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한인 베이커리에서 향수를 달래다

미국 버지니아주 애난데일 '오 브레드' 후기

북미에서 도시 내 한인 규모를 파악하는 가장 쉬운 방법은 한인 베이커리 여부인데요. 해당 도시에 한인 베이커리가 있다면, 대형 한국식품점은 물론이거니와 한국음식 맛집 또한 찾을 수 있다는 기분 좋은 신호이기도 합니다. 오늘은 워싱턴 여행 시 들린 한인 베이커리 모습을 나눔 하고자 해요.

오 브레드 베이커리(O bread Bakery)

오 브레드입니다

저희가 찾아간 곳은 미국 수도 워싱턴 D.C. 근교 도시인 버지니아주 애난데일(Annandale)에 있는 '오 브레드 베이커리'예요. 호텔과 가까운 애난데일 한국식품점 슈퍼 H 마트 한아름을 찾아갔다가 바로 옆에 한인 베이커리가 있어 반가움에 찾아간 곳이에요. 규모는 작았으나 유기농 밀가루, 천연 발효, 천연 생크림이 적힌 문구가 발길을 더 이끌게 만들더라구요. 주소는 7867 Heritage Dr, Annandale, VA 입니다.

제과점입니다

문을 열고 들어서니 반가운 한국 빵들이 눈앞에 가득 채워져 있었어요. 크지 않은 진열대였지만, 칸칸마다 친숙한 빵이 채워져 있어 더 반가웠지요.

다양한 진열대

카운터입니다

빵이 놓여 있는 진열대 너머로는 계산대와 케이크 진열대가 있었고 그 뒤편으로는 주방이 있었어요. 작은 규모이지만, 꽤 알찬 구조였네요.

케이크입니다

케이크 진열대와 롤케이크 진열대가 나란히 있었어요. 빈 공간 없이 케이크가 가득 진열돼 있었네요. 북미 한인 베이커리 대부분은 적은 수요를 감안하여 베이킹을 하다 보니 종류와 수량이 부족한 경우가 많은데요. 이곳은 진열대마다 상품이 가득해 더욱 풍성한 느낌이 들었어요.

롤케이크입니다

롤케이크도 종류별로 가득 있었고, 조각 케이크도 판매 중이었어요.

샌드위치입니다

스타벅스 진열 스타일처럼 다른 냉장 진열대에는 샌드위치, 음료, 생크림 함유 제빵들이 채워져 있었어요.

반가운 한국 제과제빵들

한인 베이커리입니다

한국 빵집에 봤던 친숙한 빵부터 처음 본 빵까지, 종류가 다양해서 행복한 비명을 지르며 신중하게 빵을 골랐지요^^

치아바타입니다

치아바타(Ciabatta)도 보였어요. 인공첨가물을 사용하지 않고 통밀가루, 맥아, 물, 소금 등 천연재료로 만든 이탈리아 빵이기 때문에, "노 버터, 노 슈거, 노 에그"라고 문구를 적어 뒀더라구요.

올리브오일입니다

치아바타와 잘 어울리는 올리브오일과 발사믹 식초도 판매하고 있었네요.

손님입니다

한인 베이커리는 대부분 한인을 대상으로 운영하는데요. 이곳은 제가 머무는 약 10분 동안 외국인 손님도 종종 드나들어 신기하기도 했어요.

섬세한 배려와 건강한 재료

샘플입니다

곳곳에 샘플용 빵이 있어 시식하며 빵을 고를 수 있어 좋았어요. 북미 스토어에는 시식 코너가 거의 없기에 더 반가웠지요.

쿠키입니다

친숙한 빵 사이로 처음 본 말발굽 쿠키!!ㅎㅎ 북미에서는 식품 알레르기 환자가 매우 많기 때문에 제품마다 재료 성분을 표기해야 하는데요. 성분 표기를 하지 않은 북미 소재 한인 베이커리도 종종 보이곤 했는데 이곳은 충실하게 표기해둬 더욱 신뢰가 갔지요.

색소입니다

유기농 밀가루, 천연 발효, 당일 생산 이외에도 인공 색소를 일체 사용하지 않고 만든다고 해요. 인공 색소를 아끼지 않고 사용하는 북미 스타일의 케이크 및 쿠키에 깜짝깜짝 놀라곤 하는데 건강한 재료로 베이킹을 한다고 하니 더 매력적으로 느껴졌어요.

아기자기한 데코

데코입니다

테이블이 없는 작은 베이커리였지만, 작은 카페에 들어온 기분이 들었던 이유는 곳곳에 놓인 아기자기한 소품 덕분이었나 봐요.

인테리어입니다

나무 진열대와 빈티지 느낌의 데코들이 너무 잘 어울렸던 것 같아요. 제가 다녔던 북미 베이커리 중에서는 제일 운치 있었던 곳이었네요ㅎㅎ

맛있는 빵, 착한 가격

가격입니다

북미 도시 중 한인 베이커리가 없는 곳이 많고 있어도 한두 곳 정도로 적다 보니 가격, 종류, 수량 면 등에서는 거의 기대하지 않고 살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감지덕지하게 되는데요. 이곳은 유기농 밀가루, 천연 색소 등 건강한 재료로 베이킹을 함에도 불구하고 제가 다녔던 곳 중에서 가격이 가장 저렴해서 놀라웠어요. 캐나다 오타와로 돌아오는 10시간 운전 길을 앞두고 구매했던지라 많이 사지 못했는데 차 안에서 빵 맛을 보고 더 못 사온 걸 후회했네요ㅎㅎㅎ

북미 도시 한인 베이커리

북미입니다

이외에도 북미 도시 곳곳에 있는 다양한 한국 베이커리 모습이 보고 싶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요.

캐나다 토론토에 있는 한국/중국/캐나다 제과점

캐나다입니다

이외에도 캐나다 대도시 1위 토론토에 있는 중국, 한국, 캐나다 제과점 모습이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요.

여행 도중 한인베이커리라는 것만으로도 반가워 들어갔는데 건강한 재료와 기억에 남을 만한 빵맛에 착한 가격까지 더해져 기분 좋은 먹거리 쇼핑이었네요. 또한, 한국에 살 때 참새가 방앗간을 드나들듯 다녔던 베이커리에 대한 향수를 잠시 달랠 수 있었네요. 제가 사는 오타와에서도 작년에 오픈한 한국식품점 서울마트에서 한국 스타일의 빵을 판매하고 있어 2주마다 30분씩 운전하며 열심히 다니고 있네요^^ 맛있는 음식으로 삶의 활력을 찾아가시길 바라요^^

23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버블프라이스 2019.03.08 04:28 신고

    아니, 옛날 2000년대 초에 한국 베이커리 같아요, 아기자기하네요^^ 무엇보다 가격도 저렴하고 건강한 재료를 사용해서 밥보다 빵을 좋아하시는 분들은? 아침 점심용으로 자주 찾으실것 같습니다 ^^
    미국 한인 베이커리 후기글 잘 읽고 갑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9.03.14 14:47 신고

      아늑한 분위기의 베이커리였네요.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고 활기찬 오후 보내시길요^^

      수정

  • 공수래공수거 2019.03.08 08:06 신고

    한국인의 입맛에 맞도록 빵을 만드니 좋으셨겠습니다.
    한국빵이 좀 단맛이 나서 그 맛이그리우셨을텔데 이런곳이 있으니 다행입니다. ㅎ
    현지인들도 자주 방문을 한다니 이제 우리 입맛이 세계화 되어 가는 모양입니다.

    오늘도 행복한 저녁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9.03.14 15:01 신고

      북미 빵이 정말 맛이 없어서 더 그리워지는 것 같아요!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고 활기찬 오후 보내시길요^^

      수정

  • 파라다이스블로그 2019.03.08 15:45 신고

    한국에서 파는 빵은 미국에도 당연히 팔 거라고 생각해서
    한인 분들이 한국의 빵을 그리워할 것은 생각을 못 해봤네요~
    빵집이 아기자기하고 믿을만한 재료를 사용해서 단골 한인분들이 많겠어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9.03.14 15:05 신고

      한인 베이커리 있는 곳이 많지 않아 탐이 나는 고국 먹거리이네요ㅎㅎㅎ 공감해주셔서 감사드려요.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고 활기찬 오후 보내시길요^^

      수정

  • 문moon 2019.03.08 17:40 신고

    유기농 밀가루에 인공색소는 전혀 넣지않는 건강한 빵집 이었군요.
    맛도 있고 가격도 착하다니..
    진열대를 보니 한국베이커리가 맞네요. ㅎㅎ
    좋은 하루 되세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9.03.14 15:12 신고

      건강하고 맛있는 빵을 판매하고 있어 더 반가웠던 것 같아요^^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고 활기찬 오후 보내시길요^^

      수정

  • 코치J 2019.03.09 15:14 신고

    요즘 한국은 프렌차이즈가 다 자리를 차지해서 그런지 이런 옛날느낌 동네빵집이 없어져서 많이 아쉽네요 ㅠㅠ 미국 캐나다는 아직 보편적으로 많아서 좋겠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9.03.14 15:14 신고

      아...동네 빵집이 많이 없어지는 추세이군요ㅠㅠ 옛 추억에 딱 맞는 베이커리여서 더 반가웠네요!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고 활기찬 오후 보내시길요^^

      수정

  • kangdante 2019.03.10 07:09 신고

    먹음직스러운 빵들이 많네요
    우리나라에도 요즘은
    밥보다는 빵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진 것 같아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3.14 15:16 신고

      여긴 주식이 빵인데도 빵이 너무 맛 없어요ㅠㅠ 그래서 한국 베이커리가 더 그리워지나 봅니다.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고 활기찬 오후 보내시길요^^

      수정

  • sword 2019.03.10 14:42 신고

    이상하게 북미의 베이커리는 맛이... 없...어요...ㅠㅠ
    밴쿠버와서 좀 충격이긴 했습니다 빵이 맛이없다니 ㄷㄷㄷㄷㄷ

    여기 사람들도 한인베이커리 빵을 사먹는거 보고 다들 맛은 비슷한가 보다 하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ㅎㅎㅎ
    여기도 맛있어보이는데 한국사람들은 빵도 잘만드는거 같아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9.03.14 15:24 신고

      맞아요!! 북미 베이커리 정말 맛 없어요ㅠㅠ 여기에서는 주식이라 그렇게 맛 없게 만들기도 쉽지 않을텐데.... 포근한 밤 되세요!

      수정

    • sword 2019.03.14 15:29 신고

      주식인 빵을 간식인 한국사람보다 맛없게 만드는 매직..

      그나마 몬트리올은 빵이 맛있던데
      몬트리올의 유일한 장점이 빵이었던거 같아요 -0-...

      수정

  • PinkWink 2019.03.11 00:57 신고

    흠... 뭔가 다른 뭔가가 있나보군요 ㅎ..
    아무튼. 즐거운 한주의 시작 되세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9.03.14 15:28 신고

      북미 베이커리와 확실히 스타일도, 맛도 다른 듯해요! 서양 마트에 진출하면 참 좋을텐데.... 서양마트에 중국 베이커리만 진출하고 한국 베이커리는 있는 곳은 못 봐 아쉽습니다.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고 활기찬 오후 보내시길요^^

      수정

  • 미친광대 2019.03.11 13:37 신고

    분위기도 딱 한국의 빵집이네요.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9.03.14 15:29 신고

      그렇죠?ㅎㅎㅎ 제 기억 속의 빵집 분위기여서 더 좋았던 것 같아요^^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고 활기찬 오후 보내시길요^^

      수정

  • GeniusJW 2019.03.11 17:24 신고

    한인 베이커리에서 향수에 젖으셨군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3.14 15:31 신고

      제가 사는 곳은 한인 베이커리 전문점이 없어서 더 반가웠네요^^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고 활기찬 오후 보내시길요^^

      수정

  • peterjun 2019.03.11 20:32 신고

    건강한 빵인데.... 가격까지 착하다니...
    정말 멋진 곳이네요.
    손님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을 것 같아요. ^^
    빵들을 보니 익숙한 느낌이 많이 들어요.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9.03.14 15:39 신고

      한국에서 다니던 동네 빵집 분위기가 나서 더 좋았어요!^^ 맛도 좋았는데 가격도 착해서 더더 좋았지요ㅎㅎ 해피 앱터눈 되세용!!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