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수와 단풍을 함께 품은 캐나다 가을 정취

캐나다 단풍이 절정을 이룬다는 기사를 보고, 집에 있으면 안 될 것 같은 책임감(?)에 캐나다 동부에서도 단풍이 꽤 아름답다는 퀘벡 휴양지를 향해 나섰어요. 


온타리오 주와 퀘벡 주를 오가는 페리


서울이 한강을 기준으로 강남과 강북이 나뉘듯이, 캐나다 수도권도 오타와 강을 기준으로 영어권인 온타리오 주와 불어권인 퀘벡 주로 나뉩니다. 

저희가 여행 갈 곳은 퀘벡 주에 있어서, 강을 오가는 페리를 탔어요. 요금은 편도 8~10달러(7~9천 원)이고, 타는 시간은 2분밖에 안 됩니다. 그래도 페리에 차를 턱! 하니 올려놓으면, 여행하는 기분이 제대로 느껴져서 좋아요.


호수 위를 나는 수상 경비행기


매우 짧은 찰나이지만, 푸른 하늘과 오타와 강(Ottawa River) 그리고 그 사이로 가끔 보이는 수상 경비행기와 알록달록한 가을 나무를 보며 즐거움을 누리기에 충분합니다.   


단풍길 메이플 로드


그렇게 1시간 정도 더 달리면, 여행지인 Mont Tremblant에 도착해요. 


단풍나무


가는 내내 단풍 색이 정말 예뻐서 이리저리 고개 돌리느라 바빠서 전혀 지루하지 않았어요. 


퀘벡 호수 모래사장


리조트로 향하기 전에 Mont Tremblant 입구에 있는 Lac Mercier Sandy Beach에 잠시 들렸어요. 가을 햇볕을 한가득 품고 있었던 찰나여서, 그 눈부심 아름다움에 할 말을 잃게 했던 곳이었네요. 내 DSLR이 일해줘야 할 타이밍인데, 가져오지 않는 게 무척 후회되더라고요.


가을 단풍


DSLR 카메라 앵글 안에 담지는 못했지만, 그래도 그 아름다움이 제 마음에 한가득 채워지는 게 느껴졌어요. 햇볕에 반짝이는 호수와 그에 못지않게 화려함을 펼치고 있는 가을 단풍이 가을 여행의 숙제를 한 방에 끝내준 기분이 들게 하더라고요.


공원 정자


모래사장 중앙에는 호수를 감상할 수 있도록 나무판자로 만든 산책로와 정자, 잔디밭 위 야외 테이블이 잘 갖춰져 있어 더 여유롭게 즐길 수 있었네요.


수상 레저 스포츠 보트


날씨가 좋은 단풍철이다 보니, 보트를 가져와 가을의 정취를 만끽하는 사람들이 꽤 많았어요.


반영 사진 호수 위 단풍색


Mercier 호수가 생각보다 꽤 커서 다른 전경을 더 보기 위해 차를 타고 이동했어요. 고요하게 흐르는 호수 위로 단풍색이 물들여져 정말 아름다웠네요. 


맑은 호숫물에 쌓인 낙엽


호숫물이 정말 맑아서 깜짝 놀랐어요. 분명 물 깊이는 제 무릎보다 더 깊어 보이는데, 마치 내 발밑에 깔린 낙엽을 본 것처럼 호수 바닥에 깔린 낙엽이 다 보일 정도였어요. 


호수로 떨어지는 폭포


저 멀리서 웅장한 폭포수 소리가 나서 소리를 쫓아 가봤어요. 도착해 보니, 폭포가 더 없나 싶어 자꾸 주변을 더 둘러보게 되는 작은 폭포 하나가 있었네요. 너비는 좁은데 수량이 많아서인지 폭포 소리가 매우 크게 났었나 봐요. 


캐나다 퀘벡 Tremblant 호수


이곳은 또 다른 호수, Lac Tremblant예요. Lac은 불어로 호수라는 뜻이에요. 붉은 단풍으로 뒤덮인 산 아래 흐르는 파란 호수와 그 위를 다니는 보트와 요트들이 더할 나위 없는 아름다움을 이루고 있었어요.  


캐나다 Mont Tremblant 리조트


Tremblant 호수 건너편이 캐나다 동부에서 꽤 유명한 Mont Tremblant 리조트입니다. 리조트로 가기 전에 맞은편으로 와서 호수를 끼고 리조트 쪽을 바라보니 꽤 장관이더라고요. 단풍이 뒤덮여 있지 않은 초록 부분은 스키 로드예요. 단풍나무 사이로 보이는 건물은 모두 리조트와 호텔 건물입니다.


가을 호수 파노라마 사진


파노라마로 찍었는데도 한 컷에 다 들어오지 않을 정도로, 전경이 꽤 넓었네요. 


캐나다 리조트


드디어 리조트에 도착했어요. 정확히 말하면, 리조트 근처에 있는 카지노 주차장입니다. 리조트 주차장이 관광객으로 꽤 북적이길래 카지노 주차장에 주차하기로 했어요. 카지노 주변 풍경이 꽤 좋기 때문이기도 하고요. 전체 산을 뒤덮은 오색향연 가을 단풍에 한참을 올려다보았네요. 


집라인 체험


갑자기 산 위에서 사람 소리가 들려 보니, 산꼭대기에서 집라인(zip-line) 체험을 하고 있었어요. 엄청난 높이에서 엄청나게 빠른 속도로 지나가서 사진에 담아지지도 않더라고요. 보기만 해도 아찔해 보였지만, 줄을 타면서 가을 단풍을 스캔하는 짜릿함이 꽤 강할 것 같았네요.


빨간 단풍잎


분명 리조트에서 놀려고 간 건데, 가는 도중에 곳곳에 있는 가을 단풍과 호수의 매력에 빠지는 동안 시간이 훌쩍 지나갔더라고요. 어두워지기 전에 리조트로 서둘러 가자고 서로 말하면서, 단풍 구경하느라 시간이 간 줄도 몰랐나 봐요. 리조트에 도착해보니 액티비티가 거의 마감 상태라서 살짝 후회되기도 했지만, 마음에 가득 담아뒀던 아름다운 가을 정취와는 바꾸기는 싫더라고요. 무엇을 해서라기보다는, 자연의 변화를 한가득 누릴 수 있어서 마냥 좋았던 여행이었습니다. 가족과 함께 2016년 가을의 추억을 하나 더 얻을 수 있어서 행복했고요. 5개월 이상 지속하는 캐나다의 춥고 긴 겨울을 지내면서 지치게 될 때 이날의 추억을 꺼내 달래줄 준비가 된 것 같네요. 가을이 훌쩍 지나가기 전에 진한 매력을 누리셨으면 좋겠네요. 오늘도 따스한 하루 되세요.^^

신고

25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둘리토비 2016.10.13 07:03 신고

    캐나다의 국기에 단풍이 있잖아요~
    그렇기에 더더욱 캐나다의 가을풍경은 그야말로 장관이네요~

    한국의 목요일밤, 다소 지친 몸과 마음에 힐링을 얻고 갑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6.10.13 08:14 신고

      네^^ 중앙에 빨간 단풍잎 똭! 있지요. 힐링이 되었다니 제가 감사되네요^^ 편안한 밤 되세요!

      수정

  • 포토구라퍼666 2016.10.13 07:10 신고

    글을 보고 있자니 온타리오 호수가 생각나네요.
    드레싱의 대명사 싸우전드 드레싱의 발상지 싸우전드 아일랜드도 그립네요.
    캐나다의 가을 다시 보고 싶어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6.10.13 08:15 신고

      온타리오 호수 매력 있죠^^ 싸우전드 아일랜드 그거 써볼까 하다가 내비둔 키워드인데 챙겨도 좋을 것 같네요ㅎㅎㅎ 언젠가 캐나다에서 뵙기를 바라봅니다. 공기 빵빵하게 넣어서 준비 잘 해두시길요^^

      수정

  • T. Juli 2016.10.13 07:37 신고

    와우 역시 캐나다는 단풍의 나라 맞습니다.
    아름다운 가을 너무 멋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0.13 08:16 신고

      알록달록 화려한 단풍으로 마음이 설레이는 요즘입니다. 그러면서...겨울 준비 단단하게 해야겠어요ㅎㅎ 포근한 밤 되세요^^

      수정

  • IT넘버원 2016.10.13 08:38 신고

    와 정말 말이 필요없습니다.
    이게 진짜 가을이네요.
    캐나다는 가을 왕국이라고 불려도 될정도 입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6.10.13 13:23 신고

      가을의 예쁨이 잘 전달되어진 것 같아 저도 기분이 좋네요^^ 따스한 하루 되세요!

      수정

  • 생명마루한의원 2016.10.13 09:01 신고

    이야 정말 가을왕국이네요 너무 멋진 풍경 감상 하구갑니다^^

    답글 수정

  • 공수래공수거 2016.10.13 16:14 신고

    그 유명한 캐나다 단풍을 이렇게 봅니다
    언젠가 드론으로 촬영된 캐나다 단풍 모습을 본적이 있는데 그야말로 환상 그 자체더군요
    한국도 곧 단풍 소식이 여기 저기서 들려 올듯 합니다
    저도 작년 단풍놀이 갔던게 기억이 납니다
    DSLR이 아니어도 충분히 멋지고 아름다운 사진입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6.10.14 06:33 신고

      드론 촬영!은 자연이라면 어디나 멋질 것 같아요. 저희가 쉽게 볼 수 없는 앵글이기에 말이지요. 집라인과 헬기로 단풍 투어하는 사람들은 정말 황홀할 것 같아요. 언제 한 번 경관 좋은 곳에서 헬기투어 해보고 싶네요. 집라인은 무섭고요.ㅎㅎㅎ 따스한 주말 보내세요 공수래공수거님^^

      수정

  • peterjun 2016.10.13 20:30 신고

    와... 정말 너무 아름답습니다. ^^
    특히 물 아래 깔린 낙엽 사진은 너무 예쁘게 잘 나왔네요.
    자연의 아름다움이 어떤 것인지 캐나다 사진을 보면 알 수 있는 것 같아요.
    그저 차를 타고 한바퀴 도는 것 만으로도 힐링이 될 것 같군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0.14 06:35 신고

      맞아요~ 리조트 액티비티하러 간건데...가는 길에 단풍이 생각보다 멋져서 그것만으로도 이미 힐링이 되더라구요^^ 오늘의 산책 어떤 모습일지 저도 기대되네요. 고대하고 있겠습니다. 따스한 주말 보내세요^^

      수정

  • 미친광대 2016.10.13 21:50 신고

    그곳의 가을냄새가 여기까지 느껴지네요. 호수와 단풍이 정말 절경이네요. 저 풍경 앞에서 돗자리 깔고 도시락 먹으면 정말 좋겠어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0.14 06:35 신고

      정말 행복했던 시간이었어요. 멋리아님이시라면, 더 멋지게 담으셨을텐데...폰카를 발로 찍고 왔습니다. ㅎㅎㅎ 리유 사진 감사히 잘 봤어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수정

  • 속좁은유지니 2016.10.13 22:43 신고

    정말 가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네요. 너무 좋아요... 역시 가을의 멋진 장면은 호수와 단풍..그리고 호수 위에 단풍 몇잎정도 떨어 주셔야
    아..가을이구나 생각이 들어요. 불금이예요. Bliss님도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6.10.14 06:36 신고

      물과 단풍의 만남에 정말 좋았습니당^^ 유지니님도 행복한 주말 보내시길요^^

      수정

  • 레오나르토드 2016.10.14 01:51 신고

    DSRL로 직접 찍으신 사진이시죠? 풍경이 무척이나 아름답습니다. 이곳도 이제 가을인데 서둘러 산에 들려봐야 겠습니다.
    주말 잘 보내시구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10.14 06:37 신고

      리조트 액티비티가 주목적이라서 DSLR도 놓고 갔네요ㅠ.ㅠ 단풍보고 급 후회....폰카인데 자연이 너무 예뻐 나쁘지는 않았습니다만, 아쉽긴 하더라구요ㅎㅎㅎ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수정

  • 뷰블효나 2016.10.14 08:34 신고

    어떡해요...이렇게 예쁜 ㅠㅠ 우아...나도 디에세랄이 탐나네요... 흑흑 그나저나... 잰이샷은요...? 왜 예쁜바다만 잔뜩...그래도 눈호강하고갑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6.10.14 13:25 신고

      ㅎㅎㅎ잰이는 나중에 짜잔! 보여주려고 아껴뒀어요^^ 포근한 밤 되고 있길요. 즐거운 주말 맞이하세요!

      수정

  • Deborah 2016.10.14 16:54 신고

    어느듯 가을이네요. 와..단풍이 넘 예뻐요. ^^ 사진도 멋지게 잘 찍었네요.

    답글 수정

  • 시골청년v 2016.10.14 17:39 신고

    가을 하늘이 정말 맑고, 단풍이 너무 이쁘네요. 사진으로만 봤을때는 캐나다의 단풍은 한국이랑 느낌이 다른거 같습니다 ^^

    답글 수정

  • SoulSky 2016.10.14 20:04 신고

    캬 역시 여기는 제가 거주하는 섬과는 다른 매력이네요. 즐거운 가을입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답글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