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트다 히트! 미국 인기 초콜릿 TOP 10

미국인이 초콜릿을 사는 데 매년 쓰는 돈이 무려 약 2조 원에 달하는데요. 전 세계 초콜릿 소비량의 18%를 차지하고 있는 금액입니다. 아시아는 약 1조 5천억 원, 영국 약 1조 원으로 미국 뒤를 잇고 있습니다. 먹어본 사람이 그 맛을 안다고, 전 세계의 1/5에 달하는 미국인에게 가장 인기 있는 초콜릿이 무엇이 있는지 함께 살펴볼까요?



1위. M&Ms - 연간 판매량 4,612억 원

M & Ms


미국 Mars 식품 회사에서 1941년에 만든 M&M은 M&M을 만든 Mars와 Murrie의 첫 자를 따서 만든 이름입니다. M&M은 손에서도 녹지 않은 초콜릿으로 인기가 많을 뿐만 아니라, 빨강, 노랑, 파랑, 주황, 초록의 알록달록한 색감으로 그 인기에 힘을 더 실어주고 있는데요. 현재는 시즌 한정판까지 포함하면 11개의 색깔이 있습니다. 화려한 색감 때문에 디저트에도 다양하게 활용되는 것 같아요. 

 


2위. 스니커즈(Snickers) - 연간 판매량 4,479억 원

스니커즈 초콜릿 바


M&M 초콜릿을 생산하는 미국 Mars 식품 회사에서 1930년대 만든 스니커즈는 오너 Mar가 소유하고 있는 말의 이름을 따서 명명되었다고 해요.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땅콩 초콜릿 바이기에, 맛에 대해서는 설명할 필요가 없는 것 같네요. 



3위. 리즈(Reese's) 연간 판매량 4,047억 원

리즈 땅콩 버터 컵


리즈의 탄생기는 조금 흥미로운데요. 1920년대 허쉬(Hershey) 식품 회사의 유제품 직원이었던 Harry Burnett Reese는 회사를 그만두고 초콜릿 제조 회사를 차려 땅콩 맛 초콜릿을 만들어 판매했는데 인기가 많아졌어요. 1963년에 허쉬가 254억 원에 인수하게 되었는데, 갈수록 그 인기가 매우 많아져 연간 리즈 판매량이 지구를 여러 번 돌 만큼 많을 정도라고 하네요. 미국에서 땅콩 알레르기 때문에 땅콩이 든 리즈를 먹지 못하는 인구가 꽤 많음에도 불구하고 인기가 많으니, 미국인의 입맛을 당기는 매력인 상당한가 봅니다. 하지만, 개인적으로 한국인의 입맛에는 잘 맞지 않다고 생각되는데요. 작은 타르트 모양의 초콜릿에 땅콩버터 맛 소스가 담긴 초콜릿으로, 땅콩버터의 느끼한 맛이 우리 입맛에 잘 맞지 않기도 하거니와 전체적으로 단맛보다 매우 짠맛을 가지고 있어요. 초콜릿에서 짠맛을 느낄 수 있다는 것을 리즈를 통해서 알게 되었네요. ^^;;;   



4위. 허쉬 밀크 초콜릿(Hershey's Milk Chocolate) - 연간 판매량 2, 919억 원

허쉬 밀크 초콜릿

허쉬(Hershey) 식품 회사에서 1900년대에 만든 밀크 초콜릿으로, Top 10에서는 가장 오랜 역사를 지녔네요. 그당시 밀크 초콜릿은 부자들이 즐길 수 있었는데요. 허쉬가 밀크 초콜릿을 대중화하기 위하여 낙농업의 중심지였던 펜실베이니아 주에 생산 공장을 세워 저렴한 생산 단가로 밀크 초콜릿을 만들 수 있었습니다. 초콜릿 중 우유가 들어간 초콜릿이 귀한 시절이 있었다는 게 흥미롭네요. 



5위. 킷캣(Kit Kat) - 연간 판매량 2,234억 원

킷캣

영국 Rowntree's of York에서 1935년에 만든 초콜릿 비스킷입니다. 1988년에 네슬레(Nestle)가 Rowntree's of York를 인수하여 70개국의 나라에 Kit Kat를 판매하고 있는데요. 특이하게도 미국만 허쉬(Hershey)에서 생산하여 판매하고 있습니다. 킷캣은 한국에서도 워낙 인기가 많은 제품이라 맛과 식감에 대해서는 설명을 더할 필요가 없을 것 같네요. 10개 중에서 제가 제일 좋아하는 초콜릿이네요.   

6위. 트윅스(Twix) - 연간 판매량 1,692억 원

트윅스

M&M 초콜릿을 생산하는 미국 Mars 식품 회사에서 1967년에 영국에서 만든 초콜릿 비스킷으로, 미국에서는 1979년에 판매하기 시작했습니다. Twix는 비스킷에 캐러멜 시럽을 얹은 후 초콜릿으로 감싸 만들었습니다. 바삭한 비스킷 식감에 달콤한 캐러멜 시럽과 부드러운 초콜릿이 어우러진 맛으로, 캐러멜 맛을 좋아하는 분이라면, 부담 없이 즐길 수 있을 것 같네요.

 


7위. 3 머스키티어스(3 Musketeers) -  연간 판매량 약 1,128억 원

M&M 초콜릿을 생산하는 미국 Mars 식품 회사에서 1932년에 만든 초콜릿 바입니다. 삼총사(3 Musketeers)라고 부른 이유는 처음 만들 당시 바닐라, 초콜릿, 딸기 세 가지 맛이 세 부분으로 나눠져 있어서인데요. 현재는 솜털같이 부드러운 식감을 지닌 초콜릿 맛의 바입니다. 하지만 특정한 시즌에 오리지널의 특징을 살려 다양한 맛 중에서 세 가지 맛을 조합해 만든 초콜릿 바를 한시적으로 판매하기도 합니다.   



8위. 밀키 웨이(Milky Way) - 연간 판매량 약 929억 원

밀키 웨이

M&M 초콜릿을 생산하는 Mars 식품 회사에서 1923년에 만든 초콜릿 바입니다. 맥아(맥주나 위스키 등의 원료) 맛 밀크셰이크(milkshake)에 아이디어를 얻어, 맥아 맛 초콜릿에 캐러멜 시럽을 얹은 후 밀크 초콜릿으로 커버한 초콜릿 바입니다. 처음 들었을 때는 이름이 은하수(Milky Way)라서 수많은 별을 본 듯 환상적인 맛이라서 그러나 싶었는데 밀크셰이크에서 힌트를 얻은 이름이었네요. ㅎㅎ 캐나다에서는 본 적이 없어 아직까지 먹어보지 못했어요. 



9위. 허쉬 쿠키 앤 크림(Hershey's Cookies 'n' Cream) - 연간 판매량 약 884억 원

허쉬 쿠키 앤 크림

허쉬(Hershey) 식품 회사에서 만든 오리지널 허쉬 초콜릿의 새로운 버전으로 화이트 초콜릿에 쿠키 조각을 섞은 초콜릿으로, 1994년부터 인기를 얻기 시작하였습니다. 오늘 소개한 TOP 10 중에서 가장 최근에 만들어진 초콜릿이네요.



10위. 아몬드 조이(Almond Joy) - 연간 판매량 약 686억 원

아몬드 조이

1919년에 설립한 Peter Paul 식품 회사가 1947년에 개발한 초콜릿으로, 달콤한 코코아와 아몬드를  다크초콜릿을 감싸 만든 초콜릿 바입니다. 이것도 캐나다에서 본 적이 없어 아직 먹어보지 못했어요. 개인적으로 코코아 맛이 나는 것을 좋아하지 않지만 인기가 많은 초콜릿 중 하나라고 하니 미국에 여행 갈 때 먹어봐야겠어요. 



북미 미국 캐나다 초콜릿


이상으로, 미국에서 가장 인기 많은 초콜릿 10가지를 알아보았습니다. 피곤하거나 우울할 때 초콜릿으로 달콤한 위로를 얻어보는 곳도 좋은 것 같아요. 오늘 하루도 스위트한 하루 되시길요!^^


- 제품 사진 출처 : candywarehouse -

26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