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에서 열린 불가리아 축제

캐나다 건국 150주년 소수 민족 대축제

캐나다 건국 150주년을 맞이하여 수도 오타와(Ottawa)에서는 소수 민족 축제가 거의 매주 열리고 있는데요. 올해 6월 25일에 한국 문화 축제가 열려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왔는데, 지난 주말에 같은 장소에서 불가리아 축제가 있다고 해서 다녀왔어요. 불가리아계 캐나다인은 총 3만 명으로 캐나다 내 소수 민족 중에서도 매우 적은 비중임에도 축제가 열려 놀라웠어요. 참고로 한국계 캐나다인은 16만 명입니다. 그럼, 캐나다에서 열린 불가리아 축제 현장으로 함께 가볼까요?

불가리아 축제

오타와 랜스다운 공원입니다

축제는 오타와 랜스다운 공원(Lansdowne Park)에 있는 Horticulture Building에서 열렸어요. 행사장 입구에는 자동차 판매 회사에서 불가리아 축제 기념 500달러 할인 행사를 알리기 위해 BMW 차량을 주차해뒀더라구요. 불가리아는 유럽 발칸반도에 위치한 국가로, 루마니아, 그리스, 터키 등과 국경이 접해 있어요. 인구 700만 명의 작은 나라이지만, 발칸반도 국가 중에서 유일하게 평화적으로 민주화가 된 나라이기도 합니다.

불가리아 의류 및 생활용품

불가리아 전통 의상입니다

축제가 열리고 있는 건물에 들어서니 가장 눈에 띄는 것은 전통 의상을 입은 불가리안인들의 모습이었는데요. 불가리아 전통 의상은 주로 남자는 진한 색을 여자는 흰색과 빨간색 옷을 입었으며, 여자의 경우 앞치마를 두르고 머리에 화사한 꽃을 꽂아 포인트를 뒀어요.

자수 의류용품입니다

불가리아의 민속 공예 중 자수와 목각이 유명한데요. 자수로 꾸민 옷, 장식품, 생활용품 등이 많이 보였어요.

자수 천입니다

꽃, 곤충, 패턴 등의 모양으로 자수로 넣은 다양한 종류의 천을 볼 수 있었어요. 캐나다인은 핸드메이드 제품의 희귀성과 노동력의 가치를 매우 높게 사는 편인지라 많은 관심을 갖고 꼼꼼하게 살펴보더라구요.

자수로 만든 생활용품입니다

북마크에도 자수가 놓여 있었어요. 독서할 때 북마크를 즐겨 사용하는 딸에게 선물해줄까 물어보니 너무 예뻐서 북마크로 사용하기 아깝다면서 거절하더라구요.ㅎㅎㅎ 이외에 코바늘 뜨개질로 만든 양말도 있었어요.

불가리아 전통 의상입니다

전통 의상 및 액세서리도 판매했는데요. 근래에 들어서는 전통 민요를 부르거나 전통 춤을 출 때만 전통의상을 입는다고 해요.

불가리아 장미 비누입니다

불가리아는 전 세계 장미 생산량의 70%를 차지할 정도로 세계 최대 장미 생산국으로, 장미로 만든 향수, 오일 등 다양한 제품이 많은데요. 축제에서도 장미로 만든 비누를 판매 중이었는데 향이 정말 진하고 향긋해서 2개 사 왔어요.

불가리아 와인입니다

불가리아에서 고품질 와인을 생산하기로 유명한 도멘 보야르 인터내셔널(Domaine Boyar International)의 와인도 판매 중이었어요. 병 또는 잔으로 판매가 가능해 인기가 많았어요.

장식품입니다

꽃병, 향초, 물병 등 다양한 장식품 및 생활용품도 판매하고 있었어요.

불가리아 문화 체험 코너

어린이 만들기 코너입니다

불가리아 국기 만들기, 전통의상 색칠하기, 전통 가면 만들기 등 다양한 액티비티가 마련되어 아이가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왔네요.

어린이 만들기 작품입니다

천과 끈을 활용하여 불가리아 지도와 전통 마스크 등을 만든 어린이 작품들이에요.

전통 의상 기념 촬영입니다

전통의상을 입고 사진 촬영하는 코너도 있었어요. 기념사진을 찍으면 바로 현상해줘서 좋았어요.

불가리아 여행상품입니다

여행사에서 나와 불가리아의 관광 명소를 투어하는 다양한 상품들을 소개하고 있었어요.

불가리아 식품

불가리안 핫도그입니다

건물 밖에서는 불가리안 수제 핫도그가 판매 중이었는데 사람들의 줄이 무척 길어서 기다리다가 포기했어요. 건물 안에서는 몇 가지의 전통 스프레드, 주스, 과자 등을 판매했는데 종류는 매우 적었어요.

불가리아 전통문화

전통 음악 연주입니다

중앙 무대에서는 다양한 전통문화 공연이 연이어졌는데요. 제가 막 도착했을 때는 바이올리니스트가 전통 음악을 연주하고 있었는데 멋진 공연을 선보여 뜨거운 박수갈채를 받았어요.

불가리아 전통 춤입니다

전통의상을 입은 사람들이 나와 전통 춤을 췄는데 가벼운 탭댄스 느낌이 나는 춤이었어요.

어린이 전통 댄스입니다

중간에 어린이 두 명이 전통 춤을 췄는데 귀여운 춤 솜씨에 큰 환호를 받았지요.

전통 춤 공연입니다

다양한 팀이 나와 전통 댄스를 선보여 지루하지 않았어요.

퀴즈 시간입니다

전통 춤을 추는 팀 사이마다 유명한 관광지 소개, 사업 투자, 불가리아 알아보는 퀴즈, 불가리아 알파벳 소개, 오타와 시장과 불가리아 대사 인사말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있었어요.

댄스 파티입니다

중간에 관객들과 함께 추는 댄스 타임이 있었는데요. 사람들이 스스럼없이 무대 앞으로 나와 댄서들과 함께 춤을 췄어요.

합동 댄스입니다

큰 원을 만들기도 하고 여러 그룹으로 나눠 추기도 하며 줄줄이 행렬을 짓기도 하는 등 다양한 패턴과 속도로 춤을 춰서 참여하는 사람들과 관객들 모두 정말 즐거워했어요. 우리나라의 강강술래가 떠오르는 순간이기도 했어요.

불가리아 전통 의상입니다

투자 사업 소개 시간이 조금 길어 보여 근처에서 쇼핑하고 돌아오니 마지막 전통춤 코너가 끝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더라구요. 쇼핑에 너무 열중했나 봐요^^; 살짝 아쉬웠지만 다양한 전통의상을 한 번에 볼 수 있어서 좋았어요.

한국 전통 혼례 소개입니다<a href="http://blissinottawa.tistory.com/518" target="_blank" rel="noopener">캐나다에서 열린 한국 문화 축제 소개</a>

같은 장소에서 지난 6월 25일에 열렸던 한국 문화 축제 모습이 궁금하신 분은 사진의 링크를 참고하시길 바라요. 캐나다 내에서 워낙 소수 민족이었기에 프로그램이나 먹거리가 아주 다양하지는 않았지만, 요구르트만 연상되었던 불가리아에 대해서 이모저모 알아볼 수 있어 좋았어요. 캐나다 내 소수민족의 고유한 문화를 존중하며 다문화주의 정책을 꾸준하게 그리고 매우 다채롭게 실천해가는 정부의 노력을 다시 한 번 실감할 수 있는 기회이기도 했네요. 어제보다 더 행복하고 더 건강한 오늘 되시길요.^^

30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