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양지에서 즐기는 캐나다 가을 단풍

가을 단풍 여행 캐나다 휴양지로 떠나다

캐나다 동부에 있는 퀘벡 주는 17~18세기 프랑스 식민지 당시 주요 중심지로 지금까지도 캐나다 내에서 프랑스의 역사, 문화, 풍습, 언어를 지켜가는 곳이에요. 프랑스의 매력이 담긴 퀘벡 주에 꽤 유명한 휴양지가 하나 있는데요. 바로, Mont Tremblant입니다. 온타리오 주에 있는 캐나다 수도 오타와(Ottawa)와 퀘벡 주 대도시 몬트리올(Montreal)에서 각각 1시간 30분 거리에 있는 휴양지로, 캐나다 동부 지역뿐만 아니라 미국 국경 지역에서도 찾아갈 정도로 사시사철 인기가 꽤 많은 곳이에요. 저희는 매년 여름마다 놀러 가는 곳인데요. 가을 단풍이 꽤 멋있다고 해서, 올해는 가을 여행으로 다녀왔어요. 그럼, 캐나다 가을의 휴양지 모습을 함께 보러 갈까요?

Mont Tremblant 캐나다 리조트

Mont Tremblant 리조트가 보이는 호수 건너편이에요. 예전에는 리조트로 바로 직행했는데, 호수 건너편에서 보이는 전경이 좋다고 해서 가기 전에 들렸는데요. 주변 경치가 정말 좋아서 한참을 머물렀네요. 단풍나무 사이로 보이는 푸른 부분은 겨울에 스키장으로 변신한답니다.

Tremblant 호수

Tremblant 호수에는 가을 단풍을 즐기려는 요트, 보트, 유람선, 수상 비행기 등이 보였네요.

Mont Tremblant 카지노

Mont Tremblant 카지노입니다.

가을 단풍

카지노에서 리조트를 오가는 무료 셔틀버스와 케이블카를 운행하는데요. 작년 여름에 케이블 카에서 내려다보는 풍경이 정말 좋았던 기억이 나서 찾아갔더니, 주말에만 운행하더라고요. 저희는 갔던 날은 월요일이었거든요. 

카지노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셔틀버스로 리조트로 향했어요. 케이블 카는 타지 못했지만, 카지노 근처의 풍경이 꽤 근사해 둘러볼만합니다.

리조트 컨버터블

리조트 입구에 도착했어요. 여러 호텔이 모여 있는 모습인데요. 호텔 대부분이 유럽 특히, 프랑스 풍으로 건축되어 캐나다 내에서도 다른 지역과 조금 다른 느낌이 들어요. 리조트 입구에서 산 중턱까지 올라가는 컨버터블(cabriolet)을 탈 수 있어요. 추수감사절(Thanksgiving) 공휴일이어서 그런지 사람들이 정말 많더라고요.

캐나다 동부 휴양지

저희도 컨버터블을 타고 산 중턱으로 올라가기로 했어요. 그곳에 리조트에서 즐기는 액티비티가 모여 있거든요.

오리

리조트 입구에 있는 작은 인공 호수에 사는 오리는 관광객에게 언제나 인기가 많아요.

캐나다 단풍

컨버터블을 타고 올라가는 동안 다양한 호텔을 위에서 한눈에 내려다볼 수 있어 좋아요. 생각보다 속도도 빨라서 놀이기구를 타듯이 재미있기도 하고요. 단풍과 함께 보는 유럽풍 리조트의 풍경은 정말 근사했어요.

휴양지 볼거리

컨버터블을 타지 않고 걸어가도 좋은데요. 도보로도 10여 분 밖에 걸리지 않아요. 걸어서 올라가는 길에 다양한 스토어와 레스토랑이 많아서 둘러보는 재미가 꽤 있답니다.

캐나다 퀘벡 현지 먹거리

저희는 이곳을 찾을 때마다 캐나다 퀘벡 주에서 가장 유명한 메이플 시럽으로 만든 사탕 메이플 태피(Maple Taffy)와 감자튀김 요리 푸틴(Poutine)을 꼭 사 먹는답니다. 눈 위에 따뜻한 메이플 시럽을 부어서 직접 막대기로 돌려서 사탕 모양으로 만들어 먹는 메이플 태피는 캐나다 메이플 시럽 주 생산지인 퀘벡에서 먹어야 제맛인 것 같아요. 푸틴 역시 캐나다 퀘벡 현지 요리로, 캐나다 다른 어느 지역에서 먹은 것보다 가장 맛이 좋아요.

휴양지 야외 액티비티

배부름을 안고, 산 중턱에 도착했어요. 각종 야외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는 곳으로, 패스를 사야 합니다.

유로 번지

저희 딸이 제일 좋아하는 액티비티는 유로번지(Eurobungy)예요. 트램펄린과 번지 점프를 합친 액티비티로, 위험하지 않으면서도 번지 점프의 느낌을 살짝 맛볼 수 있어 인기가 굉장히 많아요.

가을 액티비티

항상 여름에만 왔는데, 가을 단풍이 바라보이는 곳에서 액티비티를 즐기니 새로운 느낌이 들어 좋았어요.

야외 액티비티

유로 번지(Eurobungy)뿐만 아니라, 암벽 등반(Climbing Tower), 장애물을 통과하는 아크로 파크(Akropark), 동력 보트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선장의 항구(Captain's Harbour), 미니 골프(Mini-golf) 등 액티비티가 무척 많아요. 여름에는 리조트 옆의 비치에서 수영, 선탠, 비치 볼, 카누, 에어 빙산 등반 등 서머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어요.

무동력 차 경주

저희 부부가 가장 좋아하는 액티비티는 바로 무동력 차 루지(Luge) 타기입니다. 리프트를 타고 언덕 위로 올라가 무동력 차에 몸을 싣고 경사로의 기울기를 활용해서 내려오는 건데요. 생각보다 속도가 굉장히 빨라서 정말 재미있어요. 1회에 $15(약 13,000원)입니다. 그런데 한 번 타면 또 타고 싶을 정도로 재미있어서, 갈 때마다 여러 번 타게 되는 것 같아요.

캐나다 가을 전경

루지(Luge)를 타는 또 다른 이유 중 하나는 위에서 내려다보이는 경치 때문인데요. 루지를 타기 위해 리프트를 타고 올라갈 때와 루지를 타고 내려올 때 보이는 경치가 정말 멋져요.

가을 호수

루지를 타기 전에 언덕 위에서 찍은 경치예요. 햇살을 마주 보고 있어서, 제가 본 것만큼 사진이 멋지게 나오지 않았네요.

캐나다에서 꼭 먹어야 할 음식

여러 액티비티를 즐긴 후, 집에 가기 전에 저녁과 디저트를 먹었어요. 휴양지이다 보니, 다른 지역보다 음식값이 상당히 비싼 편이에요. 저희는 남미 스타일로 구운 매콤한 스테이크를 먹었어요. 디저트로는 캐나다에서 꼭 먹어야 하는 음식 중 하나인 비버 테일(Beaver Tails)과 코코아를 먹었네요. 여기 오면 항상 먹게 되는 고정 메뉴 같아요.ㅎㅎ

크리스마스 라이트

아직 크리스마스 전이지만, 곳곳에 라이트를 달아둔 곳이 보이더라고요. 제 친구는 작년 크리스마스 때 와서 또 다른 매력을 느꼈다는데, 올해 겨울에도 다시 찾아가 볼까 생각 중이네요.

캐나다 휴양지 가을 여행

오타와에서 휴양지로 가는 1시간 30분 내내 주변 단풍이 한창이어서 좋았어요. 휴양지에 도착하기 전에 만나게 되는 Lac Mercier Sandy Beach 공원에서도 호수와 단풍이 절묘하게 어울려져 정말 아름다웠어요. 휴양지에서 자연도 누리고, 다양한 액티비티도 즐기며, 다른 곳에서 볼 수 없는 볼거리와 먹거리를 누릴 수 있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왔네요. 캐나다 휴양지에서 만난 가을의 매력 을 즐겁게 보셨기를 바랍니다. 이제 10월도 일주일 밖에 남지 않았네요. 10월의 마지막 주도 활기차게 보내시길요.

신고

39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포토구라퍼666 2016.10.23 13:07 신고

    제가 좋아하는것이 다 모여 있는곳이네요. 카지노, 스키장, 리조트 거기에 단풍까지 꼭 한번 가보고 싶어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3 13:22 신고

      손님 오실 때마다 함께 가는데, 안내하는 많은 곳 중에서 이곳이 제일 좋았다는 말 많이 들어요. 한 번에 다 못 놀 정도로 놀거리 볼거리가 많네요^^ 기회가 닿기를 바래봅니다. 해피 한 주 되세요!

      수정

  • IT넘버원 2016.10.23 13:13 신고

    세상에나 이곳저곳 다 가보고 싶은곳 입니다.^^
    단풍도 너무 멋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3 13:25 신고

      네~ 즐거운 시간 보내고 왔네요. 아티님도 요즘 나들이 많이 하시던데 겨울 오기 전에 즐거운 가을 추억 많이 쌓아가시길요^^ 새로운 한 주도 팟팅입니다!

      수정

  • Deborah 2016.10.23 13:29 신고

    멋진곳 다녀 오셨네요. 가을이 가득해요....아름다운 사진 멋져요. 정말 10월도 얼마 남지 않았네요. 조금 지나면 할로웬이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3 15:11 신고

      네 여기도 할로윈 카운트다운 들어갔습니다. 10월 마지막 주 즐겁게 보내시길요^^

      수정

  • my세상 2016.10.23 14:13 신고

    와~~ 넘 아름다워여.. 퀘백주는 가을두 환상이네여.. 정말 그림 같아여..
    이 리조트 꼭 가보고 싶네여.. ^^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3 15:12 신고

      퀘벡 주의 매력에 점점 빠지는 듯요. 온타리오 주랑 또 다른 느낌이에요^^ 10월 마지막 주 기분 좋은 일 가득하시길요^^

      수정

  • 공수래공수거 2016.10.23 16:16 신고

    저도 어제 모처럼 멀리 다녀 왔는데요
    아직 남부 지방에 단풍이 들려면 최소 일주는 있어야겠더라구요
    캐나다의 단풍 참 보기 좋습니다
    여기도 빨리 볼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3 16:23 신고

      아~~ 여기는 벌써 낙엽으로 떨어지고 있어요. 남부 지방은 아직 단풍철이 아니군요^^ 먼 곳의 여행기 고대해봅니다. 새로운 한 주 활기차게 시작하시길요^^

      수정

  • 시골청년v 2016.10.23 17:12 신고

    블리스님 글을 볼때마다 부럽습니다^^ 공기도 좋을거 같고, 주변의 경치가 정말 장관이네요. 저런곳에서 생활한다면 삶의 질이 향상될거 같네요. 출근하기 싫은 월요일입니다^^;; 힘찬 하루 보내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3 21:04 신고

      히^^;; 저도 자주는 못 가고 특별한 날에 갑니다. 이번엔 한국의 추석과 같은 추수감사절에 갔어요. ㅎㅎ 원래는 친척집에 다녀오는데, 이번에 사정상 못 가서 단풍 구경할 겸 겸사겸사 다녀왔네요. 새로운 한 주 파이팅! 하시길요.

      수정

  • peterjun 2016.10.23 17:56 신고

    오... 나중에 계절별로 나눠서 글 한번 써주시면 더 좋을 것 같아요. ㅋ
    메이플태피 오랜만에 등장해서 반가웠어요.
    언덕위에서 찍은 사진은 참 멋지네요. 눈으로 본 풍경만큼 사진이 안나왔다고 하니...
    직접보면 얼마나 아름다울까 상상을 해봅니다.
    가족들과 이런 여행의 시간을 자주 가지는 모습이 너무 좋아보여요.
    저도 그렇게 살고 싶다능~~ ^^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3 21:06 신고

      오..계절별 포스팅 괜찮은데요?^^ 그러고 보니 오타와 주요 명소는 계절별 포스팅 가능한 곳이 있긴 있네요. 이곳은 크리스마스에 가야 완성되겠군요.ㅎㅎ 피터준님만의 힐링 방법, 가족과의 흔치 않은 따뜻한 관계 저도 부러워하며 잘 배우고 있어요! 마지막 주도 함께 힘차게 뛰어보아요^^

      수정

  • 미친광대 2016.10.23 19:30 신고

    와 정말 이뻐요. 눈과 마음이 호강하게 될 것 같습니다. 유로번지는 한국에서도 어딜가나 다 있는거 같은데, 역시 아이들은 용감 합니다. 전 무서워서 못타겠던데.. ㅎㅎ 지난번 보다 더 무르익은 캐나다의 가을을 만끽하고 갑니다. 즐거운 한 주 되시길 바래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3 21:07 신고

      유로 번지 한국에 있군요^^ 저는 여기서 처음 보았어요! 은근 즐기실 것 같은데, 유로 번지는 나중으로 미뤄두셨군요?ㅎㅎㅎ 감사해요. 10월의 마지막 한 주도 활기차게 채워가시길요.

      수정

  • 속좁은유지니 2016.10.23 19:57 신고

    정말 보기만해도 좋다란 말밖엔 안나오네요. 그냥 말이 안나와요. 막찍어도 화보고 .. 아이들이 너무 좋아할것 같아요.. 볼때마다 아이들에게 미안해지네요.. 언젠가 저런곳한번 데리고 가고 싶어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3 21:08 신고

      저도 국화꽃길 잘 봤어요^^ 각각 색다른 매력이 있는 것 같아요. 새로운 한 주도 함께 파이팅!해요^^

      수정

  • *저녁노을* 2016.10.23 20:08 신고

    가을빛이 완연하군요.
    아름다운 풍경..잘 보고갑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3 21:08 신고

      감사해요. 점점 쌀쌀해져가는 가을날, 감기 조심하시고 항상 따스한 나날 보내시길요^^

      수정

  • 생명마루한의원 일산점 2016.10.23 21:59 신고

    단풍이 정말 멋지네요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3 22:23 신고

      온통 알록달록한 단풍나무라서, 단풍 구경 잘 하고 왔네요^^ 따스한 하루 되세요^^

      수정

  • choiload 2016.10.24 02:17 신고

    정말 캐나다는 정말 살기 좋은 곳인것 같아요^^ 정말 좋은 눈으로의 여행 감사드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4 05:44 신고

      감사합니다^^ 여기는 단풍이 한창이다가 이제 낙엽이 되어가고 있네요. 따스한 밤 되세요.

      수정

  • T. Juli 2016.10.24 02:33 신고

    역시 캐나다 가을은 단풍의 나라답게 아름다워요

    답글 수정

  • 평강줌마 2016.10.24 04:23 신고

    캐나다의 단풍이 너무 예쁘네요. 캐나다도 가을 단풍 구경을 꼭 해야 할 듯 해요. 저희는 윗 지방은 단풍이 들었어요. 서울 출장 가서 아이들과 단풍 구경을 하고 왔어요.
    또 새로운 한 주가 시작되었네요. 즐거운 한 주 되세요. 꾹 누르고 갑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4 05:48 신고

      그러게요 아직 남부지방은 아니라고 들었네요^^ 여기는 이제 낙엽이 되어가고 있어요. 항상 따스한 응원 감사해요^^ 포근한 밤 되세요!

      수정

  • 드래곤포토 2016.10.24 07:49 신고

    멋진 사진 즐감하고 갑니다.
    아직 한국은 단풍이 시작되었지만 캐나다의 단풍만큼은 못한 것 같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4 11:08 신고

      서울 쪽에 단풍이 시작되었다고 들었네요^^ 드래곤포토님 카메라에 담길 단풍이 기대되어집니다. 따스한 하루 되세요^^

      수정

  • 레오나르토드 2016.10.24 19:35 신고

    잡지 한편의 이국여행, 그곳은 캐나다 퀘백입니다. 멋진 사진 잘 봤습니다.

    답글 수정

  • 생명마루한의원 일산점 2016.10.25 06:24 신고

    너무 멋진데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5 12:57 신고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왔네요. 행복한 순간이 가득한 오늘 되시길요^^

      수정

  • T. Juli 2016.10.25 08:17 신고

    가을이 참 아름다운 캐나다 퀘백시입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5 12:57 신고

      가을의 매력이 진하게 느껴지는 곳입니다. 따스한 하루 되세요 T.Juli님^^

      수정

  • jayhoon 2016.10.25 10:29 신고

    캐나다의 국기를 테마로한 곳을 다녀오셨군요!
    카지노의 외관은 상당히 놀랍습니다...
    저는 도박 중독자라서 호주에 있는 카지노 홍콩에 있는 카지노 마카오에 있는 카지노 라스베가스에 있는 카지노 어지간하면 다 가봤거든요 그리고 많은 돈을 잃고말았죠... 캐나다의 카지노는 어떨런지 궁금합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6.10.25 12:58 신고

      ㅎㅎㅎ 저기 카지노 내부는 대충 둘러봐서 어떤지 자세히는 모르겠네요. 나이아가라 쪽이 좀 크더라구요^^ 화려하면서 씁쓸한 추억이^^;;; 그래도 어떠한 것이든 경험은 소중합니다ㅎㅎ 건강한 한 주 응원해요!

      수정

  • 둘리토비 2016.10.27 03:01 신고

    캐나다의 상징이 단풍인데, 그야말로 매우 멋지군요~
    공기도 훨씬 맑을테고, 정말 부럽습니다~!!

    사진은 의도를 하신 개인의 느낌이 있다 할지라도 보는 제게는 그야말로 예술입니다.
    늘 좋은 사진과 이야기에 감사드려요~^^

    답글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