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올버니 워싱턴 파크, 나들이하기 좋은 공원 추천

뉴욕 주 올버니 워싱턴 공원(Washington Park)

4월 초에 다녀온 미국 뉴욕 주의 주도 올버니(Albany) 2박 3일 여행 시 날씨가 궂은 날이 많았는데요. 물론 제가 사는 캐나다 수도 오타와(Ottawa)보다는 조금 더 따뜻한 기온이었기에 감사했지요. 하루 일정을 마치고 호텔을 향해 드라이브하는 도중 날씨가 살짝 개어 도시에서 가장 유명하다는 워싱턴 공원에서 잠시 산책을 했어요.

워싱턴 공원(Washington Park in Albany)

올버니 워싱턴 파크입니다

1871년에 대중에게 공개된 워싱턴 공원은 1972년에 워싱턴 공원 역사 지구(Washington Park Historic District)에 포함되어 국립 기념 공원(National Register of Historic Places)에 지정되었고, 1998년에는 미국 건축가 협회(Association of Architects)가 선정한 가장 중요한 공원 100개 중 하나로 선정된 공원이에요.

뉴욕주립대학교 알버니 다운타운 캠퍼스

뉴욕주립대학교입니다

워싱턴 공원은 여의도 공원보다 1.4배 정도 큰 면적을 지니고 있는데요. 전체 분위기를 파악하기 위해 직사각형의 공원을 한 바퀴 돌아봤는데 고풍스러운 건물이 연달아 서 있어서 검색해보니 뉴욕주립대학교 알버니 다운타운 캠퍼스가 바로 옆에 있더라구요. 뉴욕주립대학교 올버니 캠퍼스 탐방은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공원 놀이터

놀이터입니다

딸의 소원대로 놀이터에 가장 가까운 주차장에 주차를 했어요. 쌀쌀한 기운에 몸이 움츠려지는 이른 봄날이었지만 오랜만에 비치는 햇살에 많은 사람들이 놀이터에 있었어요.

놀이기구입니다

넓은 잔디밭 곳곳에 놀이기구가 제법 있어서 여름철에는 인기가 많을 것 같아요. 잔디밭에서 공놀이하는 가족도 여럿 보였네요.

비비큐 파티입니다

쌀쌀한 날씨임에도 불구하고 비비큐 파티를 하는 사람들도 종종 보였네요.

올버니 의과대학

올버니 의과대학입니다

여러 명의 사람이 동상 앞에 서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길래 유명한 인물인가 싶어 다가가 봤어요. 1839년 미국에서 가장 오래된 의과대학 중 하나인 올버니 의과대학(Albany Medical College)을 창립한 James H. Armsby 외과의사였어요.

올버니 메디컬 센터입니다

나중에 보니 공원에서 차로 2~3분 거리에 올버니 의대와 메디컬 센터가 바로 있었어요.

Washington Park - 모세 분수

킹 메모리얼 분수입니다

호수를 향해 가는데 범상치 않은 기운이 도는 기념상이 보여 다가가 보았어요. 영어로는 킹 기념 분수(King Memorial Fountain) 또는 모세 분수(Moses fountain)라고 불리는데요. 올버니 저축은행과 올버니 보험회사를 설립한 Rufus H. King이 1878년에 사망하자 그의 아들 Henry L. King이 2천만 원을 들여 만든 기념 분수에요. 미국 은행 순위 Top 10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요.

모세 분수입니다

이스라엘 자손과 아말렉 족의 싸움에서 모세가 양손을 높이 들어 올려 적을 물리치는 성경 이야기처럼 모세의 청동 조각상이 험한 바위 더미 위에 서 있었고 오른손에는 막대기가 들려 있었어요. 바위에는 물 주전자를 들고 있는 젊은 여성(앞-왼쪽), 칼을 든 수염 난 젋은 남성(앞-오른쪽), 지팡이를 든 수염 난 늙은 남성(뒤-왼쪽), 어린 여자아이를 젖 먹이는 여성(위-오른쪽) 4개의 청동 조각상이 둘러싸여 있었어요.

Washington Park - 튤립 축제

튤립입니다

분수대 주변을 둘러싸고 있는 꽃밭에 튤립이 가득 심어져 있어서 검색해보니 매년 4월 말과 5월 초순 즈음에 튤립 축제가 열린다고 해요.

튤립 축제입니다사진 참조: mystorylives.blogspot.ca

튤립 축제 모습이에요. 이때의 모습을 봤으면 좋겠지만 아직은 이른 봄이라 살짝 아쉬웠어요. 오타와에서 매년 5월마다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튤립축제의 모습이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요.

Washington Park - 호수

호수입니다

걷다 보니 워싱턴 파크 레이크가 나왔어요. 길이 490m, 너비 43m 호수로 그리 크지 않아서 호수 따라 걷기에 좋더라구요. 수영은 금지되나 겨울에는 아이스 스케이팅을 즐길 수 있다고 해요.

낚시입니다

수심이 2~3m로 그리 깊은 편은 아닌데요. 호수에서 낚시하고 있는 사람이 있길래 뭐 잡고 있냐고 물으니 농어를 잡고 있다고 알려줬어요.

오리입니다

물에 놓인 다리가 보이면 자석처럼 발길이 끌리는 것 같아요. 다리를 향해 가는 동안 오리들이 동행해줬어요.ㅎ

Washington Park - 브릿지

다리입니다

1875년에 만든 다리는 워싱턴 공원이 조성된 이래로 유일하게 남은 구조물이라고 해요. 1881년 전기 가로등이 생기기 전까지 가스램프로 불을 밝혔다고 하네요.

크리스마스 조명입니다사진 참조: wikimedia

크리스마스 시즌에는 조명이 설치돼 공원의 운치를 돋우어 준다고 해요.

Washington Park - 레이크 하우스

레이크 하우스입니다

공원 호숫가에는 레이크 하우스(Lake House)라고 불리는 독특한 느낌의 건물이 하나 있었는데요. 1876년에 지은 건물을 낙후되어 1929년에 스페인 리바이벌 건축 양식으로 지은 건물이라고 해요. 호기심에 호수 한 바퀴를 돌아 가까이 가보기로 했어요.

공연장입니다

건물 뒤로 돌아보니 2층에 원형 극장이 있더라구요. 여름철에 다양한 공연이 열린다고 해요. 맞은편에는 돌로 만든 계단이 있었어요. 올버니 시에서 레스토랑, 연회장, 레포츠 액티비티 대여소로 개조하려고 했으나 호응이 부족하여 실현되지 못했다고 해요. 지나가는 주민에게 물어보니 현재는 결혼식 피로연 등 연회장 대여 정도로 활용된다고 해요.

스페인 건축 양식입니다

100년가량 된 오래된 건물인데다가 캐나다에서 흔히 볼 수 없는 스페인 리바이벌 건축 양식이어서 호기심 있게 둘러봤네요.

캐나다 구스입니다

미국이었지만 캐나다에서 흔히 보는 캐나다 구스(기러기)도 볼 수 있었네요. 캐나다 기러기 서식지 공원한국에서 보기 힘든 캐나다 흰 기러기 떼의 모습이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여름이었으면 더 아름다웠겠지만, 제가 사는 캐나다 오타와에서는 쌓인 눈이 다 녹지 않아 아직 시작하지 못하는 공원 산책이어서 나름 좋았던 시간이었어요. 환절기와 미세먼지에 건강 유의하시고 다양한 야외 액티비티로 즐거운 봄날 보내시길요^^

37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저녁노을* 2018.04.12 13:39 신고

    산책하기 좋은 곳이군요.
    아름다운 풍경을 가진 공원이네요.

    잘 보고가요.

    행복한 금요일 되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2:06 신고

      즐거운 시간 보내고 왔네요^^ 행복한 주말 되세요~

      수정

  • Deborah 2018.04.12 13:50 신고

    어머낫..이렇게 멋진곳을 소개 해주시다니요. 정말 미국에 살아도 안 가본 곳이 너무 많아요
    분수를 보니 모세의 큰 위엄이 보이고 그 힘을 얻어서 우리도 하나님의 역사하심을 기대하면서
    하루를 보내는것 같아요. 기적은 일어나요. 예전에는 가스램프로 불을 밝혔다는 다리의 역사도 만만치 않군요.
    이렇게 모든것은 역사와 시간이 함께해서 오늘날까지 온거였어요.
    아름다운 곳 추억의 장소와 시간이 되었겠네요.
    저도 갈 날은 꼭 있겠죠?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2:20 신고

      맞아요~ 미국 캐나다 너무 넓어서 정말 갈 곳이 많고 여행가도 한 번에 못 보는 것 같아요. 언제 기회가 닿기를 바래봅니다. 행복한 주말 되세요~

      수정

  • 문moon 2018.04.12 14:24 신고

    벌써 튤립이. . 했는데 시기적으로 너무 빨라서 아쉬우셌겠어요.
    양평집 정원의 튤립은 꽃대를 올리고있어 금새 개화할것 같습니다.
    새로이 구근들을 더 심었는데 어떤꽃을 피울까 궁금해하고있어요. ^^ 그래도 캐나다보다 따뜻한 날씨에 공원을 산책하고 좋았겠습니다.
    공감 꾹 ~~
    좋은 하루 되세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2:14 신고

      이전 글에서 튤립 나온거 봤어요~^^ 벌써 꽃대 올리구 있군요!!! 새로운 구근까지 기대해봅니다^^ 행복한 주말 되세요~

      수정

  • 낭만ii고양이 2018.04.12 15:11 신고

    나들이 하기너무좋은곳이네요~ 정말미국에 언제한번 놀러가보고싶네요^^ 즐거운주말되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2:16 신고

      감사합니다^^ 낭만ii고양이님도 행복한 주말 되세요~

      수정

  • 모빌리티$ 2018.04.12 16:03 신고

    미국은 너무커서 유명한곳도 다니기어려울것같아요.
    업무차 시카고에 가본게 다라서 이런곳구경은 못해보았네요.
    잘보고갑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2:19 신고

      맞아요~ 미국 너무 넓어서 한 도시도 일주일 정도 머물러도 나중에 보면 다 못 보고 오더라구요! 쉬엄쉬엄 여유있게 걷다 온 공원이었네요. 행복한 주말 되세요^^

      수정

  • 미니흐 2018.04.12 17:09 신고

    사진들이 모두 마음이 편안해지는 느낌이 들어요!!!
    저는 요즘 미세먼지때문인지 몰라도 외국에서의 삶이 약간 부럽네요^^
    좋은 기운 얻고 공감 꾹 누르고 가요^^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2:22 신고

      미세먼지 너무 심각한 것 같아요ㅠ 아무쪼록 외출 시 주의하시길요! 행복한 주말 되세요~^^

      수정

  • 공수래공수거 2018.04.12 17:35 신고

    매번 느끼지만 미국 참 넓고도 넓은 나라입니다
    이런 나라가 역사도 얼마 안 되었고 단 기간에 이런 발전을 햇다는게
    참 신기해 지기도 합니다
    덕분에 이곳 저곳을 잘 보는것 같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2:32 신고

      맞아요~ 미국이나 캐나다나 너무 넓어서 한 번에 다 못 보는게 아쉽긴 하지요ㅎㅎㅎ 행복한 주말 되세요^^

      수정

  • 시골청년v 2018.04.12 18:40 신고

    공원이 이쁘네요 ㅎ

    답글 수정

  • PinkWink 2018.04.12 19:41 신고

    엇.. 미쿡으로 놀러가셨군요^^
    모세상은 약간 생뚱맞은듯하지만...
    그래도 전체적인 공원 분위기는 좋은데요^^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2:42 신고

      저두 정말 의외였어요! 아버지를 기념하는 조각상을 왜 모세상으로 표현했는지 궁금하기도 했습니다만 그에 관한 자료는 찾아봐도 없더라구요. 행복한 주말 되세요^^

      수정

  • 요니피그 2018.04.12 21:07 신고

    너무 멋진 곳이네요 정말 ^^ 특히 크리스마스가 되면 꼭 저길 건너가고 싶은 생각이 들 정도로 멋지네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2:49 신고

      크리스마스 조명 때문에 운치가 꽤 있을 듯해요~ 아이스 스케이팅도 되구 말이에요^^ 행복한 일욜 되세요!

      수정

  • 그여시 2018.04.12 23:21 신고

    날씨 좋은 날씨에 가면 너무 좋을것같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2:53 신고

      여름에 한 번 더 가보고 싶어지더라구요. 행복한 일욜 되세요~

      수정

  • T. Juli 2018.04.13 05:28 신고

    튤립이 홀랜드라고 모두 아는데 사실 터키가 본산이라고 합니다.
    멋진 공원의 튜립을 보니 워싱톤의 주변도 참 아름답다는 생각이 드네요
    즐감합니다. 치어스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2:59 신고

      그렇군요^^ 튤립 만개하는 모습 보고 싶더라구요^^ 행복한 주말 되세요~

      수정

  • 버블프라이스 2018.04.13 05:44 신고

    기러기 구스들 사진도 예쁘네요 ㅎㅎ ^^ 나들이하기 좋은 공원을 소개해주셔서 나중에 해외여행을 가게된다면 참고해야겠습니다. 행복가득 주말 보내시길 바래요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3:02 신고

      너무 넓지도 않고 호수도 있어서 나들이하기에 딱 좋더라구요^^ 행복한 일욜 되세요~

      수정

  • 카멜리온 2018.04.13 06:19 신고

    워싱턴 공원 가보고 싶네요.
    가끔씩 여유롭게 공원 거닐고 하는 것도... 좋은 것 같아요.
    지금은 그럴 여유도 없어졌지만요.. 가게 하느라 지박령이 되었어요.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3:02 신고

      그래도 매일 손에서 나오는 결과물 보시면 매순간 뿌듯뿌듯하실 듯 합니다. 건강 잘 챙기시고 대박 나세요^^

      수정

  • 베짱이 2018.04.13 08:50 신고

    기러기군요....
    한국이었으면 청둥오리였을거같은데...
    기러기 신기하네요
    튤립도 신기하고...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3:05 신고

      기러기가 정말 많아요~ 대도시 공원의 기러기는 사람들을 피하지도 않는다는^^;; 행복한 일욜 되세요^^

      수정

  • peterjun 2018.04.13 10:06 신고

    공원 한바퀴 도는 시간만 해도 엄청나겠어요. ㅎㅎ
    전 여의도 한 바퀴 도는데만 몇 시간이 걸리는데... ㅋ
    모세 분수가 참 인상적이에요. 레이크 하우스도 그렇고요.
    튤립은 여기보단 캐나다겠지요?
    올려주셨던 화사한 튤립 사진들이 떠오르네요.
    이제 곧 화창한 봄날이 오고, 튤립 축제도 다녀오겠네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3:12 신고

      여의도 공원보다는 작은 공원인데 걸어서는 한 바퀴 다 못 돌아서 몇 곳은 차로 이동했어요^^ 모세상, 레이크 하우스 진짜 인상적이었어요ㅎㅎ 튤립 축제 커밍쑨입니다! 행복한 일욜 되세요~

      수정

  • 코리아배낭여행 2018.04.13 14:48 신고

    튤립이 넘 이쁘네요.
    공원도 인상적이어서 운동화 신고 한바퀴 뛰고 싶은 풍경이네요.
    행복한 하루되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3:13 신고

      즐거운 산책 하고 왔네요~ 행복한 일욜 되세요^^

      수정

  • 잉여토기 2018.04.14 05:40 신고

    물 위를 유유히 건너는 구스들이 평화로워 보이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8.04.14 13:16 신고

      산책하다 보면 야생동물 만나는 즐거움이 종종 있는 듯해요^^ 행복한 일욜 되세요!^^

      수정

  • 미친광대 2018.04.17 22:34 신고

    정말 아름답네요. 평화롭고 산책하고픈 맘이 듬뿍 생기는 공원이네요. 근데 전 이 공원의 모습들을 보면서 왠지 용산 가족공원 생각이 날까요. 평화롭다는 말이 잘 어울릴 만큼 혼자 산책하고 싶다는 느낌이 강하게 들어요.

    답글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