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64개의 섬(천섬)이 있는 캐나다 세인트 로렌스 강 Saint Lawrence River 소개

캐나다 세인트 로렌스 강 Saint Lawrence River

 

캐나다에서 유명한 세인트 로렌스 강(Saint Lawrence River) 입니다. 세인트 로렌스 강은 북아메리카의 강으로, 오대호와 대서양을 잇는 강입니다. 이 강은 캐나다의 온타리오 주(Ontario Province)와 퀘백 주(Quebec Province) 그리고 미국의 뉴욕 주(New York State) 사이의 국경을 지나갑니다.

 

길이 3,053km로 세계 최대 수계를 가진 세인트 로렌스 강은 2만년 전 빙하에 의해 만들어졌다고 합니다. 다양한 생물들이 의지하고 살아가는 삶의 젖줄이자, 아메리카 대륙 문화의 발원지 이기도 하죠. 이 강에 최초의 문명을 꽃피운 이들은 원주민인 인디언들로 이 강을 '위대한 강'이라는 뜻인 '맥도구악'이라고 불렀답니다. 이후 '신대륙 발견'이란 미명을 앞세워 캐나다에 첫 발을 디뎠던 프랑스인들이 세인트 로렌스 강 (Saint Lawrence River)으로 바꿔 불렀다고 하네요. 

 

캐나다 세인트 로렌스 강 천섬 Saint Lawrence River Thousand Islands

 

개인적으로 길이 3,053km의 세인트 로렌스강에서 가장 아름다운 곳을 꼽자면, 킹스턴(Kingston) 지역에서 볼 수 있는 천섬(Thousand Islands)인 것 같아요. 천섬은 1000여개 이상의 섬이 모여 있어서, 천섬이라고 하는데요. 미국과 캐나다에 걸쳐 무려 1,864의 섬이 있답니다. 그 정도의 수이면, 'Two Thousand Island'라고 불러야 하지 않을까요?ㅎㅎㅎ 어쨌든 천섬은 캐나다 동부여행의 여행상품 중에서 빠지지 않는 핵심코스이기도 합니다. 

 

위 사진은 미국 뉴욕 주의 영역에 있는 세인트 로렌스강에 위치한 Heart Island에 있는 볼트 성(Boldt Castle)의 일부분입니다. 섬 중앙에는 매우 큰 성이 있는데, 사진으로는 포착을 못했네요.

 

작년 여름에 미국 뉴욕주 시러쿠즈(Syracuse, NY, Canada)를 여행을 하는 동안, 캐나다 온타리오 주 킹스턴(Kingston, ON, Canada)에서 천섬 크루즈를 이미 몇 번 탄지라, 미국 쪽에서 크루즈를 타보고 싶더라구요. 특히 미국 해역에 있는 볼트 성을 방문하고 싶어서, 전날밤 호텔을 1박을 더 연장했는데요. 하필 그 다음날 예상보다 비가 너무 많이 오고, 바람이 세게 불어서 어린 아이들 때문에 크루즈는 포기하고, 쇼핑을 더 하고 집으로 왔답니다. 지금 생각해도 너무 아쉽네요. 올해 여름에 꼭 다녀올 예정코스이랍니다!

 

캐나다 세인트 로렌스 강 천섬 Saint Lawrence River Thousand Islands

 

킹스턴(Kingston)에서 크루즈를 타고 세인트 로렌스 강을 다니면, 이런 작은 섬들이 많답니다. 위 사진처럼 섬 1개당 별장이 한개씩 있는데요. 사진의 왼쪽의 작은 모양의 집은 개인 선착장인데요. 마치 수상가옥처럼 문을 열면 바로 보트를 타고 나갈 수 있도록 설계되어졌답니다. 위 사진에서의 별장은 딱 중간급 정도의 별장 정도 되구요. 위 별장보다 더 작고 귀여운 것도 있고, 위 별장과 비교할 수 없을만큼 으리으리한 성같은 별장도 있답니다. 다양하게 지어지고 꾸며진 휴양섬을 보는 재미가 쏠쏠하답니다. 하~ 저도 땅콩만 해도 좋으니, 이 천 개가 넘는 섬 중에서 한 개만 갖고 싶네요. ㅎㅎㅎ

캐나다 세인트 로렌스 강 천섬 Saint Lawrence River Thousand Islands

 

미국과 캐나다는 맞닿는 부분이 많아서, 국경을 잇는 다리가 많이 있는데요. 이 다리는 미국과 캐나다를 잇는 가장 짧은 국경다리랍니다.ㅎㅎ한 10발자국이면 두 나라를 오가는 거겠네요.

 

캐나다 세인트 로렌스 강 천섬 Saint Lawrence River Thousand Islands

 

미국과 캐나다가 국경이 맞닿아 있기 때문에, 세인트 로렌스 강에서 미국과 캐나다를 서로 오가는 크루즈를 종종 볼 수 있답니다.

 

캐나다 세인트 로렌스 강 천섬 Saint Lawrence River Thousand Islands

 

제트 보트(Jet boat), 보트, 요트를 타는 사람이 정말 많아요.

 

캐나다 세인트 로렌스 강 천섬 Saint Lawrence River Thousand Islands

 

크루즈가 정박되어있는 것이 보이시나요? 크루즈를 타고 와서, 언덕위로 올라와 찍어 본 샷입니다.

 

캐나다 세인트 로렌스 강 Saint Lawrence River

 

위 사진은 세인트 로렌스 강의 또 다른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Long Sault Parkway의 입구입니다. Long Sault Parkway다리를 타고 11개의 섬들을 통과하며 세인트 로렌스 강의 전경을 볼 수 있답니다. 고개를 돌려 보는 곳마다 장관이랍니다.

 

 

Long Sault Parkway의 지도입니다. 지도만 봐도, 다리의 길이가 짐작되시나요? 무려 10km(6.5 mile) 이랍니다. 차로 드라이브해도 15~20분 정도 걸린답니다.

 

캐나다 세인트 로렌스 강 Saint Lawrence River

 

Long Sault Parkway 에 있는 캠핑장에 자리를 잡고, 세인트 로렌스 강에서 수영을 하고 있는 딸 아이와 한국에서 놀러온 조카에요. Long Sault Parkway에는 Mile Roches, Woodlands, McLaren의 비치와 그 주변으로 600개 이상의 텐트를 칠 수 있는 캠프장, 공원, 산책로 등이 있어요. 비치는 매일 수질 검사를 통해 수영이 가능한지 불가능한지 홈페이지에 고지해주고 있답니다. 성수기에는 유료입니다. 저희가 간 때가 8월의 끝자락이었는데도 사람들이 정말 많더라구요.

 

캐나다 세인트 로렌스 강 Saint Lawrence River

 

집에 오는 길에 잠시 내려서 쉬면서, 사진 한 컷에 다 담을 수 없는 이 아름다움을 만끽했답니다. 강 위로 올라온 바위 위에 새들이 앉아 있는 아름다운 모습이었어요.

 

캐나다 세인트 로렌스 강 Saint Lawrence River

 

깨끗한 자연 그대로의 모습입니다. 주택, 까페, 모텔, 음식점, 유흥업소가 전혀 없어서 좋아요. 캐나다의 환경보호정책과 국토개발정책 하에 자연의 아름다움을 잘 지켜나가는 것 같네요.

 

 

캐나다 세인트 로렌스 강 콘월 Saint Lawrence River Cornwall,ON

 

이 곳은 온타리오 주 콘월(Cornwall, ON)이라는 도시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콘월은 캐나다 온타리오 주 동쪽에 위치한 작은 도시이구요. 오타와에서 차로 1시간 거리로 동쪽 방향, 즉 몬트리올 방향에 있답니다.

이 강 역시 세인트 로렌스 강 입니다. 강 위로 보이는 다리가 캐나다와 미국을 잇는 다리랍니다.

 

캐나다 세인트 로렌스 강 콘월 Saint Lawrence River Cornwall,ON

 

세인트 로렌스의 강의 맑은 물, 오리털의 보송보송함, 따스한 봄 햇살, 상쾌한 바람까지 행복한 어느 봄날의 사진입니다. 남편의 출장길 따라 찾아 온건데, 덕분에 봄 기운을 한껏 만끽하고 왔답니다.

 

캐나다 세인트 로렌스 강 콘월 Saint Lawrence River Cornwall,ON

 

캐나다 구스 겨울 점퍼로 더 유명한 캐나다 거위입니다. 거위 가족같아 보이죠? 새끼 오리는 오타와 강에서 종종 본 적이 있지만, 새끼 거위는 첨 봤답니다. 저희 딸도 신기한지 눈을 동그랗게 뜨고 한참을 구경하더라구요. 사진 속 봄 햇살이 넘 그립네요. 

 

캐나다에 사는 구스의 모습이 궁금하시나요?^^ 이전글을 참조하세요!

 

EBS 4부작 <세계 테마 기행>으로 "세인트 로렌스 강을 떠나, 캐나다"편을 2013년 7월~8월에 방송했답니다. 캐나다 여행이나 유학, 이민을 준비 중인 분들이 있으시다면, 오시기 전에 보시면 많은 도움이 되리라 믿어요. 

 

캐나다에 오시게 되면, 세인트 로렌스 강의 매력에 빠지실 준비하고 오시길 바래요! ^0^


8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SoulSky 2015.03.05 21:21 신고

    천섬 정말 유명하죠. 아쉽지만 여기만 못가봤네요 ㅎㅎ

    답글 수정

    • Bliss :) 2015.03.07 07:37 신고

      아~그러셨군요^^ 그렇다면, 다음에 다시 한번 올 기회가 되지 않을까요?^^;; 방문 감사요~ 굿밤 되세요!!!

      수정

  • 베이스볼젠 2015.03.07 02:13 신고

    글이 참 알차네요! 미국과 캐나다는 맞닿는 부분이 많아서, 국경을 잇는 다리가 많이 있는데요. 이 다리는 미국과 캐나다를 잇는 가장 짧은 국경다리랍니다.ㅎㅎ한 10발자국이면 두 나라를 오가는 거겠네요.
    --> 허가 안 받고 왔다갔다해도 되는 모양이죠?

    답글 수정

    • 베이스볼젠 2015.03.07 05:50 신고

      시스템이 이상해서 비밀글을 볼 수 없네요.

      수정

    • Bliss :) 2015.03.07 07:36 신고

      다리 끝 부분에 심사대가 있어요. 캐나다 시민권자는 Photo ID 제시만으로 통과되구요. 한국인(전자여권 소지자) 중에 EST 소지자이면서 캐나다에서 미국으로 비행기로 출국한 적이 2년이내에 있는 사람은 여권만 보여주면 되구요. 위의 조건에 해당하지 않으면, 반드시 immigration 심사를 받아야합니다. 별도의 비용도 들어가고 시간도 오래 걸려요.

      수정

    • Bliss :) 2015.03.07 07:38 신고

      ㅋㅋ왜 자꾸 비밀글로 써지죠? - -;;; 제가 젠님께 팁을 많이 받아서...혼자만 알고 싶은 욕심에 저도 모르게 숨기고 싶은 본능이 있나봅니다.ㅋㅋㅋㅋ

      수정

  • 요비니치 2019.08.15 10:44

    안녕하세요! 블로그 글 정말 잘 읽었습니다.
    저도 블로그를 작성하면서, 세인트 로렌스 강에 대한 역사랑 설명을 몰라서 찾고 있던 중에
    정말 시원한 설명에 감탄을 하고 갑니다.

    혹시 블로그에 쓰셨던 세인트 로렌스강과 관련된 설명을 제 블로그에 좀 써도 될까요???

    답글 수정

    • Bliss :) 2019.08.15 12:19 신고

      긴 글 관심있게 읽어주시고 사용에 대해 미리 물어봐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사진과 전체 글이 아닌, 부분적인 글은 출처와 함께 사용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편안한 하루 되세요^^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