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뉴욕주 온타리오 호수 소더스 만 등대의 운치

미국 뉴욕 주 소더스 포인트 공원(Sodus Point Park, NY)

미국 뉴욕 주에서 세 번째로 큰 로체스터(Rochester)에서 3박 4일 여행을 마친 후 캐나다 오타와로 돌아오는 길에 북미 5대호 중 하나인 온타리오 호수가 보이는 등대를 보고 왔어요. 로체스터에서 동쪽으로 50분(65km) 정도 차로 이동하면, 19세기 등대와 등대지기 박물관 및 등대가 있는 공원을 볼 수 있는데요. 날씨가 궂은 날이었지만 등대의 운치를 느끼기에는 부족함이 없었어요. 그럼, 부둣가를 향해 함께 가볼까요?

소더스 포인트 공원(Sodus Point Park, NY)

소더스 포인트 공원입니다

소더스 포인트(Sodus Point)는 인구 천 명도 채 되지 않은 작은 마을로 삼면이 온타리오 호수로 둘러싸여 있어요.

미국 해안 경비대(U.S. Coast Guard)

미국 해안 경비대입니다

공원 주차장에서 미국 해안 경비대의 경비소가 보였어요. 온타리오 호수(Lake Ontario)와 소더스 만(Sodus Bay) 경계선에 있었어요. 해안가를 따라 벤치, 피크닉 테이블, 바비큐 그릴이 있어 여름에 오면 좋겠더라구요.

소더스 포인트 비치(Sodus Point Beach)

비치입니다

소더스 포인트 공원에는 비치와 등대가 있어 사시사철 관광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이에요.

여름 비치입니다@nyfalls.com

제가 갔을 때에는 가을이라 을씨년스러웠지만, 여름에는 수영, 발리볼, 보트, 낚시, 피크닉 등을 할 수 있는 인기 있는 비치예요.

북미 5대호 온타리오 호수(Lake Ontario)

미국 온타리오 호수입니다

온타리오 호수의 모습이에요. 북미 5대호 중 가장 작은 호수이지만, 대한민국 면적 20%에 해당할 만큼 매우 넓은 호수입니다. 미국과 캐나다에 걸쳐 있어 뉴욕 주와 온타리오 주 여러 도시에서 볼 수 있어요.

캐나다 온타리오 호수입니다

같은 온타리오 호수이지만, 미국 뉴욕 주가 아닌 캐나다 온타리오 주 토론토에서 바라본 곳이에요. 캐나다에서 바라본 온타리오 호수의 겨울 등대 모습이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소더스 만 등대(Sodus Bay Lighthouse)

소더스 만입니다

온타리오 호수와 소더스 만이 이어지는 부분이에요. 거친 파도가 부두와 부딪혀 흰 거품을 높게 일고 있었어요.

등대입니다

온타리오 호수에서 소더스 만으로 들어오는 부둣가에는 등대가 서 있었어요.

부두입니다

등대에 가까이 가고 싶었지만, 강풍주의보로 경고 안내판이 세워져 있어 가지는 못했어요.

등대입니다

하얀 기둥에 빨간 지붕을 가진 등대는 궂은 날에 봐도 운치 있어 보였어요.

요트 세일링입니다@nyfalls.com

여름에는 등대 앞 부둣가에서 산책, 낚시, 요트 세일링을 즐기는 사람들로 북적거리는 곳이지요.

소더스 포인트 공원 편의시설

공원 편의시설입니다

공원에는 큼직한 규모의 쉼터(pavilion)와 놀이터, 화장실이 있어 여름철에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소더스 만 등대 박물관(Sodus Bay Lighthouse Museum)

미국 등대 박물관입니다

등대를 먼저 보기 전에 근처에 있는 등대 박물관을 먼저 들렸는데요. 19세기부터 20세기까지 등대 서비스를 했던 등대와 등대지기 주택을 현재는 박물관으로 운영하고 있어 흥미롭게 둘러볼 수 있었어요.

등대 터입니다

등대 박물관은 1871년에 세워진 두 번째 등대이고, 첫 번째 등대는 박물관 정원에 본래의 터를 보존하고 있었어요. 박물관에서도 위에서 소개했던 소더스 만의 등대가 작게 보인답니다.

소더스 만입니다

제가 둘러봤던 소더스 만의 구글 위성지도예요. 1824년부터 첫 번째와 두 번째 등대가 있는 등대 박물관에서 약 80년 동안 불빛을 밝혀 뱃길을 안내해주는 서비스를 했는데요. 소더스 포인트 공원의 등대와 빛이 중복되어 박물관의 등대는 1901년에 서치라이트 기능을 중단했어요.

미국 등대 박물관입니다

등대 박물관의 3층 높이 등대에서도 소더스 포인트 공원의 등대가 아주 작게 보인답니다. 박물관에서 호숫가를 따라 걸으면 15분 만에 공원의 등대에 도착할 수 있어요. 소더스 만 등대 박물관(Sodus Bay Lighthouse Museum)의 모습이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19~20세기에 운영했던 등대와 현재 운영 중인 등대를 함께 둘러봐서 좋았어요. 날씨가 궂어 살짝 을씨년스러웠지만, 평소에는 보기 힘든 거센 파도가 이는 온타리오 호수의 장관을 볼 수 있어 나름 좋았던 시간이었습니다. 소더스 포인트 공원에서 동쪽으로 40분(40km)을 더 가면, 페어 헤이븐 비치 주립 공원(Fair Haven Beach State Park)이 있는데 함께 둘러봐도 좋을 것 같네요. 비바람이 불어 마지막 일정을 취소했다가 날씨가 잠시 개인 틈을 타서 등대 박물관에 이어 2개의 공원까지 야무지게 둘러본 후 5시간을 더 달려 캐나다 오타와에 도착했네요. 쌀쌀한 찬바람에 감기 조심하시고 따스한 하루 보내시길요^^

24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sword 2017.11.27 16:36 신고

    호수와 만이 이어지는 장소인건가요 -0- 우왕
    엄청 신기한 장소이네요
    거센 풍랑주의보에 등대 가까이에 가진 못하셨지만
    어마어마한 파도사진이 멋지게 나왔네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7.11.28 12:58 신고

      날씨와 위치 모두 인상적인 곳이었어요^^ 해피 앱터눈 되세요~

      수정

  • 공수래공수거 2017.11.27 16:40 신고

    멋진 바다네요
    사진을 아주 잘 찍어 주셨네요
    한번 가 보고 싶습니다만
    멋진 사진으로 대신합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11.28 13:06 신고

      헤헤~사진은....그냥 인증샷 수준인데..칭찬해주셔서 감사합니댱! 해피 하루 되세요^^

      수정

  • 둘리토비 2017.11.28 05:25 신고

    저게 바다가 아니고 호수잖아요~^^
    늘 궁금해요. 사진이 아니라 진짜 온타리오 호수에서 제가 있다면 어떤 느낌일지...

    참 멋있는 철석~거리는 장면이네요~ㅎ

    답글 수정

    • Bliss :) 2017.11.28 13:09 신고

      맞아요~ㅎㅎㅎ바다처럼 넓은 호수이지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수정

  • 드래곤포토 2017.11.28 08:00 신고

    독특한 곳이네요
    호수에 파도가 치고
    호수와 바다가 같이 있다는게 상상이 안가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11.28 13:11 신고

      맞아요~ 저두 잔잔한 호수만 보다가 높은 파도를 보고 놀랐네요. 따스한 하루 되세요^^

      수정

  • peterjun 2017.11.28 09:32 신고

    누가봐도 이건 바단데.... 호수라는 게 머리로는 이해가 가지만...
    쉽게 믿기지는 않는.... ^^
    파도, 등대.... 이거 바다에만 있는건데... 말이죠. ㅎㅎ
    조용한 바닷가나 호숫가 숙소에 자리를 잡고.... 쉬고싶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11.28 13:14 신고

      맞아요ㅎㅎㅎ 한참을 봐도 바다같은 호수이지요ㅋ 행복한 하루 되세요^^

      수정

  • IT넘버원 2017.11.28 13:31 신고

    바다 아니었나요.?ㅋㅋㅋ
    호수라니 그래도 넓어서 등대도 있고 멋진거 같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11.29 14:27 신고

      바다처럼 넓은 호수입니당^^ 11월 마무리 잘 하시길요!

      수정

  • 문moon 2017.11.28 18:31 신고

    날씨가 궂어서 아쉬웠겠어요.
    호수가 바다처럼 넓어서 신기합니다. ^^
    여름에는 풍광도 좋고 가족들과 친구들과 놀기도 좋겠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7.11.29 14:33 신고

      강풍이 꽤 불어서 아쉬웠지만, 그래도 나름 운치가 있었어요. 여름에 다시 한 번 가보고 싶어지더라구요. 11월 마무리 잘 하시길요^^

      수정

  • Deborah 2017.11.28 19:02 신고

    날씨가 추워 보여요. 등대는 늘 바다 옆에 있어 보기 좋은 풍경으로 다가 오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11.29 14:39 신고

      추운 날씨였어요ㅎㅎㅎ 비가 잠시 개어 그나마 둘러볼 수 있었네요. 11월 마무리 잘 하시길요^^

      수정

  • 비키니짐(VKNY GYM) 2017.11.28 20:10 신고

    와~~~ 멋지네요^^ 시간만 된다면 가보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군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11.29 14:40 신고

      저두 여름철에 다시 한 번 가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11월 마무리 잘 하시길요^^

      수정

  • 미친광대 2017.11.29 00:21 신고

    호수인데... 파도도 치고 정말 바다 같아요. 저런 날씨가 그냥은 힘들지만, 사진은 정말 이쁘게 나오는 날씨.. 바람이 많이 불어 많이 지치셨겠어요. 따스한 겨울 되시길 바래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11.29 14:41 신고

      강풍이 꽤 불어서 체감온도가 확 떨어지는 것 같아요. 공감과 염려 감사합니다^^ 11월 마무리 잘 하시길요^^

      수정

  • T. Juli 2017.11.29 03:19 신고

    그림 같은 등대의 모습이 참 아름다워요

    답글 수정

    • Bliss :) 2017.11.29 14:43 신고

      등대는 언제나 운치 있어 보이는 것 같아요^^ 11월 마무리 잘 하시길요!

      수정

  • 버블프라이스 2017.11.30 02:18 신고

    와, 빨간 등대는 드라마에서 나오는 한 장면처럼 멋집니다. 바다 처럼 넓은 호수- 미국 뉴욕주 온타리오 호수 소더스 만 의 풍경 사진들을 보며 힐링하고 갑니다. ^^

    답글 수정

  • 소피스트 지니 2017.12.02 22:56 신고

    캬~ 파도치는 호수라니. 사진 실력이 보통이 아니시네요~ 잘 봤어요~

    답글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