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서 날아온 새해 선물

한국 친구의 따스한 새해 선물

6일간의 겨울 여행을 마치고 12시간을 달려 12월 마지막 날 이른 아침에 집에 도착했어요. 장기간의 드라이브로 지친 가족들은 짐 정리하자마자 침대에 뻗었고 정오가 훌쩍 넘은 시간이 되어서야 눈이 떠졌네요. 물 한 컵을 마시고 정신을 들 무렵 벨 소리가 들러 나가보니 하얀 눈발 사이로 택배 하나가 저희 집안으로 들어왔네요. 아이공.... 친구야ㅠ 택배 상자에 적힌 친구의 이름을 발견한 순간 반가운 마음 반, 미안한 마음 반이 들었네요.

10년지기 친구 가족

친구입니다

10년 전 토론토 온라인 맘카페를 통해 처음 만나 2년 정도 왕래하다가 친구가 중국으로 이민 후 한국으로 역이민가 오랫동안 만나지 못했어요. 그러다가 약 3년 전 친구네가 저희가 사는 동네로 이사 와 꿈만 같은 재회를 했지요. 반가움도 잠시 5개월 후에 다시 한국으로 귀국했지만, 5개월간 거의 매일 만나다시피 하며 지내 아직도 그날들의 추억이 눈앞에 생생하게 그려지고 코끝이 찡해지도록 그리운 친구 가족이에요.

묵직했던 국제 택배 상자

EMS입니다

상자가 워낙 크고 묵직해서 혼자 들 수도 없어 자고 있던 남편을 불렀어요. 며칠 전 크리스마스 인사를 나누며 온몸이 아파 누워 있다고 해서 몸 잘 돌보라며 당부했건만 그 몸으로 이렇게 크고 무거운 상자를 보냈다니.... 친구의 마음이 헤아려지면서도 혼내고도 싶은 마음이었어요 ㅠㅠ

선물입니다

친구가 물건을 어찌나 꾹꾹 눌러 담았는지 상자의 테이프에 칼집을 넣은 순간 물건이 토하듯이 위로 뿅뿅 솟구치더라구요. 상자 안의 물건을 꺼내 테이블에 올려두니 커다란 커피 테이블이 꽉 찼어요.

친구가 챙겨준 딸의 선물들

스티커입니다

스티커...가 릴레이 하듯이 끝없이 나와서 놀랐어요. 딸이 좋아하는 몰랑 캐릭터부터 딸의 영어 이름 스티커까지ㅠㅠ 주문 제작 이름 스티커가 흔치 않은 캐나다이기에 딸이 너무 좋아하더라구요!

몰랑이입니다

한국 캐릭터 몰랑이(Molang)도 작년에 보낸 친구의 선물을 통해 알게 되었어요. 한국인 캐릭터 디자이너 윤혜지에 의해 탄생한 캐릭터이며 프랑스에서 애니메이션으로 제작하여 현재 한국에서도 EBS에서 방영 중이에요. 딸은 작년에 몰랑 캐릭터 상품을 받은 후 유튜브 채널을 통해 종종 시청하고 있어요. 몰랑이 인형, 필통, 연필, 스티커, 미니 다이어리까지 딸이 선물 하나하나 살펴볼 때마다 환호를 지르며 신나했어요.

문구입니다

헬로키티 필통, 페코 샤프, 홀로그램 테이프, 카카오톡 어피치 우산와 무지 밍크링도 있었어요. 한국처럼 아기자기한 캐릭터 상품이 많지 않은 북미이기에 딸은 처음 본 물건이 마냥 신기하나 봐요.

가족 선물들

양말입니다

세 가족의 양말까지 듬뿍 넣었더라구요. 한국산 양말의 퀄리티가 훨씬 좋다는 것을 몸소 체험해 알고 있는 딸이 양말 선물을 보고 반겨 했어요. 추운 겨울에 유용한 수면양말까지ㅠㅠ

잠옷입니다

세 가족의 잠옷까지ㅠ 북미에서는 한국처럼 커플 의상이 많지 않아 어른과 아이가 같은 옷을 찾기가 쉽지 않은데요. 딸이 엄마랑 똑같은 잠옷이라며 너무 좋아했어요!ㅎㅎㅎ

과자입니다

한국 과자와 라면도 듬뿍 챙겨줘서 정리했더니 한국 편의점에 온 것 같은 기분이 들었어요ㅎㅎㅎ 반가운 마음에 풀무원 직화 짜장을 그날 저녁에 먹었는데 정말 맛있더라구요^^ 남편이 라면이 이렇게 점점 진화하면 중국집 망하겠다고ㅎㅎㅎ

친구 어머님의 선물

핸드메이드 그릇입니다

친구의 어머님이 그릇을 직접 만드셔서 보내셨어요ㅠㅠ

핸드메이드입니다

실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네요. 친구 어머님이 직접 그리신 그림들과 직접 만드신 그릇들을 비행기로 여러 차례 보내주셔서 저희 집이 채워지고 있네요. "소중하니까 쓰지 말고 컬렉션으로 전시해야겠어요"라는 딸의 말에 적극 동감이 되었어요.

친구가 보내준 가족 잠옷을 입고 한국 과자를 챙겨 지하에 모여 넷플릭스 영화를 즐긴 후 2019년 카운트다운을 통해 새로운 한 해를 시작했어요. 3년 전 헤어진 이후에도 세 가족 생일을 한 번도 놓치지 않고 꼬박꼬박 챙겨준 것만으로도 고맙고 또 고마운데 매번 서프라이즈 국제 택배로 저희 가족을 놀래키는 친구와 어머님을 통해 선물 그 이상의 것을 받게 되네요. 친구 가족을 떠올릴 때마다 함께 한 유쾌한 추억에 슬며시 미소가 지어지면서도 고마움과 그리움에 코끝이 찡해오기도 합니다. 멀리 있지만 늘 마음속에서 힘을 주는 존재가 있다는 것, 바로 새해를 힘차게 시작할 수 있는 큰 선물이지 않을까 싶네요. 지난 한 해 동안 따스한 소통으로 이 공간을 채워주신 이웃님들께 감사 인사드려요. 2019년 새로운 한 해 기분 좋은 순간들로 가득 채워지길 응원해봅니다^^

40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평강줌마 2019.01.02 16:17 신고

    너무 좋은 친구이네요. 마음을 통할 수 있는 친구가 있다는 것만으로도 배가 부르지요. 택배에서 친구의 마음이 느껴지네요.
    2019년에는 더욱 더 건강하시고,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5 12:19 신고

      나이는 동생인데 항상 언니처럼 저를 챙겨주는 친구이네요~ 새해 인사 감사드려요 평강줌마님 가족도 건강과 행복으로 꽉 찬 한 해 보내시길요!

      수정

  • 코부타 2019.01.02 18:09 신고

    일생동안 진실한 친구를 한명이라도 만날수 있다면 엄청난 복이라고 들었는데.....
    가득 담긴 선물 이상으로 꽉찬 사랑이 느껴지네요.
    좋은 친구 두셔서 행복하시겠어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5 12:27 신고

      맞아요. 속상한 일 있을 때 종종 친구가 떠올려지면 무슨 일이든 내편이 되어줄 것 같아 마음 한 켠이 든든해져요. 제가 갖기엔 큰 복이기에 늘 감사한 마음이 들지요. 따스한 공감 감사드려요. 따님 얼른 쾌유하길 바래요. 건강하고 행복한 한 해 보내시길요^^

      수정

  • T. Juli 2019.01.02 19:59 신고

    와우 너무나 고마운 선물이네요
    친구분과 우정 돈독하게 지내시길 기원해요
    새해는 블라이스님 가정과 소망 이루어지길 다시 기원합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5 12:34 신고

      가족과 같은 친구이네요^^ 새해 인사 감사드려요!!! 쥴리님도 행복과 건강으로 꽉 찬 한 해 보내시길요~

      수정

  • 버블프라이스 2019.01.03 04:42 신고

    우와 ㅠㅠ 정말 따뜻함, 감사함이 느껴지는 글입니다. 친구분, 친구분 어머님의 선물은 감동 그자체이셨을것 같습니다. 친구분이 딸아이의 선물을 챙겨주는 모습까지 너무 좋습니다. 따뜻한 선물 만큼 더 큰 우정 그리고 행복과 건강함 새해에 블리스님 , 친구분님도 복 많이 받으셨으면 좋겠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5 12:37 신고

      친구의 선물도 감동인데 거기에다가 어머님까지 멀리 있는 저희 가족을 살뜰하게 챙겨주셔서 넘치는 사랑에 고마움 마음보다 미안함 마음이 더 드네요. 친구네 가족 덕분에 누구보다도 풍성한 새해 첫날을 보냈네요. 친구분의 새해복까지 기원해주시고 감동입니다. 버블프라이스님도 건강과 행복으로 꽉 찬 새해 보내시고 즐거운 주말 보내시길 바래요~

      수정

  • 공수래공수거 2019.01.03 07:24 신고

    친구분의 마음이 느껴지는 정성스럽고 따뜻한 선물이로군요..
    블리스님과 친구분의 우정의 깊이가 느껴집니다.

    저도 선물 보내 드리고 싶어집니다. ㅎㅎ
    새해 가족들 건강하시고 늘 행복하시길 빌어 드립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5 12:48 신고

      항상 주는 게 더 많은 친구라 미안한 마음이 앞서는 친구네요. 공수래공수거님의 보내주신 선물도 이미 감사히 잘 받았습니다ㅎㅎㅎ 항상 따스한 나눔 감사드려요. 해피 주말 되세요~

      수정

  • PinkWink 2019.01.03 07:44 신고

    우와~ 언젠가 들은 적이 있어요. 한국이나 일본의 팬시 물품이 많이 없어서 귀여운 스타일의 연필이나 문구류가 북미에서 꽤 인기가 있다는.. 이야기를 ... 사실이었군요^^ 아무튼 즐거운 일이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5 12:53 신고

      그러게요~ 메이드인 차이나 제품도 꽤 많이 들어와 있는데 문구류의 다양성 만큼은 진화가 덜 되는 듯해요... 개학 무렵 물건 고르는 재미가 덜합니다ㅎㅎㅎ 해피 주말 되세요^^

      수정

  • 문moon 2019.01.03 08:27 신고

    연말연시 큰 선물을 받으셨네요.
    친구어머니의 직접 만드신 그릇은 지난번에도 본것같은데 정말 소장품으로 해도 되겠어요.
    친구의 사랑과 정성이 느껴지는 선물이네요. ^^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5 13:00 신고

      멀리 있는 저희 가족에게 매번 손수 만드신 작품들을 비행기로 보내시는 정성에 놀라고...죄송하고...감사하고 그래요. 보내주신 정성에 자주 사용하고 싶은데 혹시나 흠집날까봐ㅋㅋㅋ 손님 오실 때만 귀하게 사용중이네요ㅎㅎㅎ 해피 주말 되세요^^

      수정

  • kangdante 2019.01.03 08:39 신고

    와!~
    두루두루 엄청 꾹꾹 눌러 보내셨네요
    년초부터 친구사랑이 가득합니다.. ^^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5 13:05 신고

      물건 하나 하나 꺼낼 때마다 꾹꾹 눌러담은 친구의 손길이 느껴져서 찡했습니다. 해피 주말 보내시길요^^

      수정

  • 모모의 가사노동 2019.01.03 13:41 신고

    선물이 한가득 마음이 느껴지는 선물 받으셨네요. 가슴 뭉클하셨겠습니다. 새해복많이 받으시고 가정에 평화와 행복이 가득하길 바랍니다~ ^^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5 13:07 신고

      따스한 공감과 새해 인사 감사드려요 모모님도 건강과 행복으로 꽉 찬 한 해 보내시길요 해피 주말도요^^

      수정

  • M의하루 2019.01.03 15:55 신고

    정성이가득담긴 선물을 받으셨군요~
    마음이 따뜻해지네요~ 좋은하루되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5 13:10 신고

      정말 마음이 따스해지는 선물이었네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수정

  • sword 2019.01.03 17:57 신고

    꽉꽉눌러담은 무거운 선물 감동... ㅠ_ㅠㅠㅠㅠㅠㅠㅠㅠㅠ

    양말은 정말 한국양말이 너무나 압도적이라 더 말할것도 없이 감사하고
    하나하나 감사하지 않은 선물이 없네요 ㅠㅠ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5 13:15 신고

      맞아요ㅠㅠ 무거운 감동이라는 표현이 딱 맞네요! 미안함 고마움 따스함 모든 감정이 뒤섞이게 만드는 선물이네요. 양말을 쓸어 담았...... 저희 가족을 챙기겠다는 친구의 각오가!! 느껴졌어요ㅎㅎ 해피 주말 되어요^^

      수정

  • 잉여토기 2019.01.03 20:19 신고

    정성 가득한 선물상자네요.
    몰랑이에 이름 스티커에, 잠옷, 과자까지 풍성하게 꽉 찬 선물이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5 13:16 신고

      넘친 사랑을 받았네요!! 즐겁고 행복한 주말 보내시고 큰 준비 차근차근 잘 하시길요^^

      수정

  • peterjun 2019.01.03 23:10 신고

    와~~~~~ 마음이 따뜻해지는 포스팅입니다.
    선물이 아니어도 선물같은 친구분일텐데, 이렇게 정성 가득한 선물까지 보내주셨으니...
    온 가족이 다함께 감동받았을 것 같아요. ^^
    이곳저곳 환경을 다 알기에 맞춤형으로 보내주신 것 같아 더 좋아 보입니다.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5 13:26 신고

      선물이 아니어도 선물 같은 친구분..이라는 표현 참 예쁘고 고맙네요! 제겐 넘치는 친구라 늘 감사한 마음이 있네요. 감사한 마음 잊지 않고 잘 품고 있어야 겠습니다^^ 지난 한 해 동안 든든하게 응원해주셔서 감사드려요 새해에도 함께 파이팅하며 달려보아요^^

      수정

  • 레오나르토드 2019.01.04 08:44 신고

    친구분의 이주가 완전 스펙타클 하시군요~ 캐나다-중국-한국-캐나다-한국......꿈만 같은 추억을 함께 한 인연이야 말로 삶을 풍요롭게 하지 않나 싶습니다. 기분 좋으셨겠어요. 누군가가 자신을 위해 정성을 보내 줘서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5 13:44 신고

      그러게요 불평 하나 없이 그 많은 국제 이삿짐을 싸고 풀고 했네요 나이만 동생이지 속은 어른 같은 친구예요 매번 넘치는 정성에 속이 찡해옵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시길요^^

      수정

  • 히티틀러 2019.01.05 15:22 신고

    예전에도 친구분과 친구분 어머님인가? 택배를 받았다고 포스팅하시지 않으셨나요?
    저 내용물이 다 들어가려면 상자에 정말 빈공간 없이 꽉꽉 욱여넣으셨겟네요.
    이런 선물을 챙겨주는 친구분이 있다는 것만으로도 정말 행복하셨을 듯ㅋㅋㅋ
    그나저나 저렇게 아기자기한 물건들은 한국이나 일본 아니면 보기 힘든 거 같아요.
    외국에서 지낼 때 '얘들은 펜이고 노트고 왜 이렇게 이쁜 게 없어!' 싶었거든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9 13:43 신고

      그러게요. 제일 큰 상자를 더 꽉꽉 채우겠다는 친구의 의지가 느껴지는 선물이었어요. 그래서 더 행복했던 것 같아요. 외국엔 왜 이렇게 따분한 문구용품만 있는 걸까요?ㅎㅎㅎ 따스한 하루 되세요^^

      수정

  • 둘리토비 2019.01.05 16:34 신고

    대박대박!!! 와 기분 최고셨겠네요!!
    새해라는 의미있는 시간에 이런 선물까지 받으시니까, 그 의미가 남달랐겠죠?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9 13:43 신고

      맞아요~ 새해 첫날을 바로 코앞에 두고 받아서 더 의미있게 다가왔던 것 같아요. 따스한 하루 되세요!

      수정

  • 낭만ii고양이 2019.01.05 20:49 신고

    우와~ 참좋은 친구두셨네요~ 잠옷과 맛있는것 많이붙여주셨네요~ 정성이대단하네요~ 부럽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9 13:46 신고

      그러게요 늘 선물 같은 친구의 존재이네요! 따스한 하루 되세요~

      수정

  • GeniusJW 2019.01.05 22:44 신고

    ㅎㅎ~ 좋은 선물 받으셨군요,
    저는 특히 직접 만드신 그릇선물이 감동이었을 것 같아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9 13:47 신고

      이렇게 먼 곳까지 직접 만드신 선물을 고이고이 싸서 보내준 친구와 친구 어머님께 늘 찡한 감사의 마음이 드네요. 따스한 하루 되세요^^

      수정

  • 베짱이 2019.01.06 14:31 신고

    이런 속깊은 친구가 있다는 것이 부럽네요.
    가까이 사는 친구도 이렇게 하기 어려운데. 부럽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9 13:47 신고

      맞아요..가까이 살아도 또 마음이 있어도 실제로 실천하기 어려운데 이렇게 먼 곳에 있는 가족을 친가족처럼 챙겨주는 친구네 가족의 마음이 너무나도 고맙고 또 고맙네요. 공감 감사드려요. 따스한 하루 되세요^^

      수정

  • HAPPYJINI 2019.01.08 07:31 신고

    우와 저번에도 보내주신 그 친구분이군요.
    택배에서 하나하나 애정어린 마음이 느껴집니다.
    친구 어머님이 솜씨가 좋으세요. 그림도 그릇도 너무 멋집니다.
    여행의 피로가 싹 가시는 느낌이였겠어요.
    또 언젠가 친구분과 함께하는 그런 날이 오길 바라요.
    행복한 저녁되세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9.01.09 13:53 신고

      기억해주셔서 감사드려요^^ 베풀고 살아야 하는데 매번..이렇게 빚만 지고 사네요^^;; 따스한 하루 되세요~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