ㅋㅋㅋ
    홍콩이라는 작은 나라가 상당수 유학생을 배출하네용......물론 중국이지만...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5 06:21 신고

      영어를 능숙하게 할 정도로 배우고 오는 사람 많이 없을듯요?ㅎㅎㅎ 홍콩 인구에 비하면 유학생 비율이 많은 것 같아요. 굿밤 되시고 개운한 아침 맞이하시길요^^

      수정

  • 공수래공수거 2017.02.14 16:13 신고

    기회가 있었을지도 모르는데..하는 약간의 아쉬움이 있지만..
    다음 생은 캐나다에서 살아 볼까요?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5 06:23 신고

      캐나다 이민 염두에 두신 적 있었다는 말씀 기억나네요. 여행하기에도 좋은 나라입니다^^ 저 역시 도깨비처럼 한국과 캐나다를 문 하나 두고 살고 싶네요.ㅎㅎㅎㅎ

      수정

  • 2017.02.14 19:36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5 06:25 신고

      자신이 좋아하고, 또 자신에게 맞는 나라가 저마다 다 다른 것 같아요^^ 두 나라에서 이민 생활하신 분 이야기 들은 적 있었는데 꽤 매력적인 것 같더라구요. 나눔 감사합니다. 굿밤 되세요^^

      수정

  • GeniusJW 2017.02.14 19:38 신고

    캐나다는 매력이 정말 많은 나라인 것 같아요.
    저희 친척들도 캐나다에 있고, 빨리 한 번 가보고 싶네요~~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5 06:33 신고

      친척이 캐나다에 계시는군요^^ 올 기회가 있겠네요. 굿밤 되세요^^

      수정

    • GeniusJW 2017.02.15 21:08 신고

      꼭 한 번 가보고 싶습니다~^^

      수정

  • 미친광대 2017.02.14 21:10 신고

    캐나다의 훌륭한 교육시스템도 한몫 하겠지만, 지금으로 보면 끌어안고 보듬어주는 사회라는게 더 매력적으로 다가오네요. 트럼프 덕에 미국 유학생들도 왠지 많이 옮겨갈 것 같아요. 제가 가서 공부해보고 싶을 정도로 매력적이긴 합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5 06:47 신고

      공감해요. 아무래도 저 역시 이민자의 입장으로 캐나다에 살다보니, 포용적인 분위기가 가장 큰 장점으로 여겨지네요. 다른 것에 만족한다 해도, 이민자를 거부하는 듯한 사회적인 분위기라면 이민 생활을 다시 고려해볼 것 같아요. 굿밤 되세요^^

      수정

  • 오메이징 2017.02.14 21:50 신고

    저도 지인들이 캐나다 유학을 많이 다녀와서 이점은 정말 공감되네요~
    시스템도 정말 잘되어 있고~ 특히 학생들이 아르바이트를 하더라도 충분히 먹고 살 수 있다고
    들었어요~ 그 만큼 캐나다가 살기 좋은 곳이라고 워낙 많이 듣다보니 ㅎㅎ
    미국 트럼프 당선 이후 더 관심이 많이 가는 나라입니다 ㅎ
    이민 가고 싶네요 ㅋㅋㅋ
    좋은 포스팅 잘 봤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5 06:51 신고

      사는 곳마다 장단점이 있고, 사람마다 다 다르게 반응하기도 하지만, 이민자에게 장점이 참 많은 나라인 것 같아요. 나눔 감사해요. 굿밤 되세요^^

      수정

  • 딸기향기 2017.02.15 00:17 신고

    요즘 전세계적으로 인도가 참 강세인거 같아요. 보통 인구로 따져도 중국 다음 -
    특히 여러 해외 나라 IT 쪽은 인도인 이민자들이 꽉 잡고 있다던데
    캐나다도 그런 모양이죠?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5 06:53 신고

      맞아요! 캐나다도 마찬가지예요. 중국과 인도의 파워가 캐나다에서도 점점 커지고 있네요. 포근한 밤 되세요^^

      수정

  • 피치알리스 2017.02.15 00:50 신고

    대부분 영어교육을 위해서 캐나다를 선택하지만, 그만큼 안전하고 복지제도도 좋아하서 사람들이 그곳을 많이 선택하는 것 같습니다. 저도 한 때 캐나다유학을 생각해서 여기저기 알아본 적이 있었지만, 혼자서 감당해야 되는 학비로 워홀을 가려고 했었는데 이상하게도 그 계획이 무산되었죠. 그리고 한국인들이 예상 외로 그리 많지 않다는 건 의외네요.
    언젠간 가보고 싶은 나라는 캐나다입니다. 장담컨데 곧 갈 수 있으리라고 기대해 봅니다.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5 06:57 신고

      워홀 준비하셨군요! 워홀로도 꽤 많이 오지요! 개인적으로 어학연수보다는 워홀이 훨씬 매력적인 것 같아요! 캐나다 여행하실 기회 곧 오길 바래봅니다^^ 포근한 밤 되세요!

      수정

  • peterjun 2017.02.15 01:28 신고

    장단점이 확실하네요.
    유학을 통해서 이민까지 골인하는 경우가 제일 좋은 코스인 것 같아요.
    하지만, 역시 학자금이나 졸업, 취업까지 넘어야 할 산이 많네요.
    그래도 열정이 있고, 확신한다면 도전해볼만 하다 생각해요.
    무엇보다 나라의 정체성이 너무 괜찮은 것 같아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5 07:00 신고

      맞아요. 포인트만 콕콕 짚어 잘 요약해주셨네요^^ㅎㅎㅎ 포근한 밤 되세요^^

      수정

  • 강모사랑 2017.02.15 04:47 신고

    실업률 2배라...헐..얼마전에 밴쿠버다녀왔는데 정말 한국에비해 물가가 20 프로이상비싼거같더라구요.. 친추하고자주들를게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5 07:13 신고

      북미는 한국보다 실업률이 항상 2배 이상인 것 같아요..@.@ 밴쿠버는 작년에 세계에서 가장 집값이 비싼 도시 1위로 뽑혔지요. 정부 정책으로 올해부터 거품이 슬슬 빠지고 있지만요. 물가는 분야별로 다르지만, 느끼신 대로 전반적으로 한국보다 살짝 비싼 것 같아요. 즐거운 소통 기대해봅니다^^

      수정

  • 포토구라퍼666 2017.02.15 05:50 신고

    캐나다 유학 아주 좋지요.
    요즘은 환율이 옛날처럼 좋은 환경이 아니라 어떨지는 모르겠지만 말이에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5 07:15 신고

      포토구라퍼님 계실 때보다는 비싸지만, 그래도 10여 년만에 착해진 것 같아요. 굿밤 되세요^^

      수정

  • jayhoon 2017.02.15 06:22 신고

    일단 프랑스어권은 전부 제 홈그라운드이기 때문에 캐나다는 저에게 있어 매우 흐뭇한 곳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프랑스는 이미 몇몇 표현이 영어에 오염(?)된 현상을 보이거든요? 그에 비해 오히려 캐나다는 프랑스어 고유의 형질을 잘 지키고 있습니다. 오히려 본토 프랑스어보다 프랑스어 답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5 07:19 신고

      그렇지 않아도 예전에 저도 궁금해서 프랑스계 캐나다인 친구들에게 물어보니, 프랑스와 퀘벡 불어가 조금 다르다고 하더라구요. 프랑스 식민지 당시부터 협소한 지역 안에서 언어가 사용돼서 정통 발음이 많이 남았나봐요? 이유는 잘 모르겠지만, 흥미로운 사실이네요. 퀘벡 거리를 걸으며 불어로 대화할 두 분의 모습이 그려지네요ㅎㅎㅎ 언젠가 기회가 닿기를 바래봅니다^^

      수정

  • sword 2017.02.15 18:59 신고

    주...중국의 위엄이 정말 어마어마함을 다시 느낍니다 ㄷㄷㄷ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6 12:20 신고

      그쵸? 작년에 토론토 사이언스센터 올만에 갔는데 학교에서 단체로 많이 왔더라구요. 대충 훑어보니 절반이 중국인 절반이 무슬림...그 사이에 드문드문 정통 캐나다인이 보여 신기했다는ㅎㅎㅎ 시간이 지날수록 급속도로 증가하는 것 같아요. 편안한 오후 시간 되시길요^^

      수정

  • 베짱이 2017.02.16 07:11 신고

    중국은 인구가 많아서 그런지 엄청나네요.

    이민이나 유학이나 쉽게 볼만한 문제가 아닌것 같아요.
    현지인의 입장에서 그들이 들고오는 돈에 관심이 있을 뿐. 돈 없이 오면 환영하지 않더군요. ㅠ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6 13:02 신고

      공감해요. 난민을 제외한, 이민을 받는 가장 큰 이유는 자본과 인재 유치이지요. 활기찬 하루 되세요^^

      수정

  • 4월의라라 2017.02.17 05:39 신고

    통계를 가지고 글을 쓰시는 건가요? 브리스님 글은 참 전문적이여서 신뢰가 가요.
    취업비자가 쉬워졌다니 하다가 한국보다 실업률이 2배라는 글 보니...
    정보가 되는 글을 풀어내는 솜씨가 참 좋습니다. 항상 도움이 되니 고맙습니다. ^^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7 09:24 신고

      유학과 이민에 대해서 물어보는 사람들이 종종 있어서 가끔 찾아서 보게 돼요. 그러는 김에 글도 써보았네요. 힘이 되는 댓글 주셔서 감사드려요^^ 즐거운 소통 앞으로도 기대해봅니댱^^ 해피 주말 보내세요~

      수정

  • 수풍 2017.02.17 13:39 신고

    유용한 글 감사합니다 언제나 캐나다 소식 굉장히 잘보고갑니다!! 좋은 주말 되세요!

    답글 수정

  • Herr 초이 2017.02.18 10:17 신고

    헐..캐나다 인구가 3500만명 밖에 안되요??한국은 거의 5천인데...
    그 넓은 땅에............

    답글 수정

    • Bliss :) 2017.02.18 17:13 신고

      네^^ 한국의 70% 밖에 안되네요. 국토 면적으로는 2위인데 말이지요~ 즐거운 일요일 되세요!

      수정

  • 여행하고 사진찍는 오로라공주 2017.02.20 01:11 신고

    저도 조금만 어렸다면..캐나다로 유학 갓을거예요 ㅠㅠ

    답글 수정

    • Bliss :) 2017.02.20 10:03 신고

      저는 유학은 아니지만, 서른 즈음에 캐나다 왔어요. 또 다른 기회가 있기를 바래봅니다. 활기찬 한 주 보내시길요!

      수정

  • 폴리틱스 2017.02.20 01:52 신고

    어딜가나 뭐...
    본인의 능력이 없으면 어렵죠 ㅎㅎ
    다만 캐나다 살고싶기는 합니다 ^^

    답글 수정

    • Bliss :) 2017.02.20 10:04 신고

      맞아요~ 어딜 가나 능력 만큼 누리는 것 같아요. 활기찬 한 주 보내시길요^^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