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과 캐나다 치과 치료비 얼마나 차이 날까?

비싸도 너무 비싼 캐나다 치과 치료비에 치과 가기 무섭다

 

연방제 국가인 캐나다는 1867년 건국 당시부터 의료는 주(Province) 정부 소관으로 되어 있어요. 주 정부보험에 가입해 건강보험비를 납부한 자(중산층 기준 : 연 $300)는 거의 모든 의료 서비스를 무상으로 받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예외가 있는데요. 바로 치과 치료입니다. 외상으로 인한 치아 손상을 제외한 대부분의 치과 치료에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아 전액 자비로 부담해야 합니다. 

 

캐나다 치과 치료비 설명캐나다 오타와 한인 2세 치과 의사(왼쪽), 치위생사(오른쪽)

 

캐나다 최저 시급은 주(Province)마다 다른데요. 평균 10~13달러로 매우 높습니다. 전문적인 기술을 지닌 치과의사의 시급은 당연히 최저 시급보다 훨씬 더 높습니다. 2015년 9월에 보고된 통계에 의하면, 치과 의사의 시간당 시급은 약 5만 2천 원($62.74), 연봉은 약 8천500만 원($ 101,643)입니다. 치위생사의 시급은 약 3만 원($35.08), 연봉은 4천600만원($54,911)입니다. 치과 의사와 위생사 시급이 높으므로, 치료비도 당연히 높을 수밖에 없습니다.

 

캐나다 치과 치료비 소개캐나다 치과 치료비 내역서

 

캐나다 치과 치료비가 어느 정도인지 저희가 지난달 청구받은 치료비 내역서로 비교해볼까 합니다. 아래는 한국과 캐나다의 평균 치료비를 비교한 것으로, 실제 금액과 조금 다를 수 있을 수 있으니 미리 양해를 부탁드려요.

 

스케일링(치석 제거)

한국 13,000원 vs 캐나다 150,000원($173)

 

한국은 2013년 7월부터 만 20세 이상, 연간 1회에 한하여 스케일링(치석 제거)에 건강보험이 적용되어 약 1만3천 원정도 듭니다. 그전에는 4~6만 원 대 정도였습니다.

 

캐나다는 치아 광택($35), 잇몸 스케일링($110), 예방 스케일링($28)으로 나누어져 있는 스케일링 치료를 모두 합치면, 약 15만 원입니다. 치석이 심한 경우 금액이 부가됩니다. 아이는 성인 치료비 절반 정도 듭니다.

 

캐나다에서 받는 스케일링은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아 한국보다 무려 10배가 넘는 금액을 지급해야 스케일링 치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 저희 가족은 6개월마다 받고 있어 부담이 좀 되네요.

 

 

치아 엑스레이(x-ray)

한국 5,000원 vs 캐나다 30,000원($33)

 

한국은 치과 엑스레이 비용이 부위, 면적, 목적에 따라 금액이 다른데요. 건강보험이 적용되어 대체로 1만 원 이하인 것 같아요. 

 

캐나다는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아, 약 3만 원 정도 합니다.

 

 

유치 발치

한국 4,000원 vs 캐나다 110,000원($133)

 

한국에서 유치 및 사랑니 발치는 건강보험이 적용됩니다. 일반 치아는 약 4천 원, 사랑니는 약 1~3만 원 정도 듭니다.

 

캐나다에서는 발치 역시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습니다. 아이 유치 2개를 발치 했는데, 한 개에 110,000원이나 들었네요. 제가 심호흡 한번 크게 하고, 실로 묶어 뽑는 게 낫겠습니다.^^;;

 

 

실란트(홈 메우기)

한국 12,000vs 캐나다 24,000원($28)

 

실란트는 충치가 발생하기 쉬운 어린아이의 어금니 씹는 면에 있는 홈을 평편하게 메워주어 충치를 예방을 해주는 치료인데요. 실란트를 해주면 약 50~70%의 충치 예방 효과가 있다고 해요.

 

한국은 2013년 5월부터 만 18세 미만은 제1 큰어금니와 제2 큰어금니, 총 8개의 어금니에 건강보험이 적용된다고 해요. 그전에는 4~7만 원 정도였습니다.

 

캐나다는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아, 24,000원 정도 듭니다.

 

 

불소 도포

한국 30,000vs 캐나다 22,000원($26)

 

불소 도포는 치아 표면에 충치 예방 효과가 있는 불소를 직접 발라 충치유발세균의 성장을 억제시키는 치료를 말합니다. 6세부터 14세까지 지속적인 불소 도포가 필요합니다. 

 

한국에서 불소 도포는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아, 약 30,000원 정도 듭니다. 

 

캐나다 역시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는데, 불소 치료는 한국보다는 몇천 원 더 싸네요.

 

 

충치 치료(레진 사용 시) 

한국 60,000vs 캐나다 180,000원($210)

 

한국에서 아말감으로 충치 치료할 시 보험급여대상이 되어, 몇천 원에 치료할 수 있는데요. 치아의 색과 비슷한 레진으로 치료할 시에는 보험이 적용되지 않습니다.

 

캐나다에서 남편 역시 충치 2개를 레진으로 치료받았는데요. 한 개에 18만 원씩 받았네요.

 

 

저희 부부와 초등학생 딸이 6개월마다 치과를 방문해 정기검진을 받는데요. 가족 모두 스케일링을 받았고, 아이 유치 2개 발치와 불소 도포까지 해서 총 67만 원($800)이 나왔습니다. 

 

 

비싸도 너무 비싼 치과 비용, 캐나다인은 어떻게 처리할까요?

 

주 정부 의료건강보험으로 거의 모든 의료 서비스를 무료로 받지만, 건강보험대상에 포함되어 있지 않은 치과 치료비를 위해서라도 캐나다에서 사설보험 가입은 선택이 아니라 필수입니다.

 

캐나다 치과 보험캐나다 사설보험 카드

 

대부분 회사와 개인 사업장에서는 직원 복지 혜택으로 사설보험에 가입해줍니다. 사설보험은 치과 치료뿐만 아니라, 주 정부에서 무료로 제공하지 않은 병원 진료, 처방 약에 관한 보험이에요.

가입한 보험 약정마다 다르지만, 대체로 치료비와 약 처방비의 80% 혹은 100% 보험급여 혜택으로 나뉘어 있어요. 회사에서 제공해주는 사설보험 혜택은 대개 80%이며, 간혹 100%도 있습니다.

 

남편의 이전 직장은 100% 보험급여 혜택이 있어서, 치과에서 치료를 받거나 병원에서 약을 처방받아도 100% 보험급여가 나와 실질상 내는 돈은 거의 없었습니다.

지금 다니고 있는 직장은 보험급여 혜택이 80%여서, 치과 치료시 80%는 보험회사가 내고, 20%는 본인이 부담해야 합니다. 전달에 다녀온 치과 치료비가 총 67만 원이 나와, 80%인 54만 원은 보험사가 치과에 지급했고, 20%인 13만 원은 저희가 냈습니다.

 

캐나다 치과 치료비에 대한 궁금증이 풀리셨나요?^^

건강한 치아는 5복에 들어갈 만큼 중요하다고 하는데요. 유교의 다섯 가지 복은 장수, 부, 강녕, 유호덕, 고종명으로 치아 건강이 5복에 실제로 포함되어 있지는 않지만, 인생의 다섯 가지 복에 포함될 만큼 중요하다고 여겨 나온 말 같아요. 치아가 건강해야 음식도 잘 섭취할 수 있으니, 그리 틀린 말은 아니네요. 

 

치아는 한 번 상하면 원상태로 회복하기 어려운 것 중의 하나인 것 같아요. 올바른 치아 관리와 치과 정기검진으로 건강한 치아를 유지해 보아요.^^

 

덧글. 한국의 일반 치과보다 보건소에서 치료를 받으면 더 저렴하게 치료받을 수 있듯이, 캐나다에도 비슷한 곳이 있습니다. 조만간 캐나다에서 치과 치료 싸게 받는 법을 소개해 보겠습니다. ^0^/

21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