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11테러, 뉴욕시티와 올버니에서 그날을 기억하다

미국대폭발테러사건(September 11 attacks) 메모리얼

2001년 9월 11일 화요일 아침, 4대의 대형 여객기를 납치한 이슬람 테러단체에 의해 뉴욕주 뉴욕시티 맨해튼에 있는 110층짜리 세계무역센터(WTC)와 버지니아주 알링턴에 있는 미 국방부 펜타곤에 충돌했던 동시다발 자살테러 사건에 전 세계 모든 사람들은 큰 충격에 휩싸였는데요. 무려 2,996명의 사망자와 최소 6,000명 이상의 부상자를 발생한 사건으로, 미국뿐만 아니라 세계 경제 중심이었던 뉴욕은 공포와 혼란은 마비 상태가 되었지요. 벌써 17년이 지난 일이지만 전쟁과도 같았던 그날에 대해 2014년 뉴욕 여행에 이어 2018년 뉴욕 주도 올버니 여행을 통해서 그날의 흔적을 살필 수 있었어요.

올버니 소재 뉴욕주립 박물관(New York State Museum)

뉴욕 주립 박물관입니다

911테러에 관한 사실들을 담고 있는 세계무역센터 전시관은 올버니(Albany) 소재 뉴욕주립박물관 1층에 있어요. 1836년에 설립한 뉴욕 주립 박물관은 미국 주립 박물관 중 가장 크고 가장 오래된 곳으로 기대 그 이상으로 볼거리가 정말 많은 데다가 무료입장이라서 꼭 추천해드리고 싶네요. 뉴욕주립박물관 야무지게 관람하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세계무역센터 전시관

세계무역센터입니다

뉴욕주립박물관 1층에 있는 세계무역센터 전시관이에요. 911 테러 당시의 상황, 구조, 복구 등에 대해 다루고 있어요.

911 테러 당시의 손상된 흔적들

소방차입니다

전시관 중 가장 눈에 띈 전시는 종이처럼 구겨진 소방차였어요. 911 테러 당시 가장 먼저 출동한 소방차로 타워의 붕괴로 보행자의 다리가 소방차 위에 떨어져 본체가 파괴되었어요. 어느 차량보다 튼튼해 보이는 소방차가 이렇게 부서질 수도 있구나 싶더라구요. 소방차 옆 성조기는 충돌 당시 펄럭거리고 있었던 국기라고 해요.

순직 소방관입니다

소방차의 앞부분도 불에 의해 전소된 상태였어요. 911테러로 무려 343명의 뉴욕 소방대원이 순직했는데요. 당시 희생자를 기리는 꽃병, 꽃다발, 성조기와 함께 보존돼 마음이 숙연해졌네요.

붕괴된 기둥입니다

소방차 뒤편으로는 가죽 벨트처럼 심하게 구겨진 강철 기둥이 보였어요. 76명의 승객과 11명의 승무원, 5명의 납치범이 타고 있던 아메리칸 항공 11편(AA11)의 보잉 767기가 시속 790km의 속도로 충돌했던 세계무역센터의 북쪽 건물의 기둥이에요. 충돌 지점(93~99층)에서 20여 층 아래(71~74층)에 위치해 있었지만, 높이 11미터, 무게 20톤에 달하는 강철 기둥도 충돌 여파로 심하게 구부러졌어요.

경찰차입니다

6기통 엔진을 가진 뉴욕시 경찰청(NYPD) 소속 GM 시보레 루미나(Chevrolet Lumina) 경찰차예요. 세계무역센터의 건물 붕괴로 왼쪽 앞문이 구겨진 모습이에요.

소화전입니다

오른쪽에는 건물 붕괴로 심하게 손상된 가로등과 소화전 등 거리의 구조물들도 보였어요.

뉴스입니다

전시관 중에서 사람들의 발걸음이 가장 오래 머물렀던 곳은 911 테러 당시의 방송이었어요. 테러 당시의 혼란스러웠던 맨해튼의 피해 상황과 구조 작업의 진행 관한 뉴스로 눈으로 직접 보고도 믿기지 않더라구요.

911 테러 희생자의 유가족 트레일러

유가족 트레일러입니다

2001년 9월 11일 테러 이후 20002년 초여름에 세계무역센터에 설치된 유가족의 트레일러예요. 현장 복구 작업을 볼 수 있는 유가족의 공간으로 사용됐어요.

유가족입니다

트레일러 안에는 가족들이 희생자들을 그리워하며 놓은 사진, 꽃, 엽서, 편지, 장난감 등이 놓여 있었어요. 유가족이 느꼈을 고통과 그리움을 온전히 느낄 수는 없겠지만 마음이 무거워지면서 아팠고 세월호도 떠올려졌어요.

911 테러 복구 작업들

복구 작업입니다

파손된 소방차 맞은편에는 테러를 복구하는 작업에 관한 전시가 있었어요. 초토화된 뉴욕의 세계 무역센터 자리(Ground Zero)에서 수거한 잔해는 Fresh Kills Landfill 매립장으로 모였는데요. 1995년까지 전 세계에서 가장 큰 매립지였다가 2000년에 폐쇄된 매립장을 다시 재개하여 수천 명의 형사, 소방관, 법의학 전문가, FBI 요원 등이 170만 시간 이상 근무하면서 사망자의 흔적을 찾는 작업이 시행되었다고 해요. 최종적으로 4,257명의 유해를 찾았으나 300명의 사람들만 확인이 되었다고 합니다. 남은 잔해는 매립지에 묻혔습니다.

랜딩 기어입니다

항공기의 이륙 및 착륙 때 사용되는 착륙 장치(landing gear)도 수거되어 전시 중이었어요. 거의 1년 만에 폐물 더미에서 항공기의 조각들을 발견했지만, 조종실 음성 녹음기와 비행 데이터 기록기로 각각 구성된 비행기의 블랙박스는 찾지 못했다고 해요.

뉴욕시 911테러 추모 공원(National September 11 Memorial)

911테러 메모리얼입니다

2014년 미국 동부 여행 시 뉴욕 맨해튼 911테러 추모 공원을 방문했어요. 테러로 무너진 세계무역센터 건물이 있던 자리(그라운드 제로)로, 911테러의 10주년을 맞이하는 2011년 9월 11일에 개장하였습니다. 2개의 네모난 풀은 인명의 손실과 물리적 공백을 상징하며 1분당 11,400리터의 양으로 쏟아져 내리는 폭포는 테러로 인하여 유가족과 미국인들이 흘린 눈물을 상징한다고 해요.

911테러 추모 공원입니다

풀 외곽에는 당시 테러 희생자와 복구로 순직한 이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었어요. 누군가가 꽃을 올려두고 갔더라구요. 911 박물관(9/11 Museum)도 바로 옆에 함께 있는데 당시 문이 닫혀 있어 가보지 못했어요.

WTC 신축 빌딩입니다

테러로 무너진 세계무역센터 자리에 추모 공원, 박물관 이외에도 5개의 마천루가 세워지는데요. 저희가 방문했을 당시 몇 달 후 완공을 앞둔 제1세계무역센터(1WTC)의 모습을 볼 수 있었어요. 541m의 104층 건물로 밑에서 올려다보니 정말 높더라구요. 378m의 3WTC도 2018년 완공을 앞두고 공사 중에 있습니다. 세계 마천루 Top 10미국 마천루 Top 10 궁금하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시길 바라요.

추모 라이트입니다

매년 9월 11일이 되면 메모리얼 공원의 스포트라이트들을 하늘을 향해 쏘아 올려 911 테러를 기억하고 애도하는 Tribute in Light 불빛이 하늘 전역을 밝힌다고 해요.

박물관에 가면 여행의 추억을 간직할만한 기념품을 즐겨 사는 딸이 뉴욕주립박물관의 기념품 가게에서는 주춤했네요. 마음에 드는 물건이 없냐는 질문에 911테러를 보고나서 마음이 무거워져서 아무것도 눈에 들어오지 않는다고 하더라구요. 이미 다른 전시관으로 이동하여 2시간이 훌쩍 지난 후였는데도 테러로 인한 충격과 슬픔이 마음에 남아 있었나 봐요. 뉴욕시티 911 추모공원 방문 시 4살이었던 딸이 제법 커서 이름 모를 누군가의 아픔을 공감할 수 있구나 싶으면서도 왜 이런 일이 발생했는지 자꾸 되물었던 딸에게 사람의 잔인함을 설명해줘야 하는게 참 슬퍼지더라구요. 여행의 장소로는 많은 생각이 들게 하는 곳이지만 뉴욕주의 뉴욕시티와 올버니를 방문할 예정이라면 한 번쯤은 꼭 들러보면 의미 있는 시간이 될 것 같아 나눔 해보았습니다. 오늘도 평온한 하루에 감사하는 마음을 가져 봅니다.

23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공수래공수거 2018.05.21 08:42 신고

    911이 났을때 저도 외국에 잇었는데 아침 뉴스로 보던게
    생생합니다
    기념관에 가면 그 당시의 처참햇던 상항을 잘 알수 있겠군요
    기억해야할 역사이기도 합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8.05.23 09:42 신고

      그당시 외국에 계셨군요 아직도 믿겨지지 않은 사건이지요. 평온한 하루 되세요~

      수정

  • 모바일 정보창고 2018.05.21 10:58 신고

    다시 생각해도 정말 가슴 아픈 날이에요 ㅠㅠ

    답글 수정

    • Bliss :) 2018.05.23 11:19 신고

      그러게요 그날에 관한 전시를 눈으로 보고도 믿겨지지 않더라구요. 평온한 하루 되세요~

      수정

  • 즐거운 우리집 2018.05.21 13:13 신고

    당시 911 상황이 뉴스에 나오던것이 생생하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8.05.23 11:22 신고

      그러게요. 정말 영화에서 볼 법한 일들인데...무고한 피해자가 너무 많아 세월이 지나도 아픔은 오래 가네요. 평온한 하루 되세요!

      수정

  • 미니흐 2018.05.21 14:59 신고

    정말 테러는 가슴아픈 기억인 것 같아요 ㅠㅠ

    답글 수정

    • Bliss :) 2018.05.23 11:26 신고

      그러게요 오랜 시간이 지났는데도 너무 큰 사건이라 충격과 아픔이 오래 가는 듯해요. 평온한 하루 되시길요~

      수정

  • PinkWink 2018.05.21 22:11 신고

    힘든것도 기억해야합니다.
    이제 그만 잊자... 라고 하는 건 개인이 더 걱정하는 개인에게 하는 말입니다.
    단체는 집단은... 잊지 않아야하는 것이 있는거죠...
    그걸 교육이라는 이름으로 또 잊지 않게 해야하는 거구요...

    답글 수정

    • Bliss :) 2018.05.23 11:28 신고

      전적으로 공감해요! 힘든 것도 아픈 것도 부끄러운 것도 모두 역사의 한 순간이기에 기억하고 잊지 않아야 하지요. 평온한 하루 되세요~

      수정

  • 평강줌마 2018.05.21 23:51 신고

    아픔을 기억하며 애도하는 미국의 모습을 배울 필요가 있네요. 역사는 미래의 거울이라는 말이 떠오르네요. 꾹 누르고 갑니다. 편안한 하루 보내세요.

    답글 수정

    • Bliss :) 2018.05.23 11:33 신고

      공감해요. 뉴욕시티 메모리얼만큼은 아니었지만 그날의 충격과 아픔, 피해를 엿보기에 충분했던 전시관이었네요. 평온한 하루 되세요~

      수정

  • sword 2018.05.22 06:49 신고

    17년이 지났어도
    그때의 충격이 남긴 상처는 너무나 깊게 전세계인에게 남겨진거 같아요

    큰 사건은 어느나라나 일어날 수 있지만
    그 일에 대처하는 자세로 정말 큰 차이가 나는거 같아요
    게닥 엄청난 소방관 분들의 희생도 정말 잊지못할일 같아요
    구겨진 소방차의 잔해를 보니... 마음이 너무나 아픕니다 ...

    답글 수정

    • Bliss :) 2018.05.23 11:42 신고

      맞아요....전시관을 돌아보고 다른 곳으로 이동했는데도 아픔의 잔상이 오래 남았어요. 소방관 343명이나 순직하셔서ㅠㅠ 엊그제도 남편이랑 그 이야기를 다시 했는데도 다시 울컥해지더라구요. 테러와 총기사건...이제 그만 일어나면 좋겠어요..

      수정

  • 낭만ii고양이 2018.05.22 07:19 신고

    매나라마다 아픔의사건들이 다있네요 ㅜㅜ~ 소방관분들 참대단하십니다~ 목숨을무릎쓰고 다른사람들을 구하는일이 정말로 제일위대하고 존경스러운것 같습니다

    답글 수정

    • Bliss :) 2018.05.23 11:44 신고

      그러게요. 재해 앞에 한없이 나약해지는 게 사람이건만... 사명감을 지녔다 할지라도 공포 속에 얼마나 무서웠을지... 순직한 수백명의 소방관분들의 희생에 마음이 더 무거워지더라구요. 평온한 하루 되세요~

      수정

  • 둘리토비 2018.05.22 21:31 신고

    우리에게 4월16일이 먹먹한 날인 것처럼
    미국에게는 9월11일이 참으로 먹먹한 날일 것 같습니다.

    이렇게 하나하나의 부분을 기억하고 전시한다는 게 참 의미있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8.05.23 11:45 신고

      맞아요. 컨테이너 안의 유가족들의 흔적을 보니 세월호가 떠올려졌네요. 이제 그만 좀 이야기 하라는 일부 여론이 얄밉습니다. 아파도, 부끄러워도 한 나라의 역사이고 피해자 가정에서는 평생 잊지 못할 큰 고통과 아픔이니까요.

      수정

  • 문moon 2018.05.23 02:43 신고

    벌써 17 년이 되었군요.
    TV에서 보던 그때의 장면이 잊혀지지가 않는데요
    복구시 순직한 사람들도 많이 있었군요?
    정말 평온한 하루하루에 감사해야지요.
    공감 꾹 ~~
    좋은 하루 되세요 ~^^

    답글 수정

    • Bliss :) 2018.05.23 12:06 신고

      그러게요. 시간이 벌써 그렇게 지났더라구요. 오늘도 평온한 하루 되세요!

      수정

  • Deborah 2018.05.23 10:37 신고

    저도 방문해봤는데요. 정말 잘 해놨더군요. 이런 많은 희생을 남겨진 그 날을 기억하는 사람들에게는 비극이자 슬픔이였지요. 또 한번 기억하고 두번다시는 이런 일들이 일어나지 않기를 바라는 심정이네요

    답글 수정

    • Bliss :) 2018.05.23 12:09 신고

      그러게요. 또 한 번 기억하고 두 번 다시 이런 일들이 일어나지 않기를 바라는 심정이라는 말씀에 전적으로 공감이 됩니다!

      수정

  • 시니냥 2018.05.23 17:33 신고

    아직도 기억나는 곳입니다..
    기회가 되면 방문해보고싶어요

    답글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