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서브웨이에 한국 샌드위치가 떴다!

저녁에 요리할 메뉴를 고민하다가 남편에게 전화 걸어서 저녁에 뭐 먹고 싶냐고 물으니, 오늘은 서브웨이에서 먹자고 하네요. 집에서 요리해서 먹자고 하니, 꼭 가야 한대요. 이유인즉 운전하다가 라디오를 들었는데, Subway에 한국 BBQ 샌드위치가 시즌 상품으로 나왔다고요. 날도 더운데 요리 안 해서 좋고, 저 역시 그 맛이 너무 궁금하기도 해서 그 자리에서 바로 콜! 했습니다. ㅎㅎ 

 


가게 입구 모습이에요. 한국 샌드위치 홍보 포스터가 보이시나요?  



가까이 다가가서 찍어 보았어요. KOREAN 글씨에 맘이 콩닥콩닥>.<

Korean BBQ Pulled Pork Sandwich


바비큐한 돼지고기를 잘게 찢어 한국 스타일의 매콤한 양념에 묻혀 만든 샌드위치로, 이름에서 pulled는 바비큐한 고기나 낮은 온도에서 오래 익힌 고기를 잘게 찢는 요리법을 말해요.

pulled pork는 캐나다에서 대중화된 고기 요리 중 하나인데요. 자세한 레시피가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저희가 간 지점은 그리 크지 않은 규모이지만, 생기지 얼마 되지 않아 깔끔해서 좋아요. 



샌드위치 주문을 할 때, 빵 - 치즈 - 채소 - 소스 - 사이드 메뉴를 순서대로 고른 후 계산을 하는데요. 주문을 시작하는 곳의 벽에 걸린 TV에 한국 BBQ 샌드위치 홍보 영상이 반복해서 나오더라고요.  



한국 음식의 매콤한 맛을 내는데 빠질 수 없는 고추와 마늘이 화면에 가득 채워졌네요. 



한국 스타일 샌드위치의 홍보 영상을 담아 보았어요.^^



서브웨이 샌드위치 크기는 6인치foot long으로 나뉘는데요. 6인치는 약 15cm, foot long은 약 30cm입니다. 한국 BBQ 샌드위치 가격은 세금 별도 6인치에 $5.49(약 5,500원), foot long에 $8.49(약 8,500원)이었어요. 여기에 13% 세금이 더해집니다. 저와 딸은 주로 foot long(30cm) 길이 하나를 사서 반으로 나눠서 먹어요. 



드디어 나왔습니다. foot long(30cm)를 반으로 자른 후, 다시 반으로 자른 모습이에요. 맛과 질감은 고추 참치와 비슷했어요. 다만, 생선(참치)이 아닌 돼지고기이라는 것!ㅎㅎ 남편은 그리 맵지 않은 제육볶음을 먹는 것 같다고 하더라고요. 캐나다인은 대체로 매운맛을 즐겨먹지 않으며, 매워도 달콤한 맛이 곁들어지는 살짝 매운맛을 좋아하는데요. 캐나다인의 입맛에 맞게 만든 것 같아요.

 


근래에 Subway가 달라진 점 중에 하나, 음료수대입니다. 스크린 터치가 장착되어 있고, 음료수가 나오는 노즐이 종류와 상관없이 하나로 통일되었어요.  



음료수를 주문하면 주는 빈 컵을 받고, 스크린 터치 화면을 통해 원하는 음료를 선택합니다. 전보다 더 좋은 점은 음료에 원하는 향을 넣을 수 있다는 점이에요. 음료마다 다르지만, 대체로 바닐라, 레몬, 체리 등 음료와 어울리면서 대중적으로 선호하는 향을 옵션에 넣었더라고요. 선택한 후, 컵을 밑에 대고 원하는 양이 찰 만큼 pour 버튼을 누르고 있으면 됩니다. 


음료를 선택하는 화면에 선택 버튼의 높이를 낮출 수 있는 장애인 버튼을 따로 마련해둔 것도 인상적이었어요.



음료수대가 바뀐 이후로, 건강을 위해서 탄산음료를 먹지 않겠다고 선언한 딸아이의 마음을 자꾸 흔들리고 있어요. 스크린 터치 버튼 누르는 재미가 제법 있나 봅니다. >.< 조만간 맥도널드, 버거킹 등에서도 이 변화에 동참하지 않을까 싶네요.ㅎㅎ



Subway


미국 샌드위치 패스트푸드 체인점 Subway는 미국, 캐나다, 한국을 포함 111개국에 4만 5천 개의 체인점을 가지고 있으며,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프랜차이즈 중 하나입니다. 캐나다 전 지역 쇼핑몰에 Subway는 거의 있다고 보시면 될 정도입니다. 쇼핑몰 외에도 소규모 크기의 지점이 꽤 많아 찾는데 그리 어렵지 않아요.  


Subway는 지하철(subway) 모양을 딴 샌드위치라고 많이 알려졌는데요. 초창기에는 지하철이 아닌, 잠수함(submarine; subs) 모양의 샌드위치를 팔아, Subway라고 불렀다고 해요.


일본의 초밥, 태국의 쌀국수, 인도의 카레, 중국의 북경요리 등이 캐나다 정착에 성공한 모습을 보면서, 그에 못지않게 맛있고 건강한 한국 음식도 더 널리 알려졌으면 좋겠다는 아쉬움이 늘 있었는데요. 캐나다에서 인기가 제일 많은 샌드위치 체인 서브웨이에서 한국 스타일 샌드위치가 나와서 기분이 정말 좋았어요. 이날 이후로, 일주일에 1번씩 사 먹고 있네요. >.< 시즌 상품이지만, 한국의 맛있게 매운맛이 널리 알려져 K-Food에 힘을 실어주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한국 음식의 세계화, 힘차게 응원합니다!

39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AlvinaP 2016.07.15 15:10 신고

    왜 미국 텍사스 서브웨이에는 없는거죠ㅠㅜ 광고보니 참 맛있게 생겼네요ㅎㅎ 그리고 저 음료수 기계! 저는 코카콜라것은 봤는데 펩시는 처음봐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5 23:21 신고

      컥...거긴 없나요? 전 콕 러브러브하는데 펩시라 아쉽네요. 편안한 불금 되세요^^

      수정

  • 둘리토비 2016.07.15 22:01 신고

    샌드위치에 사용된 빵은 호밀빵 같네요~^^
    역시 건강식 샌드위치를 추구해서 그런걸까요?

    전 저기에 훈제된 연어를 넣어서 핀란드식으로 먹어보고 싶습니다~ㅎ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5 23:23 신고

      honey oat 빵이에요. 5종류? 빵 중 에서 고를 수 있어요^^ 연어 샌드위치 좋아하시는군요^^ 한 주동안 쌓인 피로 시원하게 풀리는 주말 되길요^^

      수정

  • 4월의라라 2016.07.15 22:04 신고

    저희 동네 서브웨이보다 훨씬 깔끔하고 좋네요. 맛도 훨씬 있어보이고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5 23:43 신고

      맛이 비슷비슷하지만 이왕이면 깔끔한 곳을 찾아가는 것 같아요ㅎㅎ 편안한 불금 & 주말 되세요!

      수정

  • 김뭍은 유학생 2016.07.16 00:43 신고

    캐나다 서브웨이라서 그런지 깔끔하네요. 저희동네는 많이 지저분하고 그래요. ㅎㅎ 다행히 김치는 안 들어갔나보네요. 코리안이라고 하는 메뉴들 보면 가끔 김치가 들어간게 있어서요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6 03:45 신고

      여기도 그런 곳이 있긴 한데 대체로 깨끗한 편인 것 같아요^^ 해피 주말 되세요^^

      수정

  • 낭구르진 2016.07.16 07:17 신고

    지나가다 들러요~
    그러네요 웬지 깔끔한데요?
    전 서브웨이 가면 늘 치킨 테리야끼 먹는데요 그게 웬지 한국 스러워서요..
    저거 나오면 저거 먹어 봐야 겠어요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6 11:30 신고

      치킨 테리야끼 공감요>.< 남편도 즐겨 먹는 거예요. 전 붉은 고기를 더 좋아해서 스테이크나 풀드 포크로 많이 먹어요ㅎㅎ 얼른 맛보셨음 좋겠네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수정

  • SoulSky 2016.07.16 07:43 신고

    저도 지난 주에 먹었습니다. 개인적으로 괜찮다고 생각하는 맛이죠!! 아!! 햄 구매해서 먹었는데 정말로 맛있던데요? 제가 원하던 맛이였어요. 감사합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6 11:48 신고

      다른 곳은 모르겠지만, 캐나다는 전 지역에 나온 것 같더라고요. 소시지 입맛에 맞으셨다고 하니 다행이네요. 인터뷰 잘 마치신 거 축하드려요^^

      수정

  • 空空(공공) 2016.07.16 08:55 신고

    해외에 계신 한국분들은 물론이고 현지인 들에도 사랑받는
    한국적인 음식이 되기를 바랍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6 11:49 신고

      그랬으면 좋겠어요^^ 당분간 서브웨이가서 뭘 고를까 고민안해도 되어서 좋네요ㅎㅎㅎ 건강하고 유쾌한 주말 되세요^^

      수정

  • peterjun 2016.07.16 16:16 신고

    서브웨이 종종 보게 되는 곳이고, 아주 맛있다고 알고 있지만, 한 번도 먹어본 적은 없네요.
    한국 스타일의 음식을 만나게 되어 더 반가웠을 것 같아요. ^^
    영상보니 어쩐지 매울 것 같아 캐나다인들에게 좀 부담스럽지 않을까 생각이 들기도 해요.
    실제 맛은 그렇게 맵지 않다고 하니..... 괜찮을 것 같기는 하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7 11:25 신고

      이왕 안 드셨다니, 여기 오셔서 처음 맛보셔도 좋을 것 같네요ㅎㅎ 저희 입맛에는 매콤한 맛이 전혀 나지 않아서, 캐나다인 입맛에는 기분좋은 매콤+달콤함이 될 듯 싶어요. 즐거운 일욜 되세요!^^

      수정

  • H_A_N_S 2016.07.16 23:40 신고

    서브웨이 좋아해서 캐나다 서브웨이 포스팅이 반갑네요...한국스타일 샌드위치 맛이 어떨런지 궁금하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7 11:25 신고

      서브웨이 좋아하신다고 하니, 계시는 곳에도 시즌 상품으로 떠서 맛보셨음 좋겠네요^^ 즐거운 일욜 되세요^^

      수정

  • my세상 2016.07.17 01:33 신고

    원래 서브웨이를 거의 가질 않아서 몰랐는데.. 한번가서 먹어 봐야겠네여.. ^^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7 11:26 신고

      저희는 심심치 않게 가는 편인데, 시즌 상품이 간간히 나와서 좋은 것 같아요 게다가 한국 샌드위치라 더욱 반가웠고요^^ 즐겁고 편안한 일욜 되세요^^

      수정

  • 생명마루한의원 일산점 2016.07.17 01:36 신고

    서브웨이 넘 맛나요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7 11:27 신고

      맞아요^^ 입맛에도 건강에도 좋은 메뉴 같아요! 처음에는 샌드위치라서 먹고도 아쉬웠는데ㅎㅎㅎ 이제 적응됐네요. 쉼이 되는 편안한 일욜 되시길요^^

      수정

  • Gilee 2016.07.17 14:13 신고

    엄청 반가우셨겠네요! 캐나다 서브웨이에서 한국음식 특화메뉴라니!!
    게다가 맵지 않은 제육볶음맛이라니.. 한 번 먹고 안 반한 외국인이 없겠네요 ㅎㅎㅎ
    서브웨이 안간지도 오래되었는데, 한 번 방문해야겠습니다 :)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8 14:01 신고

      요즘 이국 음식이 많이 들어와서 매운맛을 은근 즐기는 사람들이 많더라고요. 물론 한국 본연의 매운맛을 즐기려면 시간이 좀 많이 필요하겠지만요ㅎㅎㅎ 한국에도 출시되었기를 바래봅니다^^ 새로운 한 주도 함께 파이팅!해보아요^^ 참, 라벤더 새싹 축하드립니다. 페퍼선님과 함께 씩씩하게 잘 키우시길요^^ㅎㅎㅎ

      수정

  • IT세레스 2016.07.17 16:16 신고

    와 먹고싶습니다.ㅋㅋ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8 14:07 신고

      히^^ 언젠가 맛보게 되셨음 좋겠네요! 시원한 한 주 되세요^^

      수정

  • T. Juli 2016.07.18 00:28 신고

    섭웨이는 미국의 편의점인데
    나라별로 조금씩 메뉴가 달라지죠
    아마 그곳에 한국인들이 많이 사는가 봅니다.
    메운 맛까지 와우.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8 14:03 신고

      나라별로 메뉴가 달라지는군요. 저희 입맛에는 매운맛이 잘 느껴지지 않았지만, 외국인 입맛에는 기분좋은 매콤함이 느껴졌을 것 같아요. 시원한 한 주 되세요^^

      수정

  • 베짱이 2016.07.18 12:40 신고

    서브웨이에 한국스타일 메뉴가 생겼군요. ㅋㅋ
    김치나 불고기를 생각했는데 예상이 빗나가서 천만 다행입니다. ㅋㅋㅋ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8 14:10 신고

      ㅎㅎ김치는 모르겠지만, 불고기 샌드위치도 좋은데요?ㅎㅎ 몸도 마음도 시원한 한 주 되세요^^

      수정

  • jayhoon 2016.07.19 00:24 신고

    역시 원기회복 하려면 마늘 양파 청양고추가 최고죠! 캐나다에서 저런 상품이 나오는 반면 한국사람들은 캐나다에 대해서는 메이플 시럽 이외에는 관심을 크게 안두는게 안타깝습니다 ㅠㅠㅠㅠ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9 01:52 신고

      그쵸!! 여름에는 시원한 매운맛이 더 당깁니다. 메이플시럽 외에 관심이 적은 것도 있겠지만, 캐나다만의 음식이 적은 것도 이유가 되네요ㅎㅎㅎ 다문화주의답게 다양한 음식이 있지만, 고유 음식은 또 그리 많지 않더라고요ㅎ 건강한 음식으로 건강한 여름 나기 되시길요^^

      수정

  • 레오나르토드 2016.07.19 09:11 신고

    합정역에 있는 서브웨이에서 샌드위치를 먹어본 적이 있는데....이게 한국 프렌차이즈가 아니였군요..ㅋㅋㅋ

    캐나다 서브웨이가 더 세련돼 보이는데요~~

    답글 수정

    • Bliss :) 2016.07.19 10:03 신고

      포스트 쓰신 거 기억나요^^ 미국 프랜차이즈입니다! 깨끗한 지점도 있고 아닌 곳도 있고 그렇더라고요!ㅎㅎ 여유가 있다면, 깨끗한 위주로 찾아 다닙니다. 오늘도 파이팅!이에요^^

      수정

  • Herr 초이 2016.07.26 20:47 신고

    독일 서브웨이에도 나왔나한번가와야겠네요ㅋ

    답글 수정

    • Bliss :) 2016.07.27 04:21 신고

      나라마다 시즌 상품이 다르다고 하던데ㅎㅎ 나왔으면 좋겠네요>.< 시원한 여름나기 되시길요^^

      수정

  • 미친광대 2016.07.27 10:51 신고

    오오 저건 캐나다에서만 있는 메뉴인가요? 첨 보네요. 한국에서도 대한민국 이라는 단어에 왠지모를 애국심 같은게 생기는데, 타국에서 느끼는 코리안은 더더욱 그럴 것 같아요. 제 동생도 메이드인 코리아에 더욱 그런 맘이 든다고 하더라구요. 그리고 장애인을 대하는 기계? 참 배려심 많게 느껴집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6.07.27 11:23 신고

      이번에 새로 나온 시즌 상품이에요. 나라마다 시즌 상품이 다르게 나온다고 하더라고요^^ 정말 반가웠네요! 장애인에 대한 시스템은 정말 잘 되어 있는 것 같아요. 시원한 하루 되세요^^

      수정

  • 소리기리 2016.07.31 02:08 신고

    저도 캐나다에서 이 메뉴 출시된것 보고 진짜 기분좋던데요. 퀘벡주 시골에 살아서 불어로 적어놓은 광고판이 시내 곳곳에...
    아직 맛은 안봤지만 순풍순풍 잘 팔렸으면 좋겠단 생각을 했어요

    답글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